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551-2560 / 2,5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주가, 연3일째 급락...750선 위협

    주초인 14일 서울증시주가는 급락세가 연3일째 이어져 종합주가지수 750선을 위협했다. 최근 주가급등에 따른 경계매물이 나와 전장중반에 760선이 무너졌다. 이날 장세는 "전씨처리"를 둘러싼 정치권의 난기류때문에 750선을 위 협했다. 후장종반 반등세가 "사자"에 가담했으나 장세반전에는 미치지 못해 대 부분의 종목이 약세로 밀렸다.

    한국경제 | 1988.11.14 00:00

  • 뉴욕증시, 주가후장들어 회복세 보여

    뉴욕증시는 9일 달러가치폭락에 영향을 받아 한때 2,100선까지 주가가 하락했으나 후장들어 부분적으로 회복세를 보임. 동경증시는 부시승리소식과 엔화강세에 힘입은 전력/가스/석유주의 주도 로 큰폭의 상승세를 시현했다.

    한국경제 | 1988.11.10 00:00

  • 주가지수 770선 넘어...사상최고 기록

    10일 서울증시주가는 주가최고치를 3일만에 다시 깨뜨리고 770선대에 올라섰다. 전일 반락에 따른 반발매수세가 일어 상승세로 시작한 이날 장세는 전 장에 주가최고치를 경신했으며 후장에는 매수세가 대부분의 업종으로 확 산돼 시간이 갈수록 상승폭이 커졌다. 기계/전자주는 약세, 건설/무역주가 보합세였을뿐 대부분의 업종은 오 름세를 보였다.

    한국경제 | 1988.11.10 00:00

  • 주가, 지수최고치 보름만에 경신

    8일 서울증시주가는 전일 760선에 재진입한 여세가 이어져 매수가 전업종 에 걸쳐 확산되며 지수최고치를 보름만에 깨뜨렸다. 지난달 24일 세워진 종전 최고기록인 764.85를 전장중반에 돌파한 이날장세 는 770선도 넘어설듯 하였으나 경계매물이 후장에 출회, 상승세가 둔화됐다. 트로이카주등 대부분의 업종이 오르고 전자주등은 약세로 밀렸다.

    한국경제 | 1988.11.08 00:00

  • 주가, 진정세...대부분이 약보합세로

    주말인 5일 서울증시주가는 전일 후장 끝무렵부터의 상승둔화세가 이 어져 약보합세를 보이고 있다. 주가가 단기조정을 거친후 지난 연4일간 급등세를 기록, 760선에 육박 하자 경계매물과 단기이식매물이 출회, "사자"세와 맞서고 있다. 증권/보험주등이 강세를 보이는 반면, 대부분의 종목은 약보합세를 나 타냈다.

    한국경제 | 1988.11.05 00:00

  • 투자심리회복, 740선대에 다시 올라서

    투자심리가 회복되면서 주가가 이틀째 크게 올랐다. 2일 서울증시주가 는 전일 후장의 강한 반등세가 그대로 이어져 종합주가지수가 740선대로 다 시 올라섰다. 개장초 전일종가보다 비싼 "팔자"가 쏟아졌으나 매수세가 왕성, 대부분의 업종이 강보합세로 시작했고 시간이 가면서 주가상승폭이 커졌다.

    한국경제 | 1988.11.02 00:00

  • 주가, 전장약세서 후장 강세로 반전

    월초인 1일 서울증시주가는 전장 약세, 후장 강세로 끝났다. 전장은 전일 급락세가 이어져 5강한 하락세를 나타냈으나 후장들어 급락 에 대한 반등세가 "사자"에 나서고 기관들의 적극적인 매수 및 검찰의 증권수사가 현행수준에서 그칠것이라는 설이 퍼져 대부분의 업종이 상승 세로 돌아섰다.

    한국경제 | 1988.11.01 00:00

  • 증시, 분위기 호전돼 대부분 종목 올라

    11일 서울증시주가는 전일후장부터의 증시호전분위가 반영, 개장초부터 대부분의 업종이 오르는 상승세를 나타내고 있다. 우려했던 통안증권의 인수가 자율형태로 결정될 가능성이 높아지고 670 -680선을 박스권으로 더이상 내리지 않을것이라는 전망이 퍼지면서 관망 세의 매수세가 오랜만에 사자로 나서고 있다. 보험주를 선두로 건설/무역/제조업주등 대부분의 업종이 오르고 있다.

    한국경제 | 1988.10.11 00:00

  • 뉴욕증시, 우량주중심 매수세로 대폭상승

    뉴욕증시는 7일 9월중 미국의 실업률이 예상보다 큰 5.4%로 발표되자 인플레우려가 감소, 우량주를 중심으로 오랜만에 활발한 매수세가 일어나 대폭 상승했다. 동경증시는 후장 끝날무렵 기관투자가들이 하이테크주와 건설/조선주를 대량 매입한데 힘입어, 연속 5일 하락에서 상승세로 반전했다. 대만증시는 향후장세에 대한 비관론이 팽배함에 따라 연8일째 하락했다.

    한국경제 | 1988.10.09 00:00

  • 증시, 장 내내 670선 위협

    5일 서울증시주가는 대부분의 종목이 내리고 거래량도 426만주에 불과 한 무기력한 장세를 끝냈다. 전일 있은 노대통령의 국회시정연설이 야권으로부터 긍정적인 반응을 얻 지 못하고 이날부터 시작된 국정감사등으로 정국경색을 우려, 매수세가 급 격히 관망세로 돌아섰다. 장 내내 670선을 위협했으나 후장중반 이후 기관들이 매수에 나서 670선 붕괴를 막았다. 건설주만 보합세를 유지했다.

    한국경제 | 1988.10.0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