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3,3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남편이 마약을…" 아내의 신고…필로폰 투약 50대 구속

    서울 중랑경찰서는 필로폰을 투약한 혐의(마약류관리법 위반)로 김모(58)씨를 구속 송치했다고 13일 밝혔다. 경찰은 지난 8일 저녁 김씨의 아내로부터 "남편이 마약을 한 것 같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현장에서 김씨를 상대로 소변검사를 실시했고, 그 결과 필로폰 양성반응이 나와 김씨를 긴급체포했다. 김씨는 마약 투약 혐의로 복역했다가 출소한 이력이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 관계자는 "김씨가 필로폰을 손에 넣은 경위에 ...

    한국경제 | 2021.03.13 14:38 | YONHAP

  • thumbnail
    "코인 보냈으니 던져라"…비대면 마약거래 기승

    ... 다양해지고, 마약사범 연령도 낮아지는 추세다. IP 추적이 어려운 텔레그램이나 암호화폐로 거래하는 일이 많아 수사는 더 어려워졌다. 텔레그램서 마약 ‘비대면’ 거래 서울경찰청 마약범죄수사대는 동남아시아에서 필로폰을 밀수입해 국내에 유통한 일당 20명을 검거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들은 수입·도매·유통 등 역할을 나눠 조직적으로 마약을 국내에 들인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판매총책인 A씨는 지난해 3~11월 ...

    한국경제 | 2021.03.11 16:34 | 양길성/최다은

  • thumbnail
    경찰, 동남아서 210억원 상당 필로폰 밀수입 4명 구속

    2kg 국내 유통…소지·투약 혐의 4명도 구속 서울경찰청 마약범죄수사대는 동남아시아에서 대량의 필로폰을 들여와 유통한 혐의(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등으로 A씨 등 4명을 구속하고 8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11일 밝혔다. 경찰은 또 이들로부터 필로폰을 구매해 소지하거나 투약한 혐의로 4명을 구속하고 4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A씨는 해외 도피 중이던 지난해 3∼11월 운반·관리책인 B씨 등 4명과 총 5회에 걸쳐 21만여 명이 동시 투약 ...

    한국경제 | 2021.03.11 12:01 | YONHAP

  • thumbnail
    210억원어치 필로폰 밀수입한 마약조직 총책 구속

    다량의 필로폰을 밀수입해 국내로 들여온 마약판매조직 일당이 무더기로 경찰에 붙잡혔다. 판매조직의 총책뿐 아니라 조직원 11명, 마약 소지·투약자 8명 등 총 20명이 함께 검거됐다. 11일 서울경찰청 마약범죄수사대는 동남아에서 필로폰을 밀수입해 국내에서 유통한 혐의(마약류관리에관한법률위반)를 받는 판매총책 A씨를 동남아에서 붙잡았다고 밝혔다. A씨는 국내로 송환돼 지난달 28일 구속됐다. 경찰에 따르면 그는 해외도피중이던 지난해 3~11월, ...

    한국경제 | 2021.03.11 12:00 | 최다은

  • thumbnail
    '무면허 운전' 붙잡힌 태국인…1000여명분 마약까지 발견돼

    마약을 소지한 태국 국적의 불법체류자 2명이 무면허로 운전을 하다 경찰에 검거됐다. 이들이 소지하고 있던 필로폰은 1330여 명에게 동시 투약할 수 있는 양으로 확인됐다. 시가로는 1억 여원에 달한다. 구미경찰서는 10일 무면허·불법체류·향정신성 의약품 불법 소지 혐의(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등)로 태국인 A씨(30)씨와 B씨(26·여) 등 외국인 2명을 긴급체포했다. 나머지 1명은 추적 중이다. 이들은 ...

