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3,39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음주 의심차량 잡고 보니…5년째 수배 중인 마약사범

    ... 출동했다. 정씨 차량을 발견한 순찰차는 여러 번 정차 명령을 내렸으나 정씨 차량은 속도를 올리며 수㎞를 더 달아났고, 뒤쫓던 순찰차에 앞길을 가로막히자 가까스로 멈춰 섰다. 정씨가 타고 있던 차량 트렁크에서는 수회 분량의 대마초와 필로폰이 발견됐다. 음주 측정에서 혈중알코올농도는 검출되지 않았다. 정씨는 2015년 6월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과 공무집행방해 등 혐의로 모두 8건의 수배가 내려진 상태였다. 경찰 관계자는 "달리는 차량을 그대로 방치했다면 ...

    한국경제 | 2021.02.04 21:39 | YONHAP

  • thumbnail
    채무자가족 흉기살해 40대 항소심서 감형….징역 20년

    ... 항소했다. 그는 지난해 2월 전 처남과 5억원 가량 채권·채무 관계에 있던 B씨의 아내를 흉기로 살해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함께 범행한 A씨의 전 처남은 사건 직후 극단적 선택을 했다. A씨는 범행 직전 전 처남과 함께 히로뽕을 투약한 혐의도 받았다. 그는 재판 과정에서 범행은 숨진 전 처남이 주도적으로 했고, 자신은 범행을 도왔지 직접 흉기를 휘두르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1심 재판부는 피고인이 피해자를 10여 차례 모두 찌른 것으로 보고 징역 ...

    한국경제 | 2021.02.04 11:43 | YONHAP

  • thumbnail
    '필로폰 투약' 20대 여성 숨져…함께 투약한 남성 체포

    대낮 서울의 한 오피스텔에서 필로폰을 투약한 20대 여성이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이 여성과 함께 필로폰을 투약한 20대 남성을 상대로 정확한 사망 원인을 수사 중이다. 서울 서초경찰서는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남성 A씨를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2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 40분께 `여성의 의식이 없다'는 A씨의 112 신고가 접수됐다. 서초동의 한 오피스텔로 출동한 경찰은 숨진 여성 B씨 곁에서 필로폰과 ...

    한국경제 | 2021.02.02 18:54 | YONHAP

  • thumbnail
    택시에 마약 두고 내린 남녀 체포…마약검사서 양성반응

    ... 2일 밝혔다. 앞서 경찰은 지난달 31일 새벽 한 택시 기사로부터 서울 강남구에서 탑승해서 인근에 내린 남녀 손님 2명이 택시에 가방을 두고 내렸다는 유실물 신고를 접수했다. 경찰은 유실물 확인을 위해 가방 안을 살피는 과정에서 필로폰 2g, 헤로인 1g, 주사기 등을 발견, 곧바로 수사에 착수했다. 이들의 신원을 확인한 경찰은 이튿날인 지난 1일 서울의 한 모텔에서 A씨 등을 체포했다. 이어 이뤄진 마약 간이검사에서 A씨와 B씨 모두 양성반응을 보여 경찰은 ...

    한국경제 | 2021.02.02 09:46 | YONHAP

  • thumbnail
    택시에 마약가방 두고 내린 남녀 승객…기사에 다급히 전화

    ... 평택경찰서에 따르면 택시기사 A씨는 이날 오전 3시10분께 서울 강남구에서 탑승해 인근에 내린 남녀 손님 2명이 택시에 가방을 두고 내렸다며 비전지구대를 찾아 유실물 신고를 했다. 경찰은 유실물 확인을 위해 가방 안을 살피는 과정에서 필로폰 2g, 헤로인 1g, 주사기 등을 발견, 곧바로 수사에 착수했다. 당초 A씨는 이들 남녀 손님으로부터 "가방을 놓고 내렸다"는 연락을 받고 돌려주기로 했다. 그러나 또 다른 손님을 태워 평택으로 가는 과정에서 "어디로 ...

