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871-20880 / 22,10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오늘의 증시시황] 지수관련 대형우량주 힘찬 "용틀임"

    ... 상승세를 지키지 못하고 끝내 무너졌다. 쌍용자동차 태흥피혁 강원산업 일성종합건설 등 최근 초강세를 나타냈던 재료보유주들이 일제히 하한가를 기록했다. 충남방적 대구은행 새한종합금융 현대해상화재 등은 신저가를 기록했다. 호재 악재 미국, 10월중 반도체 BB율 1.0 전망 지준율.대출금리 인하속 회사채수익률 하락 지속 달러화 약세 반전 휘발유값 등 공공요금 연내 대폭 인상 경기.증시대책 발표설 (한국경제신문 1996년 11월 9일자).

    한국경제 | 1996.11.08 00:00

  • [독자광장] 교통세 조기인상조치 정부정책 신뢰성 잃어

    내년 1월에 인상하겠다던 휘발유에 부과하는 교통세를 정부는 올 12월초순부터 20% 인상하겠다고 발표했다. 그렇잖아도 각종 서비스 물가등 모든 물가가 오름세를 계속 유지하고 있는 현실에서 갑작스런 교통세 20%인상은 물가인상을 부추기는 요인이 되지않을까 걱정스럽다. 그러나 정부는 이번 교통세 인상이 0.14%의 소비자물가 인상률만 가져 올 것이라면서 그리 대수롭지 않게 발표를 했다. 거기에다 최근 배춧값 하락등 일부 농산물의 하락으로 ...

    한국경제 | 1996.11.04 00:00

  • 휘발유 1리터 730원 .. 유가 1일부터 평균 4.4% 인상

    유류가격이 1일부터 평균 4.44% 올랐다. 휘발유는 당 7백11원에서 7백30원으로 19원이 올랐고 등유는 3백43원에서 3백51원으로, 저유황경유는 3백32원에서 3백52원으로, 저유황 벙커C유는 1백74.81원에서 1백85.95원으로 각각 인상됐다. 석유협회는 10월중 국제원유가격상승과 환율변동분을 감안해 이같이 조정 했다고 밝혔다. 가격인상에 따라 생산자물가는 0.3209%포인트, 소비자물가는 0.0574%포인트 의 상승효과가 ...

    한국경제 | 1996.11.01 00:00

  • [난방기기] 한시간에 1~2회 환기 해줘야..사용할때 유의할점

    ... 나와 있다. 구입할 때 KS마크가 부착됐는지를 확인하고 산소결핍안전장치 소화 안전장치 전도방지설계 등의 기능을 채택한 제품을 고르는게 필요하다. 석유스토브의 경우 심지에 등유가 완전히 흡수된 다음 점화해야 한다. 휘발유나 불량 등유를 사용하지 않는게 좋다. 가스스토브는 실내공기를 많이 소모하기 때문에 한시간에 1~2회정도 문을 열어 환기를 해줘야 한다. 특히 가구나 커튼등 가연성 물질로 부터 멀리 떨어진 곳에 설치해야 하며 벽걸이형인 경우 ...

    한국경제 | 1996.11.01 00:00

  • [자동차문화] "단골을 잡아라" .. 정유업계 신전략

    ... 중지되면서 이런 서비스는 눈에 띄게 줄었다. 그러니 기름이 떨어질만 하면 가까운 주유소를 찾을 수 밖에. 최씨 같은 사람들이 늘어간다는 것은 정유사로서는 큰 문제가 아닐 수 없다. 마케팅이 먹혀들 여지가 없기 때문이다. 고품질의 휘발유를 내놓아도, 주유소를 전면 새단장해도, 아무데나 가까운데 찾아간다는데야. 그래서 정유업계가 새로 벌이고 있는 캠페인이 바로 "단골정유사를 만들자"는 것이다. 단골정유사 만들기의 출발점은 제휴카드서비스. 자사 휘발유를 주기적으로 ...

