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2,22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코로나19 감염자 7명 중 1명 최소 12주간 증상 계속"

    영국 통계청 최근 1년 확진자 표본 추적 조사 피로·근육통·집중력 저하·미각이나 후각 상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7명 가운데 1명은 최소 12주간 증상이 계속됐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고 AFP통신이 1일 보도했다. 이 매체는 영국 통계청의 자료를 인용, 지난해 4월부터 올해 3월까지 1년간 확진자 2만1천622명을 추적 조사한 결과 이 가운데 13.7%가 12주 이상 피로, 근육통, 집중력 저하, 미각·후각 상실 등 ...

    한국경제 | 2021.04.02 14:52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 증상자 진단검사 권고…안 받고서 확진 시 형사처벌

    ... 조치다. 행정명령 대상은 코로나19 증상으로 병·의원, 약국, 안전비상의약품 판매점을 방문한 사람 중 의사·약사 등으로부터 코로나19 진단 검사 안내를 받은 사람이다. 코로나19 증상은 발열, 기침, 가래, 인후통, 미각·후각 소실, 근육통 등이다. 병·의원과 약국 등은 해당 증상자에게 처방전이나 약품을 판매하면 진단검사를 받도록 1차 권고(안내문 배부)한 뒤 해당 시군 보건소에 통보한다. 보건소는 해당 증상자에게 진단 검사를 받도록 2차 권고·통보하고, ...

    한국경제 | 2021.04.01 11:10 | YONHAP

  • thumbnail
    대구 코로나19 확진 학생 70% "완치 후 학교생활 잘 적응"

    ... 걱정(19.38%) 등으로 불안과 무력감을 느낀 것으로 조사돼 심리지원 시스템 강화가 필요한 것으로 지적됐다. 학생 54%와 교직원 40.1%는 지난해 2월과 3월 가정에서 감염됐으며 확진 당시 학생들은 무증상(36.8%)이 가장 많았고 후각·미각 소실(32.18%), 발열(25.29%) 등의 증상이 나타났다. 교직원은 발열(50%)과 기침(28.1%) 증상이 많았고 무증상은 31.3%였다. 학생들은 완치 이후 삶의 질이 '확진 전과 비슷' 70.1%, '나빠졌다' ...

    한국경제 | 2021.03.31 11:30 | YONHAP

  • thumbnail
    "호주 코로나 환자 3명중 1명, 감염 후 8개월 지나도 일부 증상"

    ... 영(55)씨는 6주만에 사라진 고열·땀·오한·근육통과 달리, 엄청난 피로감은 8개월간 지속됐고 지금도 인지장애 현상인 '브레인 포그(Brain Fog)' 상태가 느껴진다고 호소했다. 그는 함께 감염된 그의 아내는 "불면증·두통·후각과 미각 상실·모발 손실에다 호흡 곤란으로 세번이나 병원 치료를 받았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에서는 또 여성이나 바이러스로 병원 치료를 받은 사람들이 장기 코로나19 증상을 보이기 쉬운 것으로 나타났다. 그는 "병원 치료를 받았다면 ...

    한국경제 | 2021.03.31 10:04 | YONHAP

  • thumbnail
    오늘 500명 안팎 예상…사우나-직장-유치원 등 일상감염 확산

    ... 의심 증상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이를 대수롭지 않게 생각하고, 많은 사람이 이용하는 시설을 방문하거나 일상생활 속 접촉을 하면서 감염이 확산하는 경우가 많았다"며 "인후통 또는 기침 같은 호흡기 증상이 있거나 발열, 미각이나 후각 소실 등이 나타나면 가까운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가능한 한 빨리 검사를 받아달라"고 말했다. 이 단장은 이어 "(검사를 받은 뒤) 결과가 나올 때까지는 절대로 많은 사람이 이용하는 다중이용시설을 이용해서는 안 되고, 외출도 자제해 달라"고 ...

