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47,61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1800명 안팎 예상…수도권 4단계 2주 재연장할 듯

    ... 비수도권도 509.3명으로 직전 주(552.7명)보다 43.4명 줄어들긴 했지만, 여전히 500명을 웃돌고 있다. 이런 가운데 여름 휴가철을 맞아 전국 이동량이 증가세를 보여 추가 확산 우려를 키우고 있다. 중앙사고수습본부(중수본)가 휴대전화 이동량 자료를 분석한 결과 지난 1주(7.29∼8.1)간 전국 이동량은 2억3천415만건으로, 직전 1주(2억2천604만건) 대비 3.6%(811만 건) 증가했다. 이 중 수도권의 주간 이동량은 직전 주보다 0.8%, 비수도권은 6.4% ...

    한국경제TV | 2021.08.05 06:34

  • thumbnail
    "미국 곧 제친다"…중국 AI 굴기가 꿈이 아닌 다섯 가지 이유

    ... “산업에서 사용되는 컴퓨터 비전 기술의 AI는 이미 인간의 눈을 뛰어넘었다”고 했습니다. 실제로 그가 투자한 바이오 기업 메가랩은 AI를 샘플링 실험 과정에 적용하고, 핵산 공정 과정을 자동화하는데 성공했습니다. 휴대폰이나 자동차뿐만 아니라 쌀을 생산해내는 것까지, 생산 품질을 올리고 운영비를 절감하는 시도는 중국 각지에서 이어지고 있다는 설명입니다. 그는 “중국은 세계에서 가장 많은 산업용 로봇을 보유하고 있다”며 “이들의 ...

    한국경제 | 2021.08.05 05:30 | 이시은

  • thumbnail
    오늘 1천800명 안팎…수도권 4단계 2주 재연장 무게, 내일 발표

    ... ◇ 3단계·4단계에도 전국 이동량 3.6% 증가…"환자 수 감소 위해서는 종합적인 노력과 시간이 더 필요" 이런 가운데 여름 휴가철을 맞아 전국 이동량이 증가세를 보여 추가 확산 우려를 키우고 있다. 중앙사고수습본부(중수본)가 휴대전화 이동량 자료를 분석한 결과 지난 1주(7.29∼8.1)간 전국 이동량은 2억3천415만건으로, 직전 1주(2억2천604만건) 대비 3.6%(811만 건) 증가했다. 이 중 수도권의 주간 이동량은 직전 주보다 0.8%, 비수도권은 6.4% ...

    한국경제 | 2021.08.05 04:30 | YONHAP

  • thumbnail
    남아공서 경찰서에 3인조 강도…총기 10여점 빼앗아 도주

    ... 3인조 강도가 들이닥쳐 혼자 당직중이던 경찰관을 흉기로 위협해 금고 속에서 권총 8점, 소총 3점, 엽총, 실탄을 빼앗아 도주했다고 밝혔다. 경찰서에 진정하는 척하고 들이닥친 강도들은 총기를 빼앗은 뒤 경찰관을 케이블로 묶고, 휴대전화를 빼앗았다. 경찰은 3일(현지시간) 강도 용의자 중 41세 남성을 체포했고, 탈취된 총기와 실탄도 모두 회수했다. 경찰은 나머지 용의자 2명을 추적중이라고 현지언론은 전했다. 앞서 경찰은 이들 3인조 강도 용의자들에 대해 제보하는 ...

    한국경제 | 2021.08.05 00:57 | YONHAP

  • thumbnail
    여성 집과 편의점서 강도짓한 20대 검거…경찰, 구속영장 신청

    ... 과정에서 A 씨가 지난달 서울 강남경찰서에 신고가 접수된 특수강도 피의자라는 사실을 알려졌다. A 씨는 지난달 강남구 논현동에서 혼자 사는 여성의 집 창문을 뚫고 침입한 뒤 피해자를 흉기로 위협해 감금하고 10시간 동안 머무르다 휴대전화와 노트북, 현금 등을 훔쳐 달아난 것으로 전해졌다. A 씨는 직업 없이 고시원을 전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이날 A 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했으며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은 5일 오전 진행된다. 김정호 한경닷컴 ...

