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13,99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가뭄·산불 시달려온 미 서부, 이번엔 불볕더위…40도 훌쩍 넘어

    ... 더 많은 산불이 일어날 수 있다는 우려를 낳고 있다. 애리조나주 피닉스 남쪽에서 발생한 대형 산불 텔레그래프 화재는 지금까지 565㎢를 태우고 59%가 진화된 상황이다. 미국 국립기상청(NWS) 라스베이거스 사무소는 "이런 수준의 ... 캘리포니아 주도 새크라멘토는 17일 최고기온이 43.4도까지 올라갈 것으로 예보됐다. WP는 이런 이상 고온의 원인이 지구 온난화로 인한 초대형 열돔 현상 때문이라고 지적했다. 열돔 현상은 5∼7㎞ 상공에서 발달한 고기압이 반구(半球) ...

    한국경제 | 2021.06.17 08:56 | YONHAP

  • thumbnail
    "자율주행 사고나면 제작사에 구상권 청구 가능"

    ... 팔 수 있는 `3단계` 자율주행차량을 대상으로 하는 자동차보험이 이르면 내년 초에 출시될 것으로 보인다. 삼성화재에 따르면 레벨3 자율주행차량 상용화에 대비해 내년 1분기 출시를 목표로 개인용 자동차보험을 개발 중이다. 개인용 ... 운행자책임 및 자동차 의무보험 체계를 동일하게 적용하도록 자동차손해배상보장법이 개정됐다. 자율주행시스템 하자가 사고 원인인 경우에는 피해자에게 보상을 시행한 보험사나 보유자가 제작사에게 제조물책임법에 따라 구상을 청구할 수 있도록 하는 ...

    한국경제TV | 2021.06.17 08:24

  • thumbnail
    '위급할때만 직접운전' 레벨3 자율주행 차보험 내년 초 나온다(종합)

    삼성화재, 1분기 출시 예정으로 개인용 상품 개발 중 주행 중 휴대전화를 조작하는 등 한눈을 팔 수 있는 '3단계' 자율주행차량을 대상으로 하는 자동차보험이 이르면 내년 초에 출시될 것으로 보인다. 17일 삼성화재에 따르면 ... 운행자책임 및 자동차 의무보험 체계를 동일하게 적용하도록 자동차손해배상보장법이 개정됐다. 자율주행시스템 하자가 사고 원인인 경우에는 피해자에게 보상을 시행한 보험사나 보유자가 제작사에게 제조물책임법에 따라 구상을 청구할 수 있도록 하는 ...

    한국경제 | 2021.06.17 08:05 | YONHAP

  • thumbnail
    대전 금속부품 제조 공장서 불…2명 다쳐

    17일 오전 1시 43분께 대전 대덕구 한 금속부품 제조 공장에서 불이 났다. 당시 공장 내부에 있던 2명이 다쳤다. 1명은 중상을 입은 것으로 전해졌다. 내부 기계를 태워 2천300만 원 상당(소방서 추산) 재산 피해를 낸 불은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 소방대원에 의해 50여 분 만에 꺼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공장 내 진공 세척액 누유·착화 가능성 등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7 06:35 | YONHAP

  • thumbnail
    '위급할때만 직접운전' 레벨3 자율주행 차보험 내년 초 나온다

    삼성화재, 1분기 출시 예정으로 개인용 상품 개발 중 주행 중 휴대전화를 조작하는 등 한눈을 팔 수 있는 '3단계' 자율주행차량을 대상으로 하는 자동차보험이 이르면 내년 초에 출시될 것으로 보인다. 17일 삼성화재에 따르면 ... 운행자책임 및 자동차 의무보험 체계를 동일하게 적용하도록 자동차손해배상보장법이 개정됐다. 자율주행시스템 하자가 사고 원인인 경우에는 피해자에게 보상을 시행한 보험사나 보유자가 제작사에게 제조물책임법에 따라 구상을 청구할 수 있도록 하는 ...

    한국경제 | 2021.06.17 05:51 | YONHAP

  • thumbnail
    인천 부평종합시장 내 창고서 불…80대 노인 화상

    ... 있는 창고에서 불이 나 80대 노인이 다쳤다. 17일 인천소방본부에 따르면 전날 오후 11시 9분께 인천시 부평구 부평종합시장 내 지상 3층짜리 건물에 달린 간이 창고에서 불이 났다. 이 불로 80대 A씨가 얼굴 등에 화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으며 창고와 건물 외벽 등이 탔다. 소방당국은 소방관 60여 명과 펌프차 등 장비 23대를 투입해 26분 만에 불을 껐다.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과 재산 피해를 조사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7 00:43 | YONHAP

  • thumbnail
    부천 역곡동 아파트 10층서 불…주민 1명 연기 흡입

    16일 오후 3시 4분께 경기도 부천시 역곡동 한 지상 22층짜리 아파트 10층에서 불이 나 30여분만에 꺼졌다. 이 불로 주민 1명이 연기를 흡입하는 등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며 다른 주민 여러 명은 자력으로 대피했다. 진화 작업에는 펌프차 등 장비 35대와 소방관 등 70명이 동원됐다. 소방 당국은 화재 원인과 재산 피해 규모를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6 15:58 | YONHAP

  • thumbnail
    남해고속도로 달리던 화물차 화재…3㎞ 구간 정체

    16일 오후 2시 25분께 경남 함안군 남해고속도로 부산 방향 칠원JC(분기점) 인근을 달리던 25t 화물차에서 불이 났다. 바퀴에 연기가 나는 상황을 인지한 운전자가 갓길에 차량을 대고 빠져나와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화재로 사고 지점 3㎞ 구간까지 50분가량 정체를 빚었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6 15:44 | YONHAP

  • thumbnail
    부산 북구 정수장서 과산화수소 유출…"빗물 유입 추정"

    ... 북구 한 정수장 내 탱크로리에서 과산화수소 증기가 유출됐다. 경찰에 따르면 1t급 탱크로리 5개 중 3개에서 증기가 누출된 것으로 알려졌다. 직원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탱크로리에 안정제를 주입하는 등 조처를 했다. 경찰은 빗물이 탱크로리에 유입되면서 증기가 나온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과산화수소는 산화성 액체로 가열하거나 금속 촉매와 접촉하면 화재를 일으키거나 폭발할 수 있는 물질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6 06:54 | YONHAP

  • thumbnail
    89초마다 "따르릉∼" 강원소방 5개월간 신고 11만4천999건 접수

    ...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2% 늘어난 수치며, 하루 평균 967건, 1분 29초마다 1건씩 출동한 셈이다. 화재 출동은 전년 대비 8% 증가한 922건으로 1일 평균 6.1건 발생했다. 화재 원인은 화기 취급 부주의 49%(453건)로 가장 많았고 전기적 요인 21.5%(198건), 기계적 요인 12%(110건)가 뒤를 이었다. 화재로 인한 재산피해는 총 151억7천200만원으로 집계됐다. 구조 출동은 총 9천184건으로 전년 대비 17.5% 늘어났다. ...

    한국경제 | 2021.06.15 15:5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