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31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⑤내가 받을 수 있는 장려금 액수는?

    ... 지급액이 무조건 많은 것이 아니라, 어느 정도 소득이 있어야만 지급액도 많이지는 구조이지만 이를 잘 이해하지 못해 지급액이 적다며 항의하는 민원인들도 있다. 단독가구의 경우 소득이 400만~900만원인 구간의 지급액이 가장 많으며 홑벌이가구의 경우 소득이 700만~1400만원일 때 가장 많이 받는다. 맞벌이가구는 소득이 900만~1700만원 구간일 때 지급액이 가장 많다. 근로장려금은 일하는 사람들을 위한 지원제도이기 때문에 일을 해서 소득이 어느 정도 있어야만 ...

    조세일보 | 2019.05.14 08:47

  • thumbnail
    ③'소득·재산요건' 계산이 어렵다고요?

    ... 재산으로 보지 않기 때문에 계산법을 알고 있어야만 신청요건에 부합하는지를 따져볼 수 있다. 기본중의 기본!…소득산정은 어떻게? 장려금의 가장 첫 번째 충족요건은 '소득'이다. 근로장려금은 단독가구의 경우 총소득이 2000만원 미만, 홑벌이가구는 3000만원 미만, 맞벌이가구는 3600만원 미만이어야 장려금 신청이 가능하다. 자녀장려금의 경우는 홑벌이가구와 맞벌이가구 모두 상관없이 총소득이 4000만원 미만이면 신청할 수 있다. 단독가구의 경우는 배우자와 부양자녀, 부양부모가 ...

    조세일보 | 2019.05.10 08:58

  • thumbnail
    ②최대 '300만원' 받는다…달라진 장려금 제도 파헤치기

    ... 소득과 재산, 연령요건이 대폭 완화되고 지급액도 크게 늘어나면서 수급대상자도 두 배 가까이 늘어났다. 가장 눈에 띄는 점은 근로장려금의 수급액이 늘어났다는 점이다. 지난해까지만 하더라도 단독가구의 최대 지급액은 85만원, 홑벌이가구는 200만원, 맞벌이가구는 250만원이었지만 올해는 단독가구 150만원, 홑벌이가구 260만원, 맞벌이가구 300만원으로 크게 늘어났다. 맞벌이가구의 연소득 기준이 3600만원 미만인 점을 감안하면 최대 지급액인 300만원을 받을 경우, ...

    조세일보 | 2019.05.09 07:51

  • thumbnail
    ①'일하는 사람들의 지원군'…근로·자녀장려금이란?

    ... 이에 해당하는 가구는 유의해서 잘 살펴봐야 한다. 이전에는 30대 이상 단독가구주의 연 소득이 1300만원 미만일 경우에만 장려금 신청이 가능했지만 이제는 30세 미만이라도 연 소득 2000만원 미만이라면 장려금 신청이 가능하다. 홑벌이가구의 경우 소득기준이 2100만원에서 3000만원으로 완화됐으며 맞벌이가구는 2500만원에서 3600만원으로 크게 완화됐다. 단독가구의 경우는 배우자의 소득이 300만원 미만이어야 하며 부양하는 자녀나 부양하는 부모는 연소득금액이 ...

    조세일보 | 2019.05.08 06:42

  • thumbnail
    국세청 "올해 근로장려금 평균 110만원…추석 전까지 지급완료"

    ... 국세청이 7일 올해 대상이 543만가구로 확대되면서 지난 1일부터 시작된 장려금 신청이 이틀만에 100만 가구가 넘었다고 밝혔습니다. 근로장려금은 단독가구의 경우 최대 지급액이 작년 85만원에서 올해 150만원으로 높아졌고, 홑벌이 가구는 260만원. 맞벌이는 3백만원으로 상향조정됐습니다. 영세 자영업자 근로장려금도 작년보다 30만원 가량 오른 평균 115만3천원이 지급되면서 대상가구도 3배 늘어난 189만가구에 달했습니다. 국세청은 8월 말부터 근로·자녀 ...

