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61-70 / 1,1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황하나 자해 "4억 마이바흐 내놔" vs A씨 "무단침입해 명품 훔쳐갔다"

    ... 약물 불법 투약 혐의로 긴급 체포됐다. 당시 남자친구인 박유천의 권유로 마약을 하게 됐다고 주장해 파장이 커졌다. 박유천은 "마약 한 적 없다"고 발뺌했지만 마약 검사에서 양성 반응을 받아 지탄을 받았다. 필로폰 투약 혐의로 구속된 황하나는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 보호관찰 및 40시간의 약물치료 프로그램 수강, 220만 560원의 추징금을 명령받았다. 황하나와 세 차례에 걸쳐 필로폰 1.5그램을 구매하고, 6차례가량 투약한 혐의를 받은 ...

    연예 | 2020.12.18 10:29 | 김예랑

  • thumbnail
    황하나, 4억 외제차 도난 주장하며 '자해'

    ... 하지만 이후 관심이 쏠리면서 모든 게시물을 삭제했다. 황하나는 남양유업 창업주의 외손녀로 가수 박유천의 연인으로 알려지면서 화제를 모았다. 두 사람은 결혼 발표까지 했지만, 2018년 결국 파혼했다. 헤어진 후에도 3차례에 걸쳐 필로폰을 구입하고, 이 가운데 일부를 7차례에 걸쳐 투약한 혐의로 함께 재판에 넘겨지기도 했다. 박유천과 황하나는 각각 1심에서 징역 10월에 집행유예 2년, 항소심에서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이후 황하나는 인스타그램에서 ...

    연예 | 2020.12.18 10:27 | 김소연

  • thumbnail
    박유천, 태국 봉사활동 근황 공개 "조금이나마 힘 되길"

    ... 도움은 못 드렸지만 조금이나마 힘이 되길 바라며 빠른 복구를 기원하겠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그는 해당 글과 함께 태국 수랏타니에서 홍수 피해 수습을 위한 봉사활동을 하는 사진을 함께 올렸다. 앞서 박유천은 지난 2019년 7월 필로폰 투약 혐의로 집행유예를 선고받은 바 있다. 그는 연예계 은퇴를 선언했으나 이를 번복하고 일본과 태국에서 연예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연예 | 2020.12.16 02:49 | 장지민

  • thumbnail
    "사탕으로 위장"…50억대 마약 밀반입 조직 적발

    ... 입건했다고 18일 밝혔다. 또 해외 도피 중인 경남지역 조직폭력배 두목 B씨와 행동대원 등 5명은 인터폴에 적색수배 조치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 등은 지난해 1월부터 올해 9월까지 16차례에 결처 베트남, 캄보디아 현지에서 필로폰 990g, 합성대마 2㎏, 엑스터시 778정, 종이 형태 마약인 LSD 28매, 대마 8.7g, 졸피뎀 59정 등 시가 50억원 상당을 국내로 밀반입한 혐의를 받고 있다. 중고 휴대전화를 매입해 동남아에 수출하는 업체를 운영하는 ...

    한국경제 | 2020.11.18 21:02 | 이보배

  • thumbnail
    '엽기 갑질' 양진호, 옥중결혼 후 경영까지?…제보자 "불안"

    ... 과정에서 특수 강간, 대마초 흡연 같은 드러나지 않았던 범죄 사실도 확인돼 전부 기소됐다"고 했다. 이어 "그 외 성범죄 영상물 유포나 음란물 유포와 관련된 사건 그리고 배임횡령죄, 직원들 휴대폰 도청, 탈세, 필로폰 투약 등 이런 범죄 사실도 전부 확인됐다"고 덧붙였다. 현재 항소심이 진행 중이다. A씨는 "양진호 전 회장이 누구에게 무슨 짓을 시킬지 몰라 불안하다. 빨리 신속하게 판결이 확정되면 좋겠다"면서 "저뿐 ...

