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31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근로장려금, 내년 5조 가까이 지급한다…올해의 3.6배

    ... 전에 보조금 등의 형식으로 지원하는 조세지출이다. 재원을 재정이 아닌 징수한 세금에서 충당하기 때문에 세수감소가 발생한다. 정부의 EITC 체계 개편에 따라 내년부터는 올해 소득 기준 단독가구는 연간소득 2000만원 미만, 홑벌이가구는 연 소득 3000만원 미만, 맞벌이가구는 연 소득 3600만원 미만이면서 재산 2억원 미만이면 근로장려금을 받을 수 있게 됐다. 기존에는 30세 이상 단독가구만 근로장려금을 지급받을 수 있었지만, 내년부터는 연령요건이 폐지돼 ...

    한국경제 | 2018.09.03 07:29

  • thumbnail
    내년 근로장려금 5조 원 육박…맞벌이하면 얼마 지원받나?

    ... 정부가 국회에 제출한 2019년 조세지출계획서에 따르면 내년 근로장려금 지급액은 올해 1조 3천473억 원보다 3조 5천544억 원 늘어난 4조 9천17억 원에 이를 것으로 전망됩니다. 최대 지급액은 단독가구는 150만 원, 홑벌이 가구는 260만 원, 맞벌이 가구는 300만 원으로 대폭 인상합니다. 일하는 저소득 가구에 지급하는 근로장려금이 내년에 5조원에 육박할 전망이다. 내년부터 지급방식이 바뀌면서 9월에 올해 소득분에 대한 근로장려금을 지급하는데 ...

    한국경제TV | 2018.09.02 14:17

  • thumbnail
    내년 근로장려금 3.6배 대폭 '확대'…지원대상-신청방법은?

    ... 근로자나 자영업자 가구에 가구원 구성과 총급여액 등에 따라 산정된 근로장려금을 지급해 근로빈곤층의 근로를 장려하고 실질소득을 지원하는 근로연계형 소득지원제도다. 내년부터는 올해 소득 기준 단독가구는 연간소득 2천만원 미만, 홑벌이가구는 연 소득 3천만원 미만, 맞벌이가구는 연 소득 3천600만원 미만이면서 재산 2억원 미만이면 근로장려금을 받을 수 있게 됐다. 기존에는 30세 이상 단독가구만 근로장려금을 지급받을 수 있었지만, 내년부터는 연령요건이 폐지돼 ...

    스타엔 | 2018.09.02 10:41

  • thumbnail
    내년 근로장려금 3배 늘어...맞벌이가구 최대 300만원 지원

    ... 가구에 근로장려금 3조8000억원을 지급하겠다고 발표한 바 있다. 근로장려금을 받을 수 있는 가구별 재산과 소득요건을 대폭 완화하고 최대지급액을 인상하기 때문이다. 올해 소득을 기준으로 연간소득이 단독가구는 2000만원 미만, 홑벌이가구는 3000만원 미만, 맞벌이가구는 3600만원 미만이면서 재산 2억원 미만이면 내년부터 근로장려금을 받을 수 있다. 단독가구의 경우 기존에는 30세 이상 연령요건이 있었지만 내년부터 폐지돼 30세 미만 단독가구도 받을 수 있다. ...

    한국경제 | 2018.09.02 08:29

  • thumbnail
    내년 근로장려금 5조 가까이 지급한다… 올해 대비 3.6배로↑

    ... 계상하기 전에 보조금 등의 형식으로 지원하는 조세지출이다. 재원을 재정이 아닌 징수한 세금에서 충당하기 때문에 세수감소가 발생한다. 정부의 EITC 체계 개편에 따라 내년부터는 올해 소득 기준 단독가구는 연간소득 2천만원 미만, 홑벌이가구는 연 소득 3천만원 미만, 맞벌이가구는 연 소득 3천600만원 미만이면서 재산 2억원 미만이면 근로장려금을 받을 수 있게 됐다. 기존에는 30세 이상 단독가구만 근로장려금을 지급받을 수 있었지만, 내년부터는 연령요건이 폐지돼 ...