    한국경제 | 1996.11.01 00:00

  • [우수점포 경영] 'LG정유 용일주유소'..월매출 6억5,000만원

    ... 자동차무료정비 사은품제공까지 갖가지 방법들이 등장하고 있다. 이같은 과열경쟁의 틈바구니에서 현수막조차 내걸지 않고서도 두드러진 실적을 올리고 있는 곳이 서울 용산구 한강로3가에 위치한 LG정유 용일 주유소이다. 용일주유소의 하루 휘발유 판매량은 130드럼, 월매출액은 6억5,000만원에 이른다. 지난해 6월 주유소 문을 열때 LG정유가 입지와 교통량을 고려해 예측한 하루 판매량은 기껏해야 50드럼정도. 자동차가 왕복 10차선 도로에 인접해 있는데다 근처에 ...

    한국경제 | 1996.10.30 00:00

  • "휘발유 20% 탄력 세율" .. 이수성총리 국회답변

    이수성국무총리는 25일 "우리경제의 어려움은 경쟁력약화에서 비롯된 만큼 물가안정과 기업활력회복에 역점을 두겠다"면서 "규제완화와 공정거래법개 정, 정부의 생산성강화등을 통해 열린 경제체제를 촉진시키겠다 "고 말했다 이총리는 이날 국회 정치분야 대정부질문에 대한 답변을 통해 이같이 밝히 고 "교통문제 해결과 사회간접자본 투자재원 확보등을 위해 내년중으로 휘발 유에 대해 20%의 탄력세율을 적용할 방침"이라고 답변했다. 이총리는 이어 "...

    한국경제 | 1996.10.25 00:00

  • [여의도 라운지] '제2 개혁' 4대 과제 제안 .. 최병렬 의원

    ... 높였다. 최의원은 "지금 정부가 국가경쟁력 강화를 위해 나름대로 애를 쓰고 있는 것을 알고 있지만 그정도로는 안된다"며 4가지 대안을 제시했다. 첫째 교통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주행세를 도입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우리나라의 휘발류값이 생수값보다 싸다보니 등산가는 사람이 몰고간 차로 산이 매연에 시달리는 기현상은 없을 것이라는게 최의원의 논리다. 둘째 정부의 규제완화 정책을 획기적으로 개선하기 위해 감사원이 책임지고 규제완화 작업을 해나가도록 하자고 제안했다. ...

    한국경제 | 1996.10.25 00:00

  • [건강] '빈혈' .. 적혈구 철분 부족이 주요인

    ... 혈액을 만드는 골수의 기능이 억제되거나 파괴될때 나타난다. 골수를 자극하는 안드로겐이나 면역기능을 강화하는 항림프구 면역글로불린 또는 항흉선세포 면역글로불린 등이 치료제로 사용된다. 더욱 심하면 골수이식이 시도된다. 벤젠 휘발유 등 유기용매를 다루는 사람들은 골수기능이 약화될 우려가 있어 더욱 주의해야 한다. 서교수는 "간질환 만성감염 등으로 인한 빈혈환자는 우선 원인질환을 치료하고 심할 경우 수혈을 병행해야 한다"며 "정기적인 정밀검사가 요구 ...

    한국경제 | 1996.10.24 00:00

  • [세계경제 포커스] "세계경제 '고 유가' 추워진다"

    ... 경제협력개발기구(OCED)의 소비증가율은 올해 1.9%이다. 아시아를 중심으로 한 개도국의 소비증가율은 이보다 훨씬 높은 3.1%이다. 특히 개도국의 내년도 소비증가율은 4.2%로 상승할 것으로 국제에너지기구 (IEA)는 예상하고 있다. 휘발유를 비롯한 석유제품의 소비증가율은 훨씬 더 높다. 대형차 붐이 일면서 미국의 경우 올해 휘발유소비는 4.4%, 한국과 브라질은 17~18%나 증가했다. 각국의 유류소비증가세는 앞으로 동절기로 접어들면서 가속화될 것으로 예상된다. ...

    한국경제 | 1996.10.2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