    한국경제TV | 2019.05.07 17:34

  • 국세청 "올해 근로장려금 평균 110만원…추석 전까지 지급완료"

    ... "이달 1일부터 근로·자녀장려금 신청이 시작된 가운데 이틀 만에 이미 100만이 넘는 가구가 신청했다"고 밝혔다. 근로장려금은 단독가구의 경우 최대 지급액이 작년 85만원에서 올해 150만원으로 높아졌다. 홑벌이가구는 200만원에서 260만원, 맞벌이는 250만원에서 300만원으로 각각 최대 지급액이 올랐다. 영세 자영업자 근로장려금은 작년 63만 가구가 평균 80만3천원을 지급받은 데 비해 올해는 189만 가구에 평균 115만3천원이 ...

    한국경제 | 2019.05.07 12:44 | YONHAP

  • thumbnail
    국세청 근로장려금, 5월에 신청하고 최대 300만원 받으세요

    ... 소득지원 제도다. 배우자 부양자녀 부양부모가 없는 단독가구의 경우 연간 총소득이 2000만원 미만이면 근로장려금을 신청할 수 있다. 배우자·18세 미만 부양자녀·생계를 같이하는 70세 이상 부,모가 있는 홑벌이 가구는 연소득 3000만원, 맞벌이가구는 연소득 3600만원 미만이어야 신청 가능하다. 토지 건물 자동차 예금 전세보증금 등 가구원 모두의 재산을 합산해 2억원 미만이어야 한다는 재산 요건도 있다. 저소득 가구의 자녀양육 부담을 ...

    한국경제 | 2019.05.03 15:32

  • thumbnail
    종소세·EITC…'숨가쁜' 5월의 세무일정은?

    ... 장려금이 대폭 개편되면서 신청자격 기준이 완화되고 지급금액도 올랐다. 신청자격은 가구원·총소득·재산 등 일정 요건을 충족한 근로자와 사업자(전문직 제외), 종교인이 신청할 수 있다. 최대 지급금액은 단독가구의 경우 150만원, 홑벌이가구는 260만원, 맞벌이 가구는 300만원이며, 신청이 완료되면 정부 심사 과정을 거쳐 3개월 이내에 지급이 결정된다. 장려금을 받기 위해선 대상자가 직접 신청해야 하는데 1일부터 개통되는 국세청 홈택스( www.hometax.go.kr ...

    조세일보 | 2019.04.29 11:07

  • thumbnail
    2019년 근로장려금 지원자격 보니…얼마나 받을 수 있나?

    ... 30일까지다. 근로장려금은 가구원 요건, 총소득 요건, 재산 요건 등의 요건을 갖춘 경우 받을 수 있다. 먼저 가구원 요건은 2018.12.31일 현재 근로·사업·종교인 소득이 있는 거주자에 한해 단독 가구, 홑벌이 가구, 맞벌이 가구로 분류된다. 또 단독 가구의 경우 총소득이 2000만원, 홑벌이 가구의 경우 3000만원, 맞벌이 가구의 경우 3600만원 미만이어야 한다. 여기에 2018.6.1일 현재 가구원 모두의 재산을 합해 2억원 ...

    한국경제 | 2019.04.27 10:33 | 라효진

  • thumbnail
    최대 300만원 지급…2019 근로장려금 신청자격 어떻게 될까?

    ... 소득세를 신고해야 한다. 신청 자격은 지난해 12월 21일 기준으로 배우자·부양자·부양부모가 없는 단독가구, 배우자·18세 미만 부양자녀·70세 이상의 부모의 생계를 책임지는 홑벌이가구, 배우자의 총급여액이 300만원 이상인 가구 중 부양자녀 및 70세 이상, 부모는 연소득금액 100만원 이하인 맞벌이가구가 해당된다. 재산요건은 2018년도 6월 1일 기준 가구원 모두가 소유하고 있는 재산합계액이 2억원 미만이면 ...

    한국경제 | 2019.04.25 15: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