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321-4330 / 4,3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 유통단신 > 세진푸드시스템 등

    ... 대해서는 6개월 무이자할부판매도 실시한다. [] 현대백화점의 어린이 오케스트라단은 12월7일 무역센터점 8층 토아트 에서 소년소녀가장돕기 연주회를 개최한다. 이번 연주회에는 크리스마스캐롤과 하이든의 교향곡 시계등이 연주되며 ... 송년모임과 연말연시 선물수요를 겨냥해 양주병에 선물 하는 사람의 사진이나 인사말을 주문 제작해주는 이색판촉행사를 벌이고있다. 국산양주(진로 임페리얼 위스키)에 고객이 원하는 내용을 담아 술병 라벨 을 제작해주는데 주문은 20병이상이면 ...

    한국경제 | 1994.11.29 00:00

  • [월드골프] 커플스, 생애 첫 인원 .. 같은 대회 2연패

    프레드 커플스(34.미)가 결정적 순간에 생애 첫 인원을 잡아 2년연속 같은 대회를 석권했다. 커플스는 6일 하와이 마우이섬의 플랜테이션CC에서 열린 94미PGA투어 카팔루아 인터내셔널골프대회(총상금 100만달러) 최종일 ... 우승했다. 커플스는 이날 11번(168야드)에서 8번아이언으로 티샷한 볼이 프린지에서 바운드한뒤 깃대를 맞고 바로 인된데 힘입어 그때까지 1타차의 선두다툼을 벌이던 2명을 제치고 우승상금 18만달러(1억4,400만원)를 받았다. ...

    한국경제 | 1994.11.07 00:00

  • [골프계] 제일CC, '회원들만의 축제' 열어

    ... 지난 86년개장이래 한번도 회원골프대회를 개최하지 않았음을 감안, 이번 제1회대회부터 본격적으로 회원들만을 위한 축제를 벌이기로 한 것. 남-중코스에서 개최되는 이번 회원친선골프대회는 A조(핸디캡16까지)와 B조(핸디캡17-30)로 나누어 개최되며 게임의 공정성을 위해 자신이 제시한 핸디캡보다 5타이상 차이가 나면 무효로 처리된다. 27인 제일CC는 이날 부킹을 전혀 받지 않으며 참가회원들은 그린피와 캐디피만 부담하면 된다. (한국경제신문 1994년 11월 ...

    한국경제 | 1994.11.02 00:00

  • [히로시마 필드] '대만따라잡기 어렵네' .. 여골프 2R

    ... 유일하게 이틀연속 언더파스코어를 내며 이대회 개인/단체전 2관왕 후보로 강력히 떠올랐다. 한편 선두권이 혼전을 벌이고 남자부(전장 6,865야드)에서 한국은 안주환 (상무)이 1언더파 71타,김창민(상무)과 허석호(한체대)가 나란히 ... 조의 일본 중국선수보다 평균 20~30m는 더 나가는 비거리를 갖고도 버디획득에 실패하곤 한 송은 후반들어 파3인 3(160야드),5(150야드)번 에서 각각 9m 2.2m 버디퍼트를 넣어 이븐파를 만드는데 성공했다. 그러나 ...

    한국경제 | 1994.10.07 00:00

  • ['94US PGA골프] (2) 프라이스 몽고메리, 공동선두

    ... 쇼트퍼트도 특히 전반에 들어가질 않았다. 그러나 정신적 육체적으로 큰 문제가 된것은 없었다. 내일은 단지 1번 티에 올라 최선을 다해 칠 뿐이다. 커트오프통과를위해 몇타를 쳐야겠다는 식으로는 생각하지 않는다" .어떤... 미켈슨등 선수들의 코스에 대한 평가를 종합하면 다음의 공통분모가 있었다. "굿샷에는 보답이 있고 미스샷에는 벌이 따르는 공정성이 이곳에 있다. 페어웨이의 이상한 굴곡으로 볼이 엉뚱하게 가는 경우도 없고 그린도 본대로 구른다는 ...

