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511-9520 / 9,74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오늘의 출판가] 한기욱 편역, 쉽게 풀어쓴 '삼십육계' 출간

    ... 제1권의 내용은 삼십육계의 첫번째 전략인 승전계와 두번째 전략 적전계. 천과해(하늘을 가리고 바다를 건던다) 등 6가지 승전계와 무중생유 (지혜로운 자는 무에서 유를 창조한다) 등 적전계 6가지를 담았다. 제2권은 공전계와 혼전계편으로 각각 타초경사(풀을 베어 뱀을 놀라게 한다), 부저추신(가마솥 밑에서 장작을 꺼낸다) 등 6가지 계략을 실었다. 3권은 제5.6 전략인 병전계와 패전계편으로 투량환주(대들보를 훔치고 기둥을 빼낸다), 미인계등 각각 ...

    한국경제 | 1996.05.28 00:00

  • [프로야구] OB, 뚝심 발휘 .. 쌍방울에 역전승

    OB베어스의 뚝심이 쌍방울 레이더스의 급상승세에 찬물을 끼얹었다. OB는 16일 전주 원정경기에서 개막2연전을 모두 승리로 장식한 쌍방울을 상대로 0-5로 뒤지다 7-6으로 뒤집으며 올시즌 페넌트레이스를 혼전으로 이끌었다. 시즌 완봉승을 노리던 LG트윈스 정삼흠은 9회 2사만루에서 밀어내기 볼넷을 허용한후 강판됐고 계약금 4억3,000만원의 현대 유니콘스 신인 박재홍과 쌍방울 박노준은 각각 1루타와 2루타가 터지지 않아 사이클링 히트를 ...

    한국경제 | 1996.04.17 00:00

  • [통신사업자 선정] 국제전화 : 글로벌텔레콤 "0순위"

    국제전화분야 사업권 경쟁은 고합 일진 롯데 해태 한라 아세아시멘트 대륭정밀 동아등 8개사가 연합함으로써 막을 내렸다. 이들 8개사는 초기 개별적으로 사업을 추진하는등 혼전 양상을 보였으나 결국 극적으로 제휴, "한국글로벌텔레콤"을 구성했다. 또 한국전력을 컨소시엄에 참여시켰다. 한국글로벌텔레콤은 자격심사과정에서 특별한 하자가 없을 경우 한국통신 데이콤에 이은 제3국제전화사업자로 선정될 전망이다. 국제전화를 준비해온 8개사의 자본력과 기술력을 ...

    한국경제 | 1996.04.15 00:00

  • [사회면톱] 엎치락 뒤치락 '일희일비'..4.11 선택 개표 현장

    ... 개표결과 승부가 가려질때마다 탄성과 환성을 질렀다. 반면 서울의 경우 강남구 테헤란로의 유흥업소 밀집지역과 시내 중심가는 날이 어두워지면서 한적한 정적에 싸였다. 유권자들은 특히 자신의 투표구는 물론 종로 강남갑 등 막판까지 혼전을 보인 격전지의 개표 상황에 촉각을 곧우세우는 모습이었다. 더욱이 이번 선거에서도 각 정파가 지방색을 등에 업고 특정지역에서 몰표를 얻는 상황에 혀를 찼으며 향후 정계개편방향 등에 관해 가족들과 이야기꽃을 피웠다. 각 후보진영에서는 ...

    한국경제 | 1996.04.12 00:00

  • [4.11 총선] 방송 3사 발표에 각당 반응 엇갈려

    ... 했다. .TV3사는 이날 오후6시에 투표자조사 정당별 예상의석(전국구 포함)을 보도, 신한국당 1백75석 국민회의 72석 자민련 33석 민주당 11석 무소속 8석에 이를 것이라고 예상. TV3사는 또 전국지역구를 당선확실 경합 혼전지역으로 분류할때 신한국당은 최소 1백30석에서 1백89석, 국민회의 55~83석, 자민련 24~36석, 민주당 11~14석, 무소속은 4~10석이라고 방송. 이밖에 전국구 예상의석은 신한국당 20석, 국민회의 13석, 자민련 ...

