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3,39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태국서 필로폰 밀반입해 국내 제조·유통…24명 구속

    서울경찰청 마약범죄수사대는 태국에서 대량의 필로폰을 밀반입하고 국내에서 제조·유통한 혐의(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등으로 국내 총책 50대 A씨 등 24명을 구속하고 57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14일 밝혔다. 여기에는 A씨와 함께 필로폰을 제조하고 관리한 3명을 비롯해 국내 유통 판매책 29명, 소지·투약자 48명 등이 포함됐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작년 5월부터 올해 2월 18일까지 필로폰 1.2㎏을 태국에서 밀수입하고 일부는 국내에서 ...

    한국경제 | 2021.04.14 12:00 | YONHAP

  • thumbnail
    경찰, 마약 제조·판매한 국내 총책 등 81명 검거

    경찰이 마약류를 제조하고 판매한 국내 총책 등 81명을 검거했다. 14일 서울경찰청 마약범죄수사대는 "지난해 5월부터 지난 2월 18일 사이 태국에서 대량의 필로폰을 밀반입하고 국내에서 제조해 시중에 유통한 혐의로 국내 총책 A씨를 구속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A씨와 함께 필로폰을 제조하고 관리한 3명, 이를 국내에 유통한 판매책 29명 및 소지투약자 48명을 검거했다. 이 중 24명을 구속했다. 경찰은 A씨가 제조해 보관하고 ...

    한국경제 | 2021.04.14 12:00 | 최한종

  • thumbnail
    수입 차부품 속 마약주머니 가득…79개국 합동단속 6.7t 적발

    전 세계 79개국이 참여해 벌인 합성마약 국제 합동단속에서 7t 가까운 마약이 적발됐다. 79개국 관세당국과 유엔 마약범죄사무소 및 인터폴 등 19개 국제기구가 지난 2월 1일부터 3주간 합동단속을 벌여 메트암페타민(필로폰) 등 마약류 총 6.7t을 적발했다고 관세청이 14일 발표했다. 합동단속 결과 총 48개국에서 ▲ 암페타민(1.7t), 메트암페타민(221㎏), 엠디엠에이(MDMA·61kg ) 등 합성마약 2.3t ▲ 케타민 등 신종마약 468㎏ ...

    한국경제 | 2021.04.14 09:54 | YONHAP

  • thumbnail
    전남서 마약 투약·판매한 불법 체류 태국인 4명 구속

    ... 태국인 4명이 해경에 구속됐다. 해양경찰청은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30대 A씨 등 태국인 4명을 구속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들은 관광비자로 국내에 입국한 뒤 지난 1월부터 최근까지 전남 일대에서 불법 체류하며 필로폰과 합성마약인 '야바'를 투약하거나 판매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검거 당시 이들은 필로폰 10g과 야바 200정 등 시가 4천만원 상당의 마약을 가지고 있었다. 또 외국인 선원 2명에게 마약을 판매한 것으로 조사됐다. 해경은 국정원과 ...

    한국경제 | 2021.04.13 10:57 | YONHAP

  • thumbnail
    '국제우편' 통한 마약 밀수 급증…1분기 96㎏ 적발

    ... 검거해 검찰에 송치했다고 12일 밝혔다. 적발량의 대부분은 특송 화물이나 우편을 통한 것(182건·96㎏)으로 전년 동기(118건·57㎏)와 비교해 무게 기준으로 68%가량이 늘었다. 특히 국내에서 주로 소비되는 메스암페타민(일명 '필로폰')의 경우 23kg에서 58kg으로 배 이상 증가했다. 세관은 마약 해외 주문과 밀수입, 이후 국내 판매까지 이어지는 마약사범들의 범행 수법이 점차 지능화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마약 사범들은 다크웹과 보안 메신저를 통해 마약을 주문하고, ...