    한국경제 | 2021.08.04 23:56 | 김정호

  • thumbnail
    여성 1인가구·편의점에서 돈 뺏은 20대 강도 긴급체포

    ... 강남경찰서가 쫓고 있는 용의자와 동일 인물임이 조사 과정에서 드러났다. A씨는 지난달 30일 오후 1시께 서울 강남구 논현동 다세대주택에 사는 한 여성의 집 창문을 뚫고 무단 침입해 흉기로 위협한 뒤 10시간 넘게 그 집에 머물다가 휴대전화와 노트북, 현금 등을 훔쳐 달아난 혐의도 받는다. A씨는 무직이며 특정한 주거지 없이 여러 고시원을 전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경찰 조사 과정에서 혐의를 인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씨에 대해 이날 구속영장을 ...

    한국경제 | 2021.08.04 23:06 | YONHAP

  • thumbnail
    우크라 도피 벨라루스 반체제인사 의문사…타살 가능성 수사(종합3보)

    ... 등록된 사회운동단체로, 벨라루스 정부의 탄압을 피해 우크라이나로 이주한 벨라루스인들에게 거처를 마련해주고 일자리, 법률 서비스를 지원하고 있다. 쉬쇼프는 전날 아침 조깅을 나갔다가 돌아오지 않았다. 키예프 경찰은 쉬쇼프의 휴대전화와 개인 소지품 등을 사건 현장에서 확보하고 수사에 착수했다. 경찰은 극단적 선택을 위장한 타살일 가능성을 주목하고 있다. 쉬쇼프의 신변이 계속 불안했다는 점, 신체에 의문의 상흔이 있다는 점 때문에 살인사건 수사가 시작됐다. ...

    한국경제 | 2021.08.04 22:05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발목 다친 채로 다이빙 권하림 "제 실수…이것도 경험이겠죠"

    ... 때였다. 우하람은 이 경기에서 한국 다이빙 역사상 올림픽 최고 성적인 4위를 차지했다. 권하림도 현장에서 응원하고 싶었다. 하지만 다음날 경기를 앞둔 터라 몸 관리 차원에서 먼저 선수촌으로 돌아가야 했다. 그는 이동 중에도 휴대폰으로 중계 영상을 보며 응원했다. 그러다가 선수촌 앞 비포장 길에서 발을 잘못 디뎌 오른쪽 발목이 돌아가는 불의의 사고를 당했다. 권하림은 "제 실수죠"라고 담담하게 말했다. 그는 "응급처치를 바로 해서 그나마 멍도 덜 들고 ...

    한국경제 | 2021.08.04 18:59 | YONHAP

  • thumbnail
    "역겹다" "사퇴하라"…美 거물 정치인의 몰락

    ... 성추행하고, 추행 사실을 폭로한 직원에게 보복 조치를 했다는 내용의 보고서를 공개했다. 앞서 쿠오모 지사는 최소 7명에 달하는 전·현직 여성 보좌관들로부터 성추행 가해자로 지목됐다. 한 여성 보좌관은 쿠오모 지사가 휴대폰에 문제가 생겼다는 구실로 자신을 관저로 호출한 뒤 신체적 접촉을 시도했다고 주장했다. 또 다른 여성 보좌관은 외설적인 발언을 했다고 폭로했다. 제임스 총장이 지난 3월 임명한 특검은 이들의 주장을 대부분 사실로 확인했다. 또 여성 ...

    한국경제 | 2021.08.04 17:20 | 주용석

  • thumbnail
    제주 곶자왈서 길 잃은 관광객, 경찰 드론 수색 23분 만에 발견(종합)

    119 전화 후 통신 두절돼 밤새 헤매다 13시간 만에 무사히 구조 제주 곶자왈 숲길을 탐방하다 길을 잃은 관광객이 경찰 드론 수색을 통해 발견돼 무사히 구조됐다. 4일 제주경찰청에 따르면 지난 2일 오후 10시 1분께 한 ... 길이 엇갈려 아내와 헤어졌고, 길을 잃어 숲속에서 밤을 지새울 수밖에 없었다. A씨의 아내 B(68)씨도 당시 휴대전화를 갖고 있지 않아서 신고도 하지 못한 채 밤새 홀로 숲을 헤매다가 스스로 빠져나왔으며, 3일 오전 8시 44분께 ...

    한국경제 | 2021.08.04 16:4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