    한국경제 | 2020.10.27 15:59 | 강경주

  • thumbnail
    박유천, 통장에 100만원 뿐?…고소인 측 "1년째 손해배상 안 해"

    ... 소송을 제기했다. 이후 박유천은 법원으로부터 A씨에게 5000만 원을 지급하라는 조정안을 받았지만 배상을 하지 않았고 결국 지난 4월 감치재판이 열렸다. 당시 재판부는 박유천에 대해 불처벌 판결을 내렸다. 한편, 박유천은 지난해 필로폰 투약 혐의로 기소돼 집행유예 선고를 받고 연예계 은퇴를 선언했다. 하지만 현재 이를 번복하고 화보집을 발간하는가 하면, 정규앨범 발매와 팬사인회 및 미니 콘서트 등을 예고하며 주로 해외 팬들을 대상으로 활동 중이다. 김수영 한경닷컴 ...

    연예 | 2020.10.16 13:59 | 김수영

  • thumbnail
    김경협 "코로나19가 마약 밀반입 추세도 바꿨다"

    ... 규모는 192억 원에서 547억 원으로 크게 증가했다. 운반책을 구하지 못한 국내 마약공급 조직원의 직접밀수 증가도 변화된 특징 중 하나로 분석됐다. 올해 2월과 4월 국내 조직원이 직접 베트남과 태국으로부터 각 1kg, 2kg의 필로폰을 반입하려다 세관당국에 적발되었으며, 이 밖에도 한국인의 필로폰(1kg이상) 대량밀수 시도가 꾸준히 이어지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필로폰의 경우 1회 투약량이 0.03g으로 1kg의 경우 3만3000명이 동시에 투약 가능한 양이다. ...

    한국경제 | 2020.10.15 16:11 | 이동훈

  • thumbnail
    "수상한 냄새" 주민 신고로 차에 대마초 실은 마약범 '덜미'

    ... 경찰은 차량 소유주 수색 결과, 서울에 주거지를 둔 A 씨라는 사실을 확인하고 A 씨의 서울 주거지 근처에 잠복하고 있다가 같은 날 저녁 A 씨를 검거했다. 실제 A 씨의 차량에서는 다량의 대마초가 발견됐다. 또, 검거 당시 A 씨는 필로폰을 투약한 상태였다. 겅찰은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A 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하고,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이보배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10.12 15:10 | 이보배

  • thumbnail
    텔레그램으로 입금하면 택배 배송…부산서 마약사범 21명 '무더기 검거'

    ... 9월부터 올 2월까지 텔레그램 등 SNS를 통해 마약류를 거래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SNS 광고글을 보고 주문대금을 계좌로 입금하면 택배를 이용해 마약류를 배송했다고 경찰은 전했다. B씨 등 5명은 지난 4월 부산 서구에서 필로폰을 판매하거나 투약한 혐의를 받고 있다. C씨 등 2명은 지난해 3월 베트남 다낭에서 여행가이드로 일하면서 대마초 등을 흡입한 혐의다. 부산경찰청은 "일반 대중에 의한 마약류 확산 차단을 위해 인터넷과 SNS 등을 집중적으로 ...

    한국경제 | 2020.09.21 15:09 | 강경주

  • thumbnail
    사유리 "'할리뽕', 이상하면 신고할 것"…로버트 할리 "착하게 살고 있어"

    필로폰 투약으로 집행유예를 받은 방송인 로버트 할리의 근황이 공개됐다. 로버트할리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쿡방을 하고 처가댁에 방문하는 브이로그를 올리며 가족과 함께 생활하는 모습을 게재했다. 사유리와 로버트 할리의 대화도 ...#39;에서 "로버트 할리와 친한데 근황을 알려달라"는 질문을 받고 "로버트 할리가 히로뽕을 해서 혼자 '할리뽕'이라고 부른다"며 4차원 대답을 내놨다. 사유리는 "로버트할리가 ...

    연예 | 2020.09.16 13:48 | 김예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