    한국경제 | 1996.04.12 00:00

  • [4.11 총선] 이변속출에 밤새워 환호...침통 .. 4당 표정

    ... 손실도커 아쉬움을 떨치지 못했다. .신한국당은 개표작업이 종반에 들어서면서 여대야소가 될 것이라는 방송사들의 여론조사가 빗나가자 과반수 의석확보여부에 촉각을 곤두세우는 모습. 특히 압승이 예상되던 경북과 경기지역에서 예상외로 혼전이 계속되자 긴장감을 감추지 못하는 모습. 이회창선대위의장과 강삼재사무총장등 핵심당직자들은 오후 8시께부터 중앙당사 종합상황실에 모여 개표방송을 지켜보다가 곳곳에서 혼전지역이 늘어나자 각자 사무실로 돌아가 TV를 시청. 이의장은 ...

    한국경제 | 1996.04.12 00:00

  • 신한국, 승리 확실시 .. 전국구 합칠 경우 과반 넘길 듯

    15대총선 투표결과 여야가 대혼전을 전개했으나 개표가 11일 자정을 넘기면서 신한국당의 승리로 굳어졌다. 신한국당은 12일 새벽1시 현재 전국 2백53개지역구중 1백21개지역에서 1위를 유지했고 이중 대부분은 당선이 확정됐으며 2위를 달리는 지역구에서도 선전하는 지역이 많아 최종 득표율에 따라 배분받는 전국구를 합칠경우 과반을 넘길것이 확실시된다. 야권은 국민회의가 66곳에서,자민련은 39곳,민주당 8곳,무소속 19곳등 모두 1백22개 ...

    한국경제 | 1996.04.12 00:00

  • [4.11 총선] 최다득표 정동영/최소 주진우 .. 각종 기록

    ... 당선자가 됐다. 광주 북구갑에 출마한 국민회의 박광태후보는 91.46%라는 경이적인 득표율 을 기록해 최고득표율 당선자라는 영예를 안았다. 경북 경산.청도의 자민련 김종학당선자는 신한국당 이영창후보와 불과 3백80표차로 혼전을 벌이면서 24.2%라는 낮은 지지율을 얻고도 당선되는 행운을 안았다. 서울의 경우 국민회의 정대철후보에게 고전할 것으로 예상됐던 서울 중구 의 신한국당 박성범후보가 유효득표수의 과반수가 넘는 52.9%를 얻어 서울 지역 최고득표율을 ...

    한국경제 | 1996.04.12 00:00

  • [1면톱] 신한국, 서울서 압승 .. 11일 15대총선 밤샘 개표

    15대총선 투표결과 여야가 대혼전을 전개했으나 개표가 11일 자정을 넘기면서 사실상 신한국당의 승리로 굳어졌다. 신한국당은 12일 새벽4시 현재 전국 2백53개지역구중 1백21개지역에서 1위를 유지했고 이중 대부분은 당선이 확정됐으며 2위를 달리는 지역구 에서도 선전하는 지역이 많아 최종 득표율에 따라 배분받는 전국구를 합칠 경우 1백40석 안팎에 이를 것으로 보인다. 야권은 국민회의가 67곳 자민련은 40곳 민주당은 9곳에서 1위를 유지, ...

    한국경제 | 1996.04.12 00:00

  • 15대 총선 개표 여야 혼전...상당지역 당락 윤곽 안잡혀

    15대총선 투표결과 여야가 대혼전을 전개,11일 자정무렵까지 신한국당이 다소 강세를 보이는 가운데 상당수의 지역에서 당락의 윤곽이 잡히지 않는등 여권 또는 야권 어느쪽이 승리할 것인지 불확실 가운데 철야개표가 진행됐다. 선거분석 전문가들은 밤11시까지의 득표추세를 감안할때 신한국당이 전국구 를 합쳐 가까스로 과반의석을 넘기거나 과반에 불과 몇석이 모자라는 결과가 나올 수도 있을 것으로 예측했다. 이날 저녁 7시께부터 전국 2백53개 선거구의 ...

    한국경제 | 1996.04.1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