    한국경제 | 2018.09.02 08:09 | YONHAP

  • thumbnail
    어린이집 오후·야간반 도입…"보조교사 최대 5만7천명 충원해야"

    ... 5시)을 보장하고, 그 이후에도 돌봄이 필요한 아이들에게는 4∼5시간의 '추가보육시간'을 보장해 별도의 프로그램을 제공한다는 내용이다. 현재 맞춤형 보육 체계는 맞벌이 가정 자녀가 이용하는 종일반(12시간)과 홑벌이 가정 자녀가 이용하는 맞춤반(6시간) 2가지가 있다. 하지만 오후 5시 이후에는 소수의 원아만 남아 있어 상대적으로 보육서비스가 부실하다는 지적이 계속됐다. 이에 체계를 개편하면 오후 4∼5시까지 기본 보육을 제공하고 이후 ...

    키즈맘 | 2018.08.08 18:37 | 김경림

  • thumbnail
    "아는만큼 챙긴다"…새로 만들어지는 근로자 세제혜택은?

    ... 확대됩니다. *근로장려금 ▲연령요건 : 30세 미만 단독가구 배제 → 30세 미만 단독가구 포함 ▲재산요건 : 가구당 1.4억원 미만 → 가구당 2억원 미만 ▲소득요건 : 단독가구 1300만원 미만 → 2000만원 미만 홑벌이가구 2100만원 미만 → 3000만원 미만 맞벌이가구 2500만원 미만 → 3600만원 미만 ▲최대지급액 : 단독가구 85만원 → 150만원 홑벌이가구 200만원 → 260만원 맞벌이가구 250만원 → 300만원 ▲지급방식 ...

    조세일보 | 2018.08.02 07:23

  • thumbnail
    '근로자'가 알아야 할 세제개편 주요 이슈는?

    ... 팍팍 쏜다"…소득·재산요건 완화 근로장려금 지급대상자가 충족해야 할 소득과 재산요건이 대폭 완화되고 지급액도 최대 300만원으로 늘어난다. 근로장려금은 열심히 일하지만 소득이 낮아 생계에 어려움을 겪는 이들을 지원해주는 제도로 단독가구와 홑벌이 가구, 맞벌이 가구를 기준으로 연령과 재산, 소득요건 등이 부합해야 받을 수 있다. 장려금의 소득과 재산요건 등은 단독가구, 홑벌이 가구, 맞벌이 가구에 따라 달라지는데 단독가구는 총 급여액이 1300만원 미만에서 2000만원 미만, ...

    조세일보 | 2018.08.02 07:23

  • thumbnail
    자녀장려금 50만→70만원…기초생계급여 중복 수급도 OK

    ... 때문이다. 생계급여가 생활하는데 필요한 정도만 지원하는 수준에 불과해 저소득층의 양육부담 완화에 큰 도움이 되지 않는다는 현실을 감안해 중복 수급을 허용키로 한 것이다. 이에 더해 내년부터는 자녀장려금 지급액도 인상된다. 현재 홑벌이 가구의 경우 총급여액이 2100만원 미만이라면 자녀 1인당 50만원의 자녀장려금이 지급된다. 총급여액이 2100만원에서 4000만원 미만인 경우 '50만원-(총급여액등-2100만원)X1900분의20'으로 장려금을 지급하고 있다. 맞벌이 ...

    조세일보 | 2018.07.30 15:01

  • thumbnail
    '돈 보따리' 들고 나선 정부…조세정책 기조 '퍼주기' 전환

    ... 창출·혁신성장 지원, 조세체계 합리화를 3대 원칙으로 삼고 있다. 이 중 핵심은 '소득재분배'다. 정부는 이를 위해 근로장려세제(EITC) 확대를 전면에 배치했다. 단독가구는 2000만원 미만(종전 1300만원 미만)으로 홑벌이·맞벌이 가구는 각각 3000만원 미만(2100만원 미만), 3600만원 미만(2500만원 미만)으로 조정해 수급대상자 범위를 넓혔다. 맞벌이 가구 기준으로 지급액은 최대 300만원(종전 250만원)까지 인상했다. 단독 가구의 경우엔 ...

    조세일보 | 2018.07.30 14: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