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327,94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라오스 박쥐서 발견된 바이러스…"코로나19와 96.8% 일치" [글로벌+]

    ... 코로나 바이러스의 기원에 대해선 크게 두 개의 가설이 있다. 하나는 박쥐 등 동물에게서 옮았다는 가설, 다른 하나는 중국의 바이러스 연구소에서 유출됐다는 가설이다. 앞서 지난 3월 AP통신이 보도한 세계보건기구(WHO)와 중국 측이 공동으로 시행한 조사 결과에 따르면 코로나19는 박쥐에서 시작된 바이러스가 다른 동물을 거쳐 인간에게 전염되면서 확산했을 가능성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9.25 14:38 | 오정민

  • thumbnail
    충북도, 신규채용 근로자 코로나19 진단검사 의무화 행정명령

    ... 벌금·과태료가 부과되고 구상금 청구가 이뤄질 수 있다. 충북에서는 추석 연휴 직후인 23∼24일 총 120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신 국장은 "이틀간 발생한 확진자의 절반이 외국인"이라며 "추석 연휴 여파로 인한 코로나19 확산세가 다음 주까지 이어질 것 같다"고 우려했다. 그는 "앞으로 몇 주간이 '단계적 일상 회복'으로 나아가느냐 마느냐 하는 대단히 중요한 시기"라며 "코로나19 확산세 조기 진정에 행정력을 결집하겠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9.25 14:14 | YONHAP

  • thumbnail
    명절 영향 가족간 전파 증가…부산 51명 코로나19 추가 확진(종합)

    ... 코로나19에 추가로 감염됐다고 밝혔다. 이로써 부산 지역 누적 확진자 수는 1만2천544명으로 늘었다. 추석 연휴 소폭 줄어들었던 부산 지역 확진자 수는 24일 47명에 이어 이날도 연휴 이전 수준인 50명을 넘어서면서 재확산 우려가 커지고 있다. 이날 추가로 확진판정을 받은 이들 가운데 기존 확진자의 접촉자는 37명이고 감염원을 알 수 없는 사례는 14명이다. 접촉자 가운데 19명은 가족으로부터, 13명은 지인으로부터 각각 전파됐다. 동료 접촉 ...

    한국경제 | 2021.09.25 13:35 | YONHAP

  • thumbnail
    쿼드 정상 "자유로운 인도태평양 약속 확고"…북엔 대화 촉구(종합2보)

    ... 10억회 접종분을 생산하고, 자국의 코로나19 대유행으로 수출을 중단한 인도는 10월부터 이를 재개하기로 했다. 또 5G 등 통신 기술의 협력 문제와 관련해선 보편적 인권 문제와 '오픈랜'을 언급했는데, 이는 중국산 제품의 확산을 막으려는 의도가 담겼다는 시각이다. 정상들은 '쿼드 인프라 파트너십' 설립, 위성 데이터 공유, 사이버 위협 퇴치 등 새로운 협력 분야도 제시했고, 과학 분야에서 각국의 장학생 100명을 선발하는 '쿼드 펠로우십'을 출범하기로 ...

    한국경제 | 2021.09.25 12:27 | YONHAP

  • thumbnail
    오커스 여파 속 중국·EU 고위 회담 예정…中, 프랑스에 손짓

    ... 프랑스 주재 중국대사는 러시아 스푸트니크 통신 인터뷰에서 중국과 프랑스 간 협력을 강조했다고 주프랑스 중국대사관이 전했다. 루 대사는 오커스가 중국을 겨냥한 '소그룹'이라고 비판하고, 특히 핵추진 잠수함 기술 이전은 국제적인 핵 비확산 노력을 심각히 훼손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중국과 프랑스는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상임이사국으로서 국제평화와 안정, 다자주의 발전 등에 책임이 있다"면서 "양국은 협력을 강화해야 하고 이는 세계 각국의 이익에 부합한다"고 강조했다. ...

    한국경제 | 2021.09.25 12:11 | YONHAP

  • thumbnail
    서울 확진자 절반 이상, `감염경로 모른다`

    ... 확진자는 서울 568명과 서울 외 91명을 합해 전국 659명으로 늘었다. 중구 중부시장 집단감염은 서울 지역 누적 확진자가 243명이며, 서울 외 확진자도 있어 전국으로는 244명 이상이다. 추석 연휴가 끝나고 서울의 코로나19 확산세는 더욱 거세지고 있다. 서울시에 따르면 24일 하루 서울의 코로나19 신규확진자 수는 역대 최다기록인 1천222명으로 최종집계됐다. 전날 오후 9시 기준 잠정집계치는 1천223명이었으나, 중복과 오신고를 정리하면서 1명이 줄었다. ...

    한국경제TV | 2021.09.25 12:11

  • thumbnail
    첫 3000명대 '쇼크', 정부 예측 빗나가…전문가 "당분간 더 증가"

    브레이크 없는 확산세…추석 여파 본격화하는 내주까지 계속 늘어날 듯 정부 당초 '이달 5∼20일 정점' 예상…현행 거리두기 재연장 불가피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연일 폭증하면서 결국 3천명대까지 치솟았다. 추석 연휴가 끝나기가 무섭게 2천400명대로 급증하며 국내 코로나19 사태 이후 최다 기록을 세우더니 하루 만에 3천명도 넘어 기록을 다시 한번 경신했다. ...

    한국경제 | 2021.09.25 12:05 | YONHAP

  • thumbnail
    추석 연휴 25만명 다녀간 제주, 확진자 증가 `비상`

    추석 연휴 기간 25만명 넘는 관광객이 찾은 제주는 코로나19 재확산 조짐이 나타나고 있다. 한 자릿수를 유지하던 제주지역 일일 신규 확진자 수가 추석 연휴가 끝나자 연일 두 자릿수를 기록하며 많이 늘어났기 때문이다. 제주도는 24일 하루 동안 총 3천440건에 대한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진행, 이 중 15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25일 밝혔다. 신규 확진자 15명의 감염경로를 보면 10명은 도내 확진자의 접촉자, 5명은 타 지역 방문객 및 ...

    한국경제TV | 2021.09.25 12:03

  • thumbnail
    이재명 대선캠프 합류한 최배근에…근심 깊어진 한은 [김익환의 BOK워치]

    ... 대권주자인 이재명 경기지사의 열린캠프에 최배근 건국대 경제학과 교수가 합류한다는 소식에 한국은행 안팎에서 우려의 목소리가 새어 나오고 있다. 경기부양을 위해 중앙은행 발권력을 동원해야 한다는 주장을 줄기차게 이어온 최 교수의 주장이 확산되는 것에 대한 우려도 크다. 이 지사의 열린캠프는 지난 24일 최 교수를 캠프 정책조정단장으로 위촉했다고 발표했다. 기본소득을 비롯한 이 지사의 핵심공약을 주도한 이한주 전 경기연구원장이 부동산 편법 증여 의혹 등으로 캠프 정책본부장직을 ...

    한국경제 | 2021.09.25 12:00 | 김익환

  • thumbnail
    임시 선별검사소서 796명 확진…수도권 731명-비수도권 65명

    수도권은 해당 지역발생 2천512명의 29.1%…하루 검사수 대비 양성률 1.44%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거세지면서 전국 임시 선별 검사소에서도 확진자가 속출했다. 25일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에 따르면 전날 전국 각지의 임시 선별검사소에서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신규 확진자는 총 796명이다. 수도권에서 731명, 비수도권에서 65명이 각각 확진 판정을 받았다. 수도권 731명은 이날 0시 기준으로 ...

    한국경제 | 2021.09.25 11:4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