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8,21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군철수' 아프간서 연일 폭탄테러…이번엔 버스공격 13명 사망

    ... 곳에서 최근 대규모 공세를 벌였다. 탈레반은 미국이 5월 1일까지 모든 주둔군을 철수하겠다고 한 약속을 어겼다는 이유로 공세 수위를 높였다. 다만, 오는 13일께 시작되는 이슬람 최대 명절 '이드 알 피트르' 기간에는 3일간 휴전하겠다고 선언한 상태다. 탈레반과 함께 현지에서는 수니파 극단주의 조직 이슬람국가(IS)도 여러 테러를 일삼고 있다. 2014∼2015년부터 아프간에 본격 진출한 IS는 평화협상과 미군 철수 등 정세 변화를 틈타 최근 영향력 확대에 ...

    한국경제 | 2021.05.10 14:14 | YONHAP

  • thumbnail
    탈레반, 이슬람 명절 '이드' 맞아 3일간 휴전 선언

    아프간 정부도 "환영" 입장 밝혀 아프가니스탄의 이슬람 무장조직 탈레반이 이슬람권 최대 명절인 '이드 알 피트르'를 맞아 3일간 휴전을 선언했다고 AFP통신 등 외신이 10일 보도했다. 탈레반은 이날 성명을 통해 "이드 첫날부터 사흘째 되는 날까지 전국에서 적에 대한 모든 공격 작전을 중지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탈레반은 "하지만 만약 적이 이 기간에 공격을 감행할 경우 강력하게 방어할 준비가 돼 있다"고 덧붙였다. 이드 알 피트르는 라마단(이슬람의 ...

    한국경제 | 2021.05.10 12:53 | YONHAP

  • thumbnail
    러-서방 갈등 와중 블링컨 미 국무 우크라 방문…대러 공조 협의

    ... 회의 뒤 채택한 공동성명(코뮈니케)에서 "러시아가 (우크라 접경 지역에서) 전력을 완전히 철수하고 긴장을 완화하는 조치를 취하는 것이 아주 중요하다"고 요구했다. 또 돈바스 지역 상황과 관련해선 러시아와 친러 분리주의 반군에 휴전 합의를 준수하라고 촉구했다. 뉴욕타임스(NYT)와 월스트리트저널(WSJ) 등 미 언론은 5일 자체 소식통을 인용해 세르게이 쇼이구 러시아 국방장관이 지난달 22일 자국 병력에 철수 명령을 내렸지만, 우크라이나 접경 지역에 여전히 ...

    한국경제 | 2021.05.06 16:54 | YONHAP

  • thumbnail
    현대로템 노동조합 "대북제재 해제하고 남북철도 연결하자"

    ... 대행진을 응원한다"고 알렸다. 현대로템지회는 "우리가 만든 철도차량이 북한을 넘어 시베리아, 유럽까지 세계 모든 나라'KTX-이음'으로 평화철도가 연결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전국공공운수서비스노조, 전국철도노조, 평화와통일을여는사람들 등 96개 단체로 구성된 남북철도 잇기 한반도 평화 대행진 추진위원회는 지난달 27일 부산역을 출발해 휴전협정 체결일인 7월 27일까지 90일간 남북철도가 끊긴 곳인 임진각까지 550㎞를 행진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06 16:18 | YONHAP

  • thumbnail
    푸틴·에르도안 통화…"백신 생산 등 양국 현안 논의"

    ... 스푸트니크V의 개발을 지원하고 해외 공급 및 생산을 담당하는 러시아 직접투자펀드(RDIF)와 스푸트니크V의 터키 내 생산에 합의한 바 있다. 나고르노-카라바흐는 지난해 9월 27일부터 아제르바이잔과 아르메니아가 6주 넘게 격전을 치른 후 휴전에 합의한 지역이다. 당시 터키는 같은 튀르크계 국가인 아제르바이잔을 적극적으로 지원했으며, 아르메니아는 나고르노-카라바흐의 주요 지역을 아제르바이잔에 이양했다. 아울러 러시아군은 평화유지군 형태로 나고르노-카라바흐에 배치돼 양측의 휴전을 ...

