전체뉴스 9461-9470 / 9,5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민자 민주 국민 흑색선전 관권개입 공방치열

    여야는 14대총선 투표일을 하루 앞둔 23일 당수뇌부를 총동원,혼전지인 서울등에서의 마지막 유세를 갖고 부동표를 공략하는 한편 타당의 불법 선거운동과 관권개입등에 대해 치열한 공방전을 벌였다. 민자당의 김영삼대표는 이날 서울 강남갑등 9개지구당을 순방한데 이어 도봉을정당연설회에 참석해 오는 97년까지 수도권 지하철 수송부담률을 50%로,2001년까지는 75%로 각각 높이겠다고 공약하고 막판 득표활동을 독려했다. 김대표가 또 야당측의 관권개입및 ...

    한국경제 | 1992.03.23 00:00

  • 열기 뿜어낸 각정당연설회 ... 대권굳히기 여야 안간힘

    14대총선을 이틀앞두고 여야모두 수도권공략을 위해 총력공세를 펼치고 있는 가운데 민자당의 김영삼대표최고위원은 22일 강서갑 (이원종)을 비롯 막판 혼전양상을 보이고있는 서울의 11개지역 정당연설회에 참석하고 동작갑(서청원)등 2개지구당을 방문하는등 부동표공략과 막바지 대세굳히기에 안간힘. 김대표는 이날오전 관악을(김수한)지구당순방을 시발로 약30분 간격으로 서울지역 13개지구당을 순회하며 안정속의 개혁을 위해 민자당을 지지해줄 것을 그어느때보다도 ...

    한국경제 | 1992.03.22 00:00

  • 여야, 백중혼전지역 집중 공략...막판 공세 강화

    여야는 14대총선의 전국 선거구별 판세를 점검한 결과 안정과반수나 개헌 저지선 확보가 불투명하다고 보고 백중혼전지역을 집중 공략하고 부동표를 흡수하기 위한 막판 공세를 강화하고 있다. 민자당은 20일 전국 2백37개 선거구의 판세를 자체분석, 우세 1백7 백중 52 열세 78곳으로 보고 혼전지역중 최소한 과반을 확보한다는 전략 아래 백중지역에 조직과 자금을 집중 투입할 계획이다. 민주당도 우세 52 백중우세 29 경합 48 열세 ...

    한국경제 | 1992.03.21 00:00

  • 여야, 안정 견제싸고 대공방 ... 4당대표회견 마지막지지 호소

    ... 주도한 정치중심세력이 없어짐으로써 통일시대를 앞당길 통 일 주도권이 북한에 넘어가는 사태까지도 생길수 있다"고 경계했다. 김대표는 선거종반 판세에 대해 "현재 전체의석의 45%인 1백7석이 안정이고 50 여개 지역에서 혼전이 벌어지고 있다"며 "많은 인사들이 무소속으로 출마하고 군소 정당까지 난립하고 있어 한치앞을 내다볼수 없다"며 거듭 여당의 안정의석확보를 호 소했다. 김대표는 또 "최단 시일내에 중국과의 국교를 수립하고 남북정상회담을 추진함 ...

    한국경제 | 1992.03.21 00:00

  • 각당 철야 감시체제 강화...불법선거운동감시

    ... 동원, 특히 도시지역의 달동네와 농촌지역의 자연부락을 중심으로 금품공세 를 펼 가능성이 있다고 판단, 청년기동대를 편성하여 골목과 마을어귀등에서 철야감 시활동을 펴도록 각지구당에 시달했다. 민자당은 특히 우열을 점치기 어려운 혼전지역에서 불법타락선거양상이 성행할 것으로 보고 비디오카메라.사진기등을 휴대하여 불법사례를 현장 촬영하고 불법유인 물을 채증, 증거를 확보토록 지시했다. 민주당도 막판 전세 뒤집기를 노리는 민자.국민당 후보들이 부동표 공략을 ...

