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921-8930 / 9,3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문화마당] (연극) '관객모독' ; '쇼코메디' 등

    관객모독(극단76단) =12월31일까지 강강� 12월31일까지 강강술래극장(3672-1991). 오후4시30분 7시30분(월휴관). 페터 한트케작 기국서연출. 쇼코메디(서울뮤지컬컴퍼니) =11월10일까지 예술의전당 토� 11월10일까지 예술의전당 토월극장(529-3555) 월~목 오후7시30분 금 토 오후4시 7시30분. 일 오후3.6시.오은희작 배해일연출. 코러스라인(극단광장) =12월8일까지 인켈아트� 12월8일까지 인...

    한국경제 | 1996.10.11 00:00

  • [나와 컴퓨터] 허구연 <야구해설가> .. 컴퓨터분석 선구자

    ... 수치계산으로는 안된다는 얘기다. "정보통신을 국가의 최우선 과제로 세운다는 얘기를 들었습니다. 그러나 대중이 정보통신의 중요성을 피부로 느낄때 제성과를 거둘 수 있을 것입니다" 허씨는 "대중적인 스포츠인 야구의 정보화가 선진화될때 대중의 정보통신 수준도 올라갈 수 있을 것"이라며 "각 구단과 한국야구위원회(KBO)는 물론 방송사 등에서 보다 적극적으로 정보화투자에 나서야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10월 11일자).

    한국경제 | 1996.10.10 00:00

  • [15대국회 국정감사] (초점) '건교위'..건설비리 "대질신문"

    8일 건설교통부에 대한 국회건설교통위의 국정감사에서는 공사비를 골프 회원권으로 대물변제하는 사례 등 복마전같은 건설현장의 하도급 비리가 낱낱이 공개됐다. 이윤수의원(국민회의) 등은 이날 감사에서 증인으로 출석한 삼보지질 세화토건 덕안건설 등 전문건설업체, 원청건설회사인 금호건설및 전문건설 협회 공정거래위 관계자들을 상대로 불공정 하도급 실태를 집중 추궁했다. 이의원은 "정부의 중소기업 육성의지 표명에도 불구하고 중소건설업체들이 대기업의 불공정 하도급으로 ...

    한국경제 | 1996.10.08 00:00

  • [SI(시스템통합)] 쏟아지는 일감 .. '불황을 모른다'

    ... 인천국제공항의 종합정보통신시스템구축사업과 초고속정보통신망사업 등 대규모 공공SI물량이 쏟아져 나오면서 절대적인 일감이 많아지고 있는 것이다. 물론 정부뿐아니다. 정보화의 물결이 거부할 수 없는 대세로 자리잡음에 따라 정보화투자를 아끼지 않는 기업들이 늘고 있는 것도 SI업계의 성장을 부추기고 있다. 특히 CALS(생산조달 운영정보시스템) 인트라넷 등 신정보기술의 등장은 새로운 SI수요를 창출하면서 시장규모를 확대하고 있다. 전산업이 경기하강 국면에 ...

    한국경제 | 1996.09.20 00:00

  • [1면톱] "고금리 장벽 낮춰야" .. 전경련 회장단 회의

    ... 회장단은 회의를 마친 후 한승수부총리겸 재정경제원장관과 오찬을 갖 고 노동법개정에 정리해고제 도입 등 재계의견을 반영해주고 고비용해소를 위해 정부가 노력해줄 것 등을 요청했다. 이에대해 한부총리는 "경제가 어려운 여건이지만 합리화투자 기술개발 투자 등에 보다 많은 관심을 가져달라"고 당부하고 "고금리해소를 위해 정부도 제 도개선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에는 최종현전경련회장을 비롯, 이건희삼성그룹회장 구본무LG그룹 회장 김각중경방회장 조석래효성그룹회장 ...

    한국경제 | 1996.09.17 00:00

  • ['정부출연기관' 달라지고 있다] 중소기업진흥공단

    ... 자금규모는 당초 1조원으로 잡혀 있었다. 그러나 중진공이 업계의 의견을 반영, 5,000억원을 더 늘려줄 것을 정부에 강력히 건의했다. 중진공의 이같은 요구에 정부측은 당초 미온적인 반응을 보였다. 자동화센터가 다시 자동화투자확대를 위한 건의자료를 만들어 제출하자 결국 정부도 지원확대안을 흔쾌히 받아들였다. 중진공은 중소기업이 설비자동화투자를 확대하지 않고서는 국제경쟁력을 확보할 수 없다는 입장을 고수, 내년에도 2조원의 구조개선자동화자금을 지원해줄 것을 ...

    한국경제 | 1996.09.13 00:00

  • 신설 투자신탁운용회사 수탁고 4천억 넘어

    ...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회사별 수탁고는 한진투자증권과 대우증권의 합작투신인 서울투신이 1,145억원으로 가장 많았고 동원투신이 493억원, 신한투신이 451억원, 교보투신이 431억원, LG투신이 400억원순이었다. 이밖에 고려투신이 320억원, 동서투신이 287억원, 신영투신이 219억원, 대신투신은 210억원이었으며 뒤늦게 출발한 동방투신 보람투신 장은투신 한화투신은 100억원이하였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9월 14일자).

    한국경제 | 1996.09.13 00:00

  • [인터뷰] 장시영 <한화투신 신임 사장>.."채권형으로 승부"

    "수익률 극대화를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수익률이 높으면 고객들이 몰릴 것으로 봅니다" 지난 2일 첫발을 내딘 한화투자신탁운용회사의 사령탑을 맡게된 장시영 신임사장은 장기적으로 채권형 상품에서 승부를 가를 계획이라고 밝혔다. "모회사인 제일증권이 채권분야에 남다른 노하우를 가진 만큼 이를 잘 활용하면 기존투신사들보다 앞서 나갈 수 있을 것으로 봅니다" 수익률을 높이기 위해서는 능력있는 펀드매니저를 확보하는 것이 시급한 과제라고 밝힌 장사장은 ...

    한국경제 | 1996.09.04 00:00

  • [단신] 한화투자신탁운용 개업식

    화투자신탁운용(주)은 2일 개업 기념식을 갖고 투자신탁업무를 개시했다. 한화투신운용은 제일증권이 판매하는 주식형 수익증권 "수퍼이글스"의 운용을 맡는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9월 3일자).

    한국경제 | 1996.09.03 00:00

  • [포커스] 지능형 전화서비스 속속 등장 .. 전화에 응용

    ... "080착신자 요금부담" "지능형 사설통신망(VPN)" 등이다. 한국통신은 앞으로 전화번호와는 별개로 개인번호를 부여해 위치이동에 관계없이 전화를 받을 수있는 "개인번호서비스"와 전화를 이용, 투표및 여론조사 결과를 자동집계하는 "전화투표-여론조사" 등의 지능형 전화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161신용통화서비스"는 공중전화나 다른 사람의 전화를 이용해 통화를 하고 그 이용요금은 가입자가 사전에 지정한 전화번호에 부과토록 하는 서비스다. 기업의 영업사원 ...

    한국경제 | 1996.08.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