    한국경제 | 2021.04.12 15:16 | YONHAP

  • thumbnail
    통조림 속 하얀 가루 뭔가 보니…마약 우편 밀반입 늘어

    ... 인천본부세관에 따르면 올해 1분기(1~3월) 해외에서 밀반입하다 적발된 마약류는 189건(99kg)이었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 118건(57kg)과 비교해 60% 증가한 셈이다. 국내에서 주로 소비되는 메트암페타민(일명 필로폰) 적발량은 58kg으로 전년(23kg)과 비교해 157% 급증했다. 또 신종 마약류인 러쉬 적발 건수도 지난해 같은 기간 5건(2kg)에서 올해 15건(12kg)으로 크게 늘었다. 최근 마약사범들은 다크웹과 텔레그램 등을 통해 마약류를 ...

    한국경제 | 2021.04.12 14:40 | 이미경

  • thumbnail
    마약 투약하고 차도 뛰어다닌 40대 긴급체포

    ... 도로에서 뛰어다닌 40대 A씨를 마약류 관리법 위반 혐의로 긴급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은 전날 오후 9시 30분께 "차도를 10분째 뛰어다니는 사람이 있다"는 시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해 사가정역 인근 도로에서 A씨를 검거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자신의 혐의를 시인했다. 경찰은 A씨가 중랑구의 한 모텔에서 필로폰을 혈관 주사한 것으로 보고 구속영장을 신청하는 한편 수사를 확대해 마약 유통 경로를 추적할 방침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08 10:48 | YONHAP

  • thumbnail
    '집행유예 중 마약' 황하나, 첫 재판서 공소사실 전면 부인

    ... 부인했다. 서울서부지법 형사9단독(이선말 판사) 심리로 7일 열린 첫 공판에서 황씨 측은 "공소사실을 전부 부인한다"고 밝혔다. 황씨는 지난해 8월 황씨의 남편으로 알려진 오모씨와 지인인 남모·김모씨와 함께 필로폰을 투약했다. 같은 달 말에는 오씨와 서울 모텔 등에서 필로폰을 맞는 등 5차례에 걸쳐 필로폰을 투약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또한 황씨는 지난해 11월 29일 김씨의 주거지에서 시가 500만원 상당의 물건을 훔친 혐의로도 기소됐다. ...

    한국경제 | 2021.04.07 16:37 | 차은지

  • thumbnail
    황하나, 집유 중 마약·절도 혐의 첫 재판…"모두 부인"

    ... 재판에서 혐의를 모두 부인했다. 서울서부지법 형사9단독(이선말 판사) 심리로 7일 열린 첫 공판에서 황씨 측은 "공소사실을 전부 부인한다"고 밝혔다. 황씨는 지난해 8월 황씨의 남편으로 알려진 오모씨와 지인인 남모·김모씨와 함께 필로폰을 투약한 데 이어 같은 달 말에는 오씨와 서울 모텔 등에서 필로폰을 맞는 등 5차례에 걸쳐 필로폰을 투약한 혐의(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등)로 재판에 넘겨졌다. 또 지난해 11월 29일 김씨의 주거지에서 시가 500만원 상당의 ...

    한국경제TV | 2021.04.07 16:06

  • thumbnail
    '집행유예 중 마약' 황하나 첫 재판…"공소사실 부인"

    ... 재판에서 혐의를 전부 부인했다. 서울서부지법 형사9단독(이선말 판사) 심리로 7일 열린 첫 공판에서 황씨 측은 "공소사실을 전부 부인한다"고 밝혔다. 황씨는 지난해 8월 황씨의 남편으로 알려진 오모씨와 지인인 남모·김모씨와 함께 필로폰을 투약한 데 이어 같은 달 말에는 오씨와 서울 모텔 등에서 필로폰을 맞는 등 5차례에 걸쳐 필로폰을 투약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황씨는 또 지난해 11월 29일 김씨의 주거지에서 시가 500만원 상당의 물건을 훔친 혐의로도 ...

    한국경제 | 2021.04.07 15:4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