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481-9490 / 9,52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민자 105-110 민주 60-62곳 우세...'2강 1약 '양상 드러나

    ... 각당의 정당연설회와 제1차 합동연설회를 계기로 정당 및 무소속후보간 우열의 윤곽이 서서히 드러나고 있다. 선거일을 1주일여 앞둔 현재 정당별로는 민자 민주 양당의 강세속에 국민당과 무소속후보가 일부 지역에서 기존 여야후보와 혼전을 벌이고 있는 가운데 2강1약의 현상이 두드러지고 있다. 또 지역별로는 현상이 지속돼 영남에서 민자, 호남에서 민주당이 각각 절대우세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수도권과 중부권에서 혼전이 계속되고 있다. 16일 현재 민자.민주등 ...

    한국경제 | 1992.03.16 00:00

  • 여야 정당연설회서 경제정책 공방

    여야는 13일 시작된 합동연설회를 병행하여 주로 경기 대전등 중부권과 영남일부등 각후보가 혼전을 벌이고 있는 지역에서 각당수뇌부가 참석한 가운데 정당연설회를 잇달아 열어 경제현실과 대책을 둘러싸고 공방을 벌였다. 민자당의 김영삼대표최고위원은 산청.함양(위원장 노인환) 거창(이현목) 합천(권해옥) 의령.함안지구당(정동호) 정당연설회에서 "경남지역에서의 압승없이 차기정권의 재창출이 있을 수 없다"면서 "민주화 진전과 각계 각층간의 형평의 ...

    한국경제 | 1992.03.13 00:00

  • <지역별 총선 점검> 대구/경북 지역

    ... 지역활동등을 상당히 믿고 있다. 그러나 내용상으로 볼때 이같은 대결양상은 궁극적으로 여-여의 싸움일뿐 이를 여야의 대결로 간주할수 없다는 것이 지배적인 관측이기도하다. 결과적으로 21개지역구중 절반에 가까운 10여개지역이 혼전지역으로 분류됨에 따라 민자당으로서는 전선이 따로없는 싸움을 하게된 셈이다. 여기서 눈에 띄는것은 일반의 예상을 뒤엎고 호남지역에서 민자당후보들이 비록 일부이기는하지만 당락과 관계없이 선전하고 있는 현실에 비추어 대구.경북에서는 ...

    한국경제 | 1992.03.12 00:00

  • 여야, 80여 혼전지역 집중 지원 나서기로

    여야는 총선출마자들의 후보등록 완료에 이어 권역별 지역별 판세가 어 느정도 드러났다고 보고 우세지역과 당락을 점치기 어려운 80여 혼전지역 에 대한 집중 지원에 나서기로 했다. 각당의 분석에 따르면 민자당은 전국 2백37개지역중 약 80곳 에서 이미 당선안정권에 들어섰고 백중지역중에서도 30여곳에서 우세를 보이고있는 등 모두 1백10여개 지역에서 야당과 무소속에 앞서고 있는 반면 75개지역 에서는 백 중 또는 백중열세, 50곳에서는 열세를 ...

    한국경제 | 1992.03.11 00:00

  • <총선 열전 지대> 강릉

    ... 공천후유증으로 집안사정이 복잡하긴 마찬가지이다. 김필기씨(전6.3동지회부회장)가 낙천에 불만을 품고 신정당으로 옮기면서 함영회(전민주헌정연구회대변인) 민주당공천자에게 도전장을 던졌다. 이처럼 여야모두 제살깎기를 하며 일대혼전양상을 보이고 있어 당선자를 점치기 어렵다는 것이 정가관측통들의 의견이다. 따라서 민자.민주당은 공천탈락자들에 대한 회유작업에 박차를 가하는등 교통정리에 부심하고있다. 국민당은 인물난속에 공천자를 내지못하고 있는 상태로 최돈웅씨 ...

