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21,1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영화관에 중공업·건설업까지…3.5조 빨아들인 사모채 시장 [김은정의 기업워치]

    ... 피해 지원을 위한 채권담보부증권(P-CBO) 수요와 기업들의 자발적인 선호가 맞물려서다. 이미 3조5000억원어치 발행 물량이 쏟아지면서 연간으로는 발행 규모가 10조원을 뛰어넘을 것이란 전망이 많다. 20일 한국예탁결제원에 따르면 ... 회사채(22조2686억원)의 15.94%에 달했다. 투자은행(IB)관계자들은 신용보증기금의 P-CBO 목적으로 발행된 물량도 있지만 올 1분기를 지나면서 사모 회사채 발행을 고려하는 기업들이 늘고 있어 이 추세라면 올해 연간 발행 ...

    한국경제 | 2021.04.21 08:39 | 김은정

  • thumbnail
    사명 바꾼 현대코퍼레이션, 회사채 수요예측 흥행

    발행물량 300억원의 5배 이상 자금 몰려 사명 변경 이후 첫 회사채 발행에 나선 현대코퍼레이션(옛 현대종합상사)이 1천600억원이 넘는 자금을 모으며 수요예측에서 흥행을 거뒀다. 20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현대코퍼레이션이 오는 27일 3년물 300억원의 회사채발행하기 위해 수요예측을 진행한 결과, 5배가 넘는 총 1천660억원의 자금이 몰렸다. 현대코퍼레이션은 작년 10월에도 500억원의 회사채발행했는데, 코로나19 확산으로 투자심리가 ...

    한국경제 | 2021.04.20 19:31 | YONHAP

  • 현대코퍼레이션, 사명 변경 후 첫 회사채 '흥행'

    사명 변경 이후 첫 회사채 발행에 나선 현대코퍼레이션(옛 현대종합상사)이 수요예측 흥행에 성공했다. 20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현대코퍼레이션은 이달 27일 300억원의 회사채(3년물)를 발행하기 위해 진행한 수요예측에서 발행액의 5배가 넘는 1660억원의 자금이 몰렸다. 앞서 현대코퍼레이션은 작년 10월에도 500억원의 회사채발행했다. 당시 코로나19 여파로 투자심리가 위축된 상황에서도 모집액 500억원의 세 배에 육박하는 1300억원의 ...

    한국경제 | 2021.04.20 18:17 | 강경민

  • thumbnail
    "한국, 비금융공기업 부채 OECD 2위…기축통화국보다 많아"(종합)

    ... 48.8%로 8개국 중 가장 컸다. ◇ "정부 암묵적 지급보증이 원인…국가보증채무로 관리해야" 주로 공사채 발행 방식으로 생겨난 빚이라는 점도 특징이었는데, 황 연구위원은 '정부의 암묵적 지급보증'이 그 원인이라고 분석했다. ... 때문에 자체 펀더멘털과 상관없이 거의 항상 최상의 신용도를 인정받고 있다는 것이다. 이로 인해 공사채는 민간 회사채보다 낮은 금리에 발행되는데, 이로 인한 금리 할인 효과는 연간 약 4조원에 이르는 것으로 분석됐다. 황 연구위원은 ...

    한국경제 | 2021.04.20 17:39 | YONHAP

  • thumbnail
    영화관부터 중공업·건설업까지…올해 3.5조 빨아들인 사모사채 시장

    ... 19일 기준)는 3조5506억원으로 집계됐다. 전년 같은 기간(2조2096억원)에 비해 60.68% 증가했다. 연내 발행 규모가 10조원을 뛰어넘을 것이란 전망이 많다. 사모 회사채 발행 러시는 P-CBO가 촉발시켰다. P-CBO는 ... ‘부정적’ 신용등급(BBB+) 전망을 달고 있다. 녹십자홀딩스도 8일 총 1300억원을 사모 회사채 시장에서 조달했다. 지난달에는 자안바이오(200억원)와 삼성중공업(300억원), 쌍용건설(200억원), 롯데컬처웍스(200억원) ...