    한국경제 | 1994.08.13 00:00

  • [음악] 강충모/이혜전 부부, 30일 '피아노듀오연주회' 가져

    ... 피바디교수로 재임하다가 음악원이 생기면서 교수로 초빙되어 활동하고 있다. 최근 모스크바 필하모닉과 라흐마니노프의 "피아노협주곡3번"을 녹음했다. 이혜전씨 역시 서울음대를 졸업한뒤 도미, 뉴 잉글랜드 컨서바토리와 캘리포니아대를 나왔다. 켈리포니아 스테이트 산타모니카대등에서 강의 하다가 91년 귀국, 국내에서 활발한 연주활동을 벌이고있다. 이번 연주회의 연주곡목은 라흐마니노프의"피아노2중주를 위한 6개의 소품" 브람스 "소나타 바단조".

    한국경제 | 1994.06.23 00:00

  • ['94US오픈골프] (5) 승부 못가려 18연장전 돌입

    ...에서 벌어진 제94회US오픈 4일째경기는 시시각각 선두가 바뀌는 혼전속에 승부를 가리지 못하고 20일에 18연장전을 치르게 됐다. 연장돌입 선수는 미국을 대표한 로렌 로버츠(39)와 남아공의 어니 엘스 (24), 그리고 ... 희망이 없었으나 "장갑 벗어야 아는게 골프"라 기다리니 기회가 온 셈이다. .그러면 메이저대회중 유일하게 18 연장전을 벌이는 이번 US오픈의 최종우승자는 누가 될까. 엘스는 불과 16세때 남아공아마챔피언에 오르는등 언제냐가 ...

    한국경제 | 1994.06.21 00:00

  • [골프] 최상호 저력 발휘, 조철상 꺾고 우승..아스트라컵

    최상호(39.남서울CC)가 국내 최저타수 타이와 최다승등 기록잔치를 벌이며 아스트라컵 제37회 한국프로골프선수권대회에서 우승했다. 5일 수원CC(파72.전장6,887야드)에서 끝난 대회(총상금 1억5,000만원)에서 최상호는 ... 타이기록이다. 또 최는 이날 우승으로 국내 프로선수가운데 최다승인 40승을 기록하게 됐다. 최상호는 1,2번 연속 버디등 버디5개에 보기는 2개였고 2,3라운드 선두 조철상(35.뉴서울CC)은 초반부터 보기와 더블보기를 ...

    한국경제 | 1994.06.07 00:00

  • [골프] 최상호, 첫날 6언더 선두티샷..아스트라컵 프로골프

    ... 1타차의 단독선두를 마크했다. 본경기에 앞서 열린 프로암대회에서 67타를 기록, 선전을 예고했던 최상호는 1번(파5.572야드)에서 이글을 낚는등 초반부터 기세를 올렸다. 최상호는 이 에서 컵까지 약100야드를 남겨두고 ... 한편 이번대회는 국내 4대 메이저대회의 하나답게 첫날부터 언더파를 친 선수가 0명에 달하는등 치열한 선두다툼을 벌이고 있는데,4언더파의 공동4위그룹에는 통산 7승경력의 조철상(35)과 프로초년생 최경주(24)가 포진했다. 첫날 ...

    한국경제 | 1994.06.03 00:00

  • [음악] 바이올리니스트 김남윤교수 호암아트홀서 독주회

    ... 고양이" "들토끼들" "다람쥐" "이웃집의 불독" "다람쥐" "작은 새" 등 5개의 소품으로 짜여진 바이올린독주를 위한 곡. 김씨는 이밖에 크라이슬러-타르티니의 "코렐리주제에 의한 변주곡" 모차르트의 "소나티나 제3번 사단조" 그리이그의 "소나타 제3번 다단조" 등을 연주한다. 김씨는 서울예고와 줄리어드 음악원을 나와 국제무대에서 활약을 하다 지난 80년대초반 국내에 정착한뒤 왕성한 활동을 벌이고 있다. 피아노 협연에는 강충모씨가 맡는다.

    한국경제 | 1994.06.0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