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39,71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마윈 설립 후판대 이름 바꿔…"많은 추측 불러일으켜"

    "학교가 아니라서…" '대학' 떼고 '센터'로 명칭 변경 알리바바 창업자 마윈(馬雲)이 설립한 경영대학원의 이름이 갑자기 바뀌어 배경에 관심이 쏠린다. 홍콩 명보는 18일 마윈 주도로 2015년 저장(浙江)성 항저우(杭州)에 설립된 '후판대학'(湖畔大学)의 이름이 전날 '저장후판창업연구센터'(浙江湖畔創業硏學中心)로 바뀌었다고 보도했다. 그러면서 "이름에서 '대학'이 사라졌다"며 "돌연한 개명은 많은 추측을 불러일으킬 수밖에 없다"고 밝혔다. ...

    한국경제 | 2021.05.18 10:44 | YONHAP

  • thumbnail
    대만 빈과일보 발행 중단…"중국의 홍콩탄압에 경영악화"

    사주 지미 라이 복역 중…홍콩 빈과일보도 위기 상황 대만 빈과일보가 경영악화로 18년 만에 지면발행을 중단했다. 빈과일보는 홍콩과 대만에서 발행되는 반중(反中) 성향의 신문이다. 18일 홍콩 빈과일보는 "대만 빈과일보가 중국의 홍콩 탄압 속 경영악화와 변화된 미디어 환경으로 17일자를 끝으로 지면발행을 중단한다고 밝혔다"고 보도했다. 이어 "대만 빈과일보의 마지막 지면을 구매하려는 독자들의 행렬이 이어졌다"고 전했다. 대만 빈과일보는 2003년부터 ...

    한국경제 | 2021.05.18 10:07 | YONHAP

  • thumbnail
    하이트진로, LA다저스 파트너십 10년째 이어가

    ... 세계화에 앞장서며 진로가 글로벌 브랜드로 도약할 수 있도록 소비자 다변화에 주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하이트진로는 대한민국 대표 주류기업으로서 소주 세계화를 선포하고 현재 80여 개국에 진로, 참이슬 등 소주제품을 수출하고 있다. 또, 청정라거-테라는 미국, 홍콩, 싱가포르 등 3개국에 초도 물량 120만병(330ml기준) 규모로 수출을 시작했다. 글로벌 주류 시장에서 한국 맥주에 대한 관심을 환기시키고 소비자 니즈를 만족시킨다는 전략이다.

    한국경제 | 2021.05.18 08:41 | WISEPRESS

  • thumbnail
    "홍콩정부가 톈안먼 추모집회는 금지해도 촛불은 못 막아"

    톈안먼 시위 추모집회 주최 홍콩 지련회 부주석 초우항텅 인터뷰 "독재정권 아래서 민주주의 위해 싸우려면 체포는 각오해야…두렵지 않아" "집회를 못 해도 추모는 어디서든 계속될 것이고, 촛불 켜기는 중단되지 않습니다. 당국이 우리를 빅토리아 파크에 모이지 못 하게 할 수는 있지만, 촛불을 켜지 못 하게 할 수는 없습니다. " 1990년부터 매년 6월 4일이면 홍콩 빅토리아 파크에서 중국 톈안먼 민주화 시위 추모 촛불 집회를 주최해온 홍콩...

    한국경제 | 2021.05.18 06:07 | YONHAP

  • thumbnail
    [한경 코알라] 알트코인 옥석 가리기 노하우

    ... 검증되고 기관투자자들도 들어와 있는 비트코인이나 이더리움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 전문적 지식이나 투자 경험이 없는 초보자들이 이름 모를 잡코인에 그야말로 몰빵 투자하는 것은 절대 금물이다. 정석문 이사는… 미국 뉴욕과 홍콩에 있는 글로벌 투자은행(IB)에서 20년간 근무 후 현재 가상자산거래소 코빗 사업개발팀장으로 일하고 있다. 대중들에게 가상자산 시장에 대한 양질의 정보를 전달하는 인기 유튜브 채널 '코빗 가상자산 거래소'를 운영 중이다. ...