    한국경제 | 2021.04.20 17:18 | 김은정

  • thumbnail
    "한국, 비금융공기업 부채 OECD 2위…기축통화국보다 많아"

    ... 지난 2019년 일반정부 부채 대비 비금융공기업 부채의 비중은 48.8%로 8개국 중 가장 컸다. 주로 공사채 발행 방식으로 생겨난 빚이라는 점도 특징이었는데, 황 연구위원은 '정부의 암묵적 지급보증'이 그 원인이라고 분석했다. ... 원리금을 대신 지급해 줄 것이라는 믿음 때문이라는 것이다. 이처럼 정부의 암묵적 지급보증으로 인해 공사채는 민간 회사채보다 낮은 금리에 발행되는데, 이로 인한 금리 할인 효과는 연간 약 4조원에 이르는 것으로 분석됐다. 황 연구위원은 ...

    한국경제 | 2021.04.20 12:00 | YONHAP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CJ제일제당, 회사채 수요예측에 8300억원 몰려

    ... 모집액의 4배가 넘는 8300억원의 매수 주문이 몰렸다. 19일 투자은행(IB) 업계에 따르면 CJ제일제당이 2000억원 규모 회사채발행하기 위해 이날 기관투자가들을 상대로 진행한 수요예측(사전청약)에 8300억원의 매수 주문이 들어왔다. 1000억원을 모집한 3년물에 4400억원, 700억원어치를 발행하는 5년물에 3000억원, 300억원 규모7년물에 900억원의 투자 수요가 모였다. 채권 발행은 KB증권과 삼성증권이 주관했다. CJ제일제당은 ...

    마켓인사이트 | 2021.04.20 09:42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삼다수'로 돈 잘 버는 광동제약, 200억원대 회사채 발행

    ... 발행한다. 지난 12일 기관 투자가 대상 수요예측(사전청약)에서 1040억원의 매수 주문이 몰려 당초 150억원이던 발행액을 220억원으로 늘렸다. 발행금리는 민간 채권평가사의 시가평가 대비 0.20%포인트 낮게 정해졌다. 광동제약은 ... 단기 금융상품과 투자자산을 포함한 광의의 현금성 자산은 662억원에 이른다. 2018년 100억원 규모로 발행했던 회사채 만기가 다음달 돌아오는데, 내부 자금으로 충분히 상환할 수 있는 상황이다. 하지만 광동제약은 새로운 회사채 발행을 ...

    마켓인사이트 | 2021.04.20 09:41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실적 부진' SK종합화학, 회사채 발행 흥행 성공

    ... ‘마켓인사이트’ 에 게재된 기사입니다≫ SK종합화학이 실적 부진과 신용등급 강등이란 악재 속에서 회사채 수요예측(사전청약)에서 충분한 투자자를 확보했다. 19일 투자은행(IB) 업계에 따르면 SK종합화학이 무보증 회사채 ... 현금이 유출돼 어려움을 겪고 있으나 경기가 회복되면 실적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SK종합화학은 이달 27일 회사채발행할 예정이며, 최대 4000억원까지 발행규모를 증액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SK종합화학은 ESG채권으로 조달한 ...

    마켓인사이트 | 2021.04.20 09:39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LG전자, 최대 5000억 회사채 발행 추진

    ... 최대 5000억원 발행에 나선다. 일부 회사채는 처음으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채권으로 발행한다. 19일 투자은행(IB)업계에 따르면 LG전자는 다음달 초 3000억원의 회사채 발행을 위해 오는 27일 수요예측(사전청약)을 실시하기로 했다. 5년 만기물, 7년물, 10년물, 15년물로 나눴으며 5년물과 7년물은 ESG채권으로 발행할 예정이다. 수요예측 결과에 따라 총 5000억원까지 발행 규모를 확대할 계획이다. LG전자는 최근 스마트폰 사업을 중단하면서 ...

    마켓인사이트 | 2021.04.20 09: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