    한국경제 | 2021.03.31 04:30 | YONHAP

  • thumbnail
    웨스틴 조선 서울, '올데이 다이닝' 패키지 출시

    ... 루브리카에서 저녁을 즐길 수 있는 '루브리카 딜라이트' 타입 두 가지 중 선택 할 수 있다. '어게인 아리아' 타입은 투숙기간 내 점심 혹은 저녁을 선택할 수 있으며 라이브 스테이션에서 직접 쉐프들의 요리를 볼 수 있어 시각, 후각, 미각을 자극하는 아리아 뷔페를 경험할 수 있다. '루브리카 딜라이트' 타입은 컨템포러리 이탈리안 레스토랑 메뉴를 선보이고 있는 디너 정찬으로 메인 디쉬 1개를 비롯해 총 디쉬 4개를 취향에 맞게 선택할 수 있는 프리 픽스 디너와 ...

    한국경제TV | 2021.03.29 12:01

  • thumbnail
    변이바이러스 확진자 평균 36.4세…무증상 38%·열없는 기침 22%

    ... 동반한 경증 호흡기 증상 호소 환자는 27명(16.7%)이었고, 열만 난 환자 18명(11.1%), 열이 나면서 오한과 복통 등 기타 증상을 보인 환자 8명(4.9%), 기타 증상만 나타난 환자 8명(4.9%), 미각 또는 후각 소실 2명(1.2%) 등이 그 뒤를 이었다. 이처럼 국내 변이 바이러스 환자 중 대다수가 호소한 증상은 경미한 편이었지만, 영국발 변이 바이러스 환자 중 5명은 위중증 단계에 해당했다. 이 중 한 명은 사망한 것으로 나타났다. ...

    한국경제 | 2021.03.27 14:09 | YONHAP

  • thumbnail
    온·오프라인 시장에서 살아남는 열 가지 비책

    ... 매장에서 쓸 수 있다. 스타벅스는 누구나 오프라인에서 필요한 일을 할 수 있는 공간을 판다. 라이프스타일을 제안하라 유행을 선도하기, 제품 붐업 시키기, 새로운 스타일을 제안하기 같은 일은 오프라인이 제일 잘하는 일이다. 시각, 후각, 촉각, 청각을 통해 직접 느끼는 것은 효과가 강력하기 때문이다. 팬데믹(세계적 대유행) 사태로 레스토랑 영업이 중지된 지 4개월 만인 2020년 8월, 뉴욕시는 잠시 야외석을 허가했다. 사업자들에게 숨통을 터주는 것도 목적이었지만 ...

    한국경제 | 2021.03.25 13:54 | 정유진

  • thumbnail
    [천자 칼럼] 냄새와 향기

    ... 앞에서 힘없이 압도된다. 더 진한 냄새로 기억을 지우려 해봐도 소용이 없다. 기억은 냄새와 얽혔을 때 더 강렬하게 각인된다. 발걸음을 멈추게 한 빵가게의 달콤한 향기, 어머니가 차려주시던 저녁밥 내음, 첫사랑의 아련한 샴푸향까지 후각과 연관된 기억은 감정적으로 증폭돼 다가온다. 외국 공항에 내렸을 때 전해오는 독특한 체취만큼 방문국의 첫인상을 결정하는 것도 없다. 이런 현상을 지칭하는, 프랑스 작가 마르셀 프루스트의 《잃어버린 시간을 찾아서》 속 한 장면에서 딴...

    한국경제 | 2021.03.24 17:58 | 김동욱

  • thumbnail
    김태원 선글라스의 비밀 “패혈증 앓아 시력 절반 뚝”

    부활 김태원이 17일 방송에 출연해 항상 선글라스를 끼는 이유를 밝혔다. 김태원은 “다초점 렌즈다. 눈이 많이 안 좋다. 패혈증을 앓았는데 그 때 눈도 많이 다쳤다. 후각은 제로(0)고 미각은 약간 남았다”고 설명했다. 김태원은 “재작년 패혈증을 앓고 여러 장기에 문제가 생겨서 후각은 완전히 잃었고 미각은 살짝 남았다. 시력도 절반으로 떨어졌다”고 이야기했다. 시력이 급격히 안 좋아진 김태원을 향해 전문의는 "비티민A, C, 루테인 등이 많이 ...

    한국경제TV | 2021.03.18 17: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