    한국경제 | 1992.03.08 00:00

  • <총선 격전 지대> 공주

    ... 곳. 여기에 야권에서는 8대총선출마이후 20여년간 야당외길을 고집해온 윤완중씨가 민주당공천을 받고 표밭갈이에 분주하고 민주당공천에서 탈락한 이성구 이종길씨가 각각 국민당과 신정당으로 말을 갈아타고 출진채비를 서두르고있어 혼전양상을 보이고있다. 이 지역은 공주고출신인 민자당의 김종필최고위원이 제2의 근거지로 삼고있어 JP의 낙점을 받은 인사의 당선이 거의 확실할 것이라는 관측이 지배적. 그러나 JP의 영향력이 예전같지않다는 의견도 많아 앞으로 그의 ...

    한국경제 | 1992.03.06 00:00

  • 여성 임신사실 신고/등록 의무화 추진...보사부

    ... 계속될 경우 여성건강은 물론 유아와 어린이등 가족건강에까지 심각한 영향을 줄 수 있기 때문에 정부가 모자보건 관리를 효율적으로 하기 위해서 라도 임신사실 신고를 의무화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임신등록이 의무화되면 혼전임신 여성들이야 신고를 꺼리겠 지만 미혼모가 줄어들고 청소년의 순결교육이 자연스럽게 강화되는 성과도 거둘 수 있게 된다"고 지적, "일부 모자보건 단체도 이 법의 개정을 요구 하고 있는 반면 여권침해, 사생활침해를 이유로 반대하는 ...

    한국경제 | 1992.03.03 00:00

  • < 막내린 중소기업조합 정기총회 스케치 >

    ... 3파전으로 출발. 이들 가운데 치열한 경합을 벌이던 김웅태씨와 정종화씨가 가구업계 분열을 방지한다는 뜻에서 중도에 동반사퇴함에 따라 이재선씨의 단독 입후보로 굳어지는 듯했으나 문수신 부산가구조합이사장이 뒤늦게 뛰어들어 막판 혼전을 연출. 서울 경기지역업체를 등에 업은 이재선씨와 지방업체들의 강력한 지지를 받는 문수신씨는 선거당일까지 뜨거운 득표전을 벌였으나 가구업계 원로들이 "표대결은 업계를 양분시킨다"며 이를 만류,결국 문씨가 투표 직전에 사퇴하는 ...

    한국경제 | 1992.03.02 00:00

  • < 격전 총선표밭 > 부산 영도

    ... 전력투구하고 있다. 영세민과 신흥 중산층들이 몰려있어 지난 10여년간 여당이 야당세를 뒤집지 못한 이 지역은 현역의원인 민주당의 김총무가 단연 유리할것으로 평가돼 왔으나 최근 차기대권과 관련,YS에 대한 기대가 새로이 확산되면서 혼전양상. 재선의원으로 야권통합을 주도한 김의원은 14대총선이 자신의 정치적 장래에 큰 분수령이 될것이라고 보고 혼신의 노력을 경주하고 있다. 김의원은 "YS를 대통령으로 당선시키기 위해 여당후보를 밀어야한다"는 논리를 펼칠것에 대비,대통령은 ...

    한국경제 | 1992.03.01 00:00

  • 여촌야도현상 퇴조조짐 뚜렷...농천/중소도시 대책에 부심

    ... 현재까지의 지구당창당.개편대회 진행상황등을 자체 분석한 결과 과거 국회의원선거에서 뚜렷한 양상을 보였던 여촌야도현상이 상당히 퇴조, 대도시권에서 야당세가 크게 위세를 떨치지 못하는가 하면 농촌지역에서는 여야가 백중세를 보이는등 혼전 양상이 나타나 각당이 대책 마련에 부심하고 있다. 민자 민주 국민당등 여야각당의 선거관계자들은 지난 10일부터 계속되고 있는 정당의 지구당창당및 개편대회가 서울등 도시지역의 경우 87년 대통령선거나 88년총 선때 볼수 있었던 ...

    한국경제 | 1992.02.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