    한국경제 | 2021.05.06 01:21 | YONHAP

  • thumbnail
    아르메니아 "아제르바이잔 측 시리아 용병에 종신형 선고"

    ... 분쟁지역 나고르노-카라바흐에서 아제르바이잔과 격전을 치렀다. 당시 아제르바이잔은 같은 튀르크계 국가인 터키의 군사·경제적 지원을 받았으며, 아르메니아는 터키가 아제르바이잔을 지원하기 위해 시리아의 친(親)터키 반군을 나고르노-카라바흐에 투입했다고 비난했다. 그러나 터키는 이를 강하게 부인해왔다. 양국 간 교전은 아제르바이잔의 완승으로 끝났으며, 아르메니아는 휴전의 대가로 아제르바이잔에 나고르노-카라바흐의 주요 지역을 넘겨줬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05 01:32 | YONHAP

  • thumbnail
    키르기스-타지크, 국경서 교전 중단 완전 합의

    ... 2일 타스·로이터 통신 등에 따르면 전날 양국의 안보 기구 수장들은 키르기스스탄에서 회담을 가진 뒤 공동 브리핑을 열어 이같이 밝혔다. 캄치베크 타시예프 키르기스스탄 국가안보위원회 위원장은 "키르기스스탄과 타지키스탄은 완전한 휴전과 병력 철수에 합의했다"고 밝혔다. 사이무민 야티모프 타지키스탄 국가안보위원회 위원장 역시 "(양국의) 국경 지역에서 발생했던 비극은 다시는 일어나지 말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두 국가의 정상들도 이날 전화 통화를 통해 추가 조치를 ...

    한국경제 | 2021.05.02 13:01 | YONHAP

  • thumbnail
    "키르기스-타지크 교전으로 300명 가까이 사상"…일단 군대 철수(종합)

    ... 에모말리 라흐몬 타지크 대통령은 30일 전화 통화를 하고 국경 지역 긴장 완화 방안을 논의했으며, 5월 하반기에 직접 만나 논의를 계속하기로 했다고 키르기스 대통령실이 전했다. 앞서 양국 정부는 전날 저녁 외무장관 회담 등을 통해 휴전에 합의했으나 이날 새벽에도 산발적 교전이 이어지면서 긴장이 계속됐다. 키르기스스탄과 타지키스탄은 모두 러시아가 주도하는 옛 소련국가들의 안보협력체인 '집단안보조약기구'(CSTO) 회원국이다. 하지만 옛 소련에서 독립한 뒤 980km에 ...

    한국경제 | 2021.04.30 23:46 | YONHAP

  • thumbnail
    "키르기스-타지크 교전으로 약 200명 사상"…휴전에도 긴장 여전

    ... 발표를 통해 국경수비대 소속 군인 3명이 타지키스탄 측과의 교전에서 숨지고 22명이 부상했다고 전했다. 타지키스탄 측에서는 3명이 숨지고 30여 명이 부상한 것으로 알려졌다. 양국 정부는 전날 저녁 외무장관 회담 등을 통해 휴전에 합의했으나 이날 새벽에도 산발적 교전이 이어졌으며 긴장이 계속되고 있다고 목격자들은 전했다. 양국 정부는 국경분쟁해결공동위원회를 구성하고 즉각적 휴전과 양측 군부대의 주둔지 복귀 등에 합의했었다. 키르기스스탄과 타지키스탄은 ...

    한국경제 | 2021.04.30 17:25 | YONHAP

  • thumbnail
    카자흐 대통령, 중앙아시아 국경분쟁 재발방지책 강조

    ... 가능하다"고 말했다. 그는 또 "키르기즈와 타지크 민족은 우리(카자흐 민족)와 한 형제이며, 우리는 공통된 역사와 문화적 가치를 갖고 있기 때문에 평화와 관용, 상호존중 정신은 우리 민족의 몸속에 내재해 있다"면서 국경교전 직후 휴전에 합의하고 평화적으로 문제를 해결하기로 한 것에 대해 환영의 뜻을 밝혔다. 앞서 전날 오후 타지키스탄과 키르기스스탄의 국경지대인 이스파라강 상류 지역에서 수자원 접근권을 두고 양국 군인들 간 교전이 발생, 최소 1명이 숨지고 30여 ...

    한국경제 | 2021.04.30 14:5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