    한국경제 | 2021.05.18 02:23 | 임현우

  • thumbnail
    교황, 2년여 만에 홍콩 교구 새 주교 임명

    스티븐 차우 홍콩 예수회 총장…교황청-중국 정부 간 가교될듯 프란치스코 교황이 2년여 만에 정식으로 홍콩 가톨릭교회의 새 주교를 임명했다. 교황은 스티븐 차우(61) 홍콩 예수회 총장을 신임 주교로 임명했다고 교황청이 17일(현지시간) 밝혔다. 차우 신임 주교는 홍콩 교구의 차석 책임자로 교구장인 요한 통(82) 추기경을 보좌하게 된다. 이 자리는 2019년 1월 마이클 융 주교의 선종 이후 공석이었다. 융 주교의 선종 이후 교황청은 후임 ...

    한국경제 | 2021.05.18 01:25 | YONHAP

  • thumbnail
    [장경영의 마케팅 이야기] CIC FNB 레스토랑 창업, 성공의 비결은

    ... 기업을 만들겠다는 목표가 있었기 때문이다. 고객에 특별한, 이례적 경험 제공 김 대표는 △힙한 조명이 가미된 열대 분위기에 콜로니얼 인테리어가 특징인 쇼 베이커리 ‘버터 킹콩’ △미국 차이나타운과 1970년대 홍콩 분위기의 차이니즈 아메리칸 컴포트 푸드 ‘통통’ △왕실에서 악귀를 쫓고 행운을 부르는 데 썼던 오색의 천장 디자인을 통해 왕실 음식처럼 즐길 수 있는 ‘물래?’ △캐주얼한 분위기의 다이닝을 ...

    한국경제 | 2021.05.17 19:24 | 장경영

  • thumbnail
    [세계의 창] 거대 면세지역으로 변신 중인 中 하이난다오

    홍콩에서 남서쪽으로 약 600㎞ 떨어진 중국 광둥성 남쪽 끝자락 레이저우(雷州)반도. 원래 이곳은 조롱박 모양의 육지였는데 약 200만~300만 년 전 화산 폭발로 인한 지각 변동으로 아래쪽이 육지와 분리되면서 큰 섬이 생겨났다. 이 섬은 당나라 시기 해상교통 요지로 대외교역이 발달하기 시작해 송나라 때 해상 실크로드의 거점 지역으로 이름을 날렸다. 하이난다오(海南島) 이야기다. 하이난다오는 1988년 4월 제7차 전국인민대표대회에서 광둥성에서 ...

    한국경제 | 2021.05.17 18:45

  • thumbnail
    홍콩-싱가포르, 코로나 급증에 '트래블버블' 또 연기

    홍콩-싱가포르 간 '트래블버블'이 이번에는 싱가포르 측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급증으로 두번째 연기됐다. 17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홍콩과 싱가포르 정부는 이날 성명을 통해 이달 26일 개시하기로 한 양국 간 항공여행 정상화 조치인 트래블버블을 연기한다고 발표했다. 양국은 싱가포르의 현재 방역지침 시한인 다음달 13일 이전에 트래블버블과 관련해 추가 발표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싱가포르 정부는 최근 ...

    한국경제 | 2021.05.17 18:22 | YONHAP

  • thumbnail
    '조형아트서울' 첫날부터 1만명…부산이어 흥행 릴레이

    ... 홈런’을 치고 있다. 지난 3월 화랑미술제와 4월 부산국제화랑아트페어는 각각 역대 최대 매출을 올렸다. 지난 13~16일 열린 아트부산은 역대 최대 관람객(8만 명 이상)과 판매액(350억원)을 기록했다. 서울옥션이 홍콩에서 운영 중인 갤러리 에스에이플러스(SA+)는 마르크 샤갈의 ‘꽃다발(Le Bouquet)’을 200만달러(약 22억6900만원)에 팔아 최고가 기록을 새로 썼다. 투자 가치가 있는 미술품에는 장르와 가격대를 ...

    한국경제 | 2021.05.17 18:17 | 성수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