    한국경제 | 2021.01.31 21:57 | 강경주

  • thumbnail
    "50만원 줄테니 가방 달라" 택시에 마약 가방 두고 내린 승객

    ... 따르면 택시 기사 A씨는 이날 오전 3시 10분께 서울 강남구에서 탑승해서 인근에 내린 남녀 손님 2명이 택시에 가방을 두고 내렸다며 비전지구대를 찾아 유실물 신고를 했다. 경찰은 유실물 확인을 위해 가방 안을 살피는 과정에서 필로폰 2g, 헤로인 1g, 주사기 등을 발견, 곧바로 수사에 착수했다. 앞서 A씨는 이들 남녀 손님으로부터 "가방을 놓고 내렸다"는 연락을 받고 돌려주기로 했으나, 또 다른 손님을 태워 평택으로 가는 과정에서 "어디로 가고 있느냐", ...

    한국경제TV | 2021.01.31 21:13

  • thumbnail
    택시 승객이 두고 내린 가방서 마약류 발견…경찰 수사

    ... 따르면 택시 기사 A씨는 이날 오전 3시 10분께 서울 강남구에서 탑승해서 인근에 내린 남녀 손님 2명이 택시에 가방을 두고 내렸다며 비전지구대를 찾아 유실물 신고를 했다. 경찰은 유실물 확인을 위해 가방 안을 살피는 과정에서 필로폰 2g, 헤로인 1g, 주사기 등을 발견, 곧바로 수사에 착수했다. 앞서 A씨는 이들 남녀 손님으로부터 "가방을 놓고 내렸다"는 연락을 받고 돌려주기로 했으나, 또 다른 손님을 태워 평택으로 가는 과정에서 "어디로 가고 있느냐", ...

    한국경제 | 2021.01.31 20:56 | YONHAP

  • thumbnail
    '대마초 흡입' 전직 국민연금공단 직원 4명 중 1명만 기소(종합)

    ... 알려졌다. 기소유예 처분을 받은 나머지 3명 역시 A씨와 1차례 이상 대마를 흡입한 것으로 전해졌다. 소변과 모발 등 정밀 검사에서도 4명 중 3명으로부터 마약류 양성 반응이 나온 바 있다. 전주지검 관계자는 "이들이 손댄 것은 필로폰처럼 중독성이 강한 마약이 아닌 대마초"라며 "3명은 초범이어서 이번만 기소유예를 하기로 결정됐다"고 설명했다. 이 사건이 불거지자 국민연금공단은 징계위원회를 열고 이들 4명을 모두 해임했다. 공단은 4명 중 1명과 퇴직 절차를 ...

    한국경제 | 2021.01.29 20:56 | YONHAP

  • thumbnail
    '마약·절도' 황하나, 구속기소

    ... 넘겨받아 마약 사건과 병합해 이달 14일 검찰에 송치했다. 재벌가 외손녀이자 과거 유명 가수 박유천의 전 약혼녀로 뜨거운 관심을 받았던 황하나의 마약 혐의는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황하나는 2015년 5∼9월 자택 등에서 필로폰을 3차례 투약하고, 2018년 4월에는 향정신성 의약품을 처방 없이 사용한 혐의로 기소돼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 보호관찰 및 40시간의 약물치료 프로그램 수강, 220만 560원의 추징금을 명령받았다. 황하나는 또 전 남자친구인 ...

    연예 | 2021.01.29 15:54 | 김예랑

  • thumbnail
    집행유예 중 또 마약·절도 혐의…황하나 구속기소

    ... 등으로 구속기소했다고 29일 밝혔다. 황하나는 앞서 2015년부터 2019년에 걸쳐 지인과 함께 일회용 주사기를 이용해 향정신성 의약품을 수차례 투약한 혐의로 구속기소된 바 있다. 전 남자친구인 가수 겸 배우 박유천과 함께 필로폰을 투약한 혐의도 포함된 혐의다. 황하나는 해당 혐의로 지난해 7월 1심에서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같은 해 11월 진행된 2심 항소심이 기각, 해당 형이 확정됐다. 그러나 황하나는 집행유예 기간에 또다시 마약류관리법 ...

    텐아시아 | 2021.01.29 15:47 | 최지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