    한국경제 | 1992.03.21 00:00

  • <인터뷰> 민자 김윤환 의원....서울에 당 수뇌부 총 투입

    ... 아닙니까" 김본부장은 당력을 쏟아붓다시피한 호남의석건지기와 민자당본산인 대구 경북의 "고전"에도 상당한 신경을 쓰는듯했다. "분전하고 있습니다만 호남에서 뚜렷한 기대주가 부각되지 않는데다 대구 경북에서도 10여개지역이 혼전중입니다" 그렇다면 과반의석확보에 자신이 없느냐는 물음에 "그럴수는 없는노릇"이라며 특유의 여유를 되찾는다. 이번 총선의 관건이랄수 있는 수도권에대한 막판 전략을 묻자 "백중지역이 많은 서울지역에 당수뇌부가 총투입돼 안정세력확보를 ...

    한국경제 | 1992.03.20 00:00

  • 여야 각당수뇌 수도권 영호남 순회 ... 부동표 흡수에 총력

    여야수뇌부는 총선을 4일 앞둔 20일 혼전중인 수도권을 비롯, 연고지인 영호남 충청.강원권등 전국을 돌며 부동표 흡수와 막판대세 굳히기를 위한 정당지원유세를 계속한다. 민자당의 김영삼대표최고위원은 이날 하남.광주 서울송파을 서초을 수원장안 송 탄.평택등 5개지역 정당연설회에 잇따라 참석, 안정의석확보를 호소할 예정이다. 김종필최고위원은 연고지인 논산 공주 청양 부여지구당 정당연설회에 참석하며 박태준최고위원도 서울양천갑 인천지구당 정당연설회에 ...

    한국경제 | 1992.03.20 00:00

  • 선관위 정당협의회 열어 ... 금품살포 단속촉구

    ... 수뇌부가 찬조연사로 참여하는 정당연설회가 선거의 과열.혼탁에 앞장서고 있다는 비판여론에 따라 정당측의 자제 를 다시 강력히 촉구할 방침이다. 선관위는 특히 선거가 종반에 접어들었음에도 경쟁후보간 우열이 명확히 드러나 지 않는 혼전지역이 많은 이번 선거의 특성상 초조해진 후보들이 투표일 직전 유권 자에게 금품공세를 벌일 가능성이 크다고 보고 각 정당이 중앙당 차원에서 이에 대 한 예방단속을 자체적으로 벌여줄 것을 당부할 것으로 알려졌다. 선관위는 또 ...

    한국경제 | 1992.03.20 00:00

  • 14대 총선 종반전 돌입...금품공세.흑색선전 난무

    ... 동원한 사실이 드러났음에도 불구, 오히려 야당측의 탈법선거 만을 문제삼고 있다고 주장, 당수뇌부의 기자회견 각종 유세대결 홍보 물을 통해 여당의 불법.탈법 관권선거 양태에 대해 대대적인 공세를 취할 계획이다. 민주당은 특히 혼전지역이 늘어남에 따라 주말께 타당 및 무소속후보들이 매표작전으로 나올 가능성이 높다고 보고 주말을 전후해 청년기동반의 24 시간 감시체제를 운영키로 했다. 여야정당이나 각후보들이 타당의 불법선거양태를 감시하는데 치중함에 따라 이미 ...

    한국경제 | 1992.03.19 00:00

  • 총선 5일 앞으로...여야, 부동표 흡수에 총력

    여야는 총선투표일을 닷새앞둔 19일 혼전이 계속되고 있는 서울과 인천 경기등 수도권을 비롯, 부산 강원 전남 경남등 전국에 당수뇌부를 투입, 고정표 다지기 및 부동표 흡수를 위한 총력전을 전개했다. 민자당총재인 노태우대통령은 이날 오전 청와대에서 김영삼 김종필 박태준최고위원과 조찬회동을 갖고 50%를 상회하는것으로 알려진 부동표 흡수와 수도권 공략을 위한 막판 득표전략을 협의했다. 민자당의 김영삼대표는 오는 21일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기자회견을 ...

    한국경제 | 1992.03.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