    한국경제 | 2021.03.10 18:56 | 김정호

  • thumbnail
    신호위반 차량 잡고 보니…외국인 2명 필로폰 소지

    구미경찰 마약류관리법 위반 혐의로 긴급체포 신호위반 외국인 운전자를 붙잡은 경찰이 차량에서 마약류를 발견했다. 경북 구미경찰서는 10일 신호위반 차량을 검거해 조사하다가 필로폰을 소지한 태국인 30대·20대 남성 2명을 긴급체포했다. 경찰은 이들에 대해 무면허 운전, 마약류관리법 위반, 불법체류 등의 혐의를 적용했다. 이들은 이날 오전 0시 45분께 구미시 임은동 상림지구대 앞 사거리에서 폴크스바겐 승용차를 몰면서 신호를 위반했다. 경찰은 ...

    한국경제 | 2021.03.10 11:34 | YONHAP

  • thumbnail
    "영화 같은 일이 현실로"…경찰 간부-마약 유통상 수시로 연락

    ... 9일 밝혔다. 이와 관련 경기남부경찰청은 A씨와 해당 경찰 간부 사이에 실제 수사 정보가 오갔는지 확인하기 위한 내사에 착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국내 유통 조직 최상층부에 있는 인물로 알려진 A씨와 그 일당은 동남아 국가에서 필로폰을 국내로 들여와 개인에게 판매한 혐의 등을 받고 있다. 이들은 지난달 중순 서울 양천구 소재 한 오피스텔에서 검거됐고, 경찰은 필로폰 700g을 압수했다. 이는 2만3000여명이 동시에 투약할 수 있는 분량으로, 거래금액으로 따지면 5억원 ...

    한국경제 | 2021.03.09 21:25 | 이보배

  • thumbnail
    경찰 간부가 마약 유통상과 수시로 연락…내사 착수

    ... 경기도의 한 경찰서 소속 간부와 자주 통화한 사실을 확인하고 이를 경기남부경찰청에 통보했다고 9일 밝혔다. 경기남부경찰청은 A씨와 이 경찰 간부 사이에 실제 수사 정보가 오갔는지 내사에 착수한 것으로 전해졌다. 마약 유통 조직의 최상층부에 있는 인물로 알려진 A씨와 그 일당은 동남아시아 국가에서 필로폰을 국내에 들여와 개인에게 판매한 혐의(마약류관리법 위반) 등을 받고 있다. 이들은 지난달 서울 양천구의 한 오피스텔에서 검거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3.09 21:08 | YONHAP

  • thumbnail
    국내 최대 마약 유통책 검거…필로폰 2만여명 동시 투약분 압수

    국내 최대 마약 유통책으로 알려진 50대 남성 등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경찰청 마약범죄수사대는 지난 2월 중순 서울 양천구 소재 한 오피스텔에서 국내 최대 마약 유통상 50대 A씨를 검거하고, 필로폰 700g을 압수했다고 8일 밝혔다. 이는 2만3000여명이 동시에 투약할 수 있는 분량으로, 거래금액으로 따지면 5억원 정도로 추산된다. 경찰은 A씨 외에도 그 일당 40여명을 지난 6개월에 걸쳐 검거했다. 이들 중 A씨를 비롯한 19명은 ...

    한국경제 | 2021.03.08 21:55 | 이보배

  • thumbnail
    경찰, 국내 마약 핵심 유통상 구속…필로폰 2만명분 압수

    ... 인물로 알려진 50대 남성 등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경찰청 마약범죄수사대는 50대 A씨 등 일당 40여명을 마약류관리법 위반 혐의로 최근 구속했다고 8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 일당은 캄보디아 등 동남아시아 국가에서 필로폰을 국내에 들여온 뒤 개인에게 판매한 혐의를 받는다. 마약 순도를 높이기 위한 중간 제조 과정도 진행한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6개월에 걸친 추적 끝에 A씨를 지난달 중순 서울 양천구의 한 오피스텔에서 검거했다. 현장에서 압수한 필로폰은 ...

    한국경제 | 2021.03.08 21:2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