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22661-222670 / 228,9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과외미끼' 성폭행 대학생 구속

    서울 방배경찰서는 2일 자신의 과외교습을 받던 여고생을 성폭행한 박모(24.서울K대2)씨를 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법률 위반 혐의로구속했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해 10월 서울 모 보습학원에서 강사아르바이트를 하던 박씨는 자신의 수업을 듣던 A양에게 접근, "개인적으로 과외를 받으면 대학에 합격할 수있다"고 꾀어 A양의 집에서 성폭행하는 등 같은해 12월까지 모두 3차례에 걸쳐 성폭행한 혐의다. 박씨는 "신고하면 학교에 알리겠다"는 협박을 받은 A양의 ...

    연합뉴스 | 2001.07.02 16:27

  • [2001 프로축구] 대전, 울산 꺾고 2위 부상

    대전 시티즌이 울산 현대에 첫 패배를 안기며 2위로 올라섰다. 대전은 30일 울산 공설운동장에서 열린 프로축구 2001 POSCO K-리그 울산과의 첫 대결에서 전반 40분 공오균이 넣은 선취골을 끝까지 지켜내며 1대0으로 승리했다. 이로써 대전은 2연패 뒤에 천금같은 승리를 얻어내며 승점 9(3승2패)로 1위 성남 일화(승점 10)를 1점 차로 바짝 뒤쫓았다. 반면 5경기만에 첫 패배를 당한 울산은 2승2무1패(승점 8)가 돼 3위로 밀렸다. ...

    한국경제 | 2001.07.01 18:16

  • 中.日語 필요한데 아직 獨.佛語 고집..현실과 동떨어진 제2외국어 교육

    ... 제도교육과 사회적 필요성간 불균형이 극명하게 드러나는 대목이다. 서울시내 외국어학원의 경우 대체로 일어와 중국어 강좌만 개설해 놓고 있다. 독어와 불어강좌를 연곳도 있으나 수강생은 다른 언어에 비해 상대적으로 적은 상황이다. K외국어학원의 한 관계자는 "일어와 중국어 비중이 전체의 60% 이상"이라며 "독어와 불어강좌도 개설돼 있긴 하지만 수강생의 대다수는 독.불어 전공자이거나 그 지역 유학 준비생에 국한돼 있다"고 말했다. 국가별 교역량도 이런 추세를 ...

    한국경제 | 2001.07.01 17:52

  • 與 차기후보 '대권입시' 과외 붐

    ... 세미나도 연다. 김근태 최고위원은 자신이 이사장으로 있는 '한반도 재단'을 '싱크탱크'로 적극 활용하고 있다. 또 1주일에 1~2회씩 경제.복지 남북문제 그리고 정보통신분야 등을 중심으로 수업을 받고있다. 서울대 J 및 K교수, K 전 청와대 수석 등이 자주 만나는 인사이며, 당 전자상거래법령정비기획단장직을 맡고 있어 IT전문가들과도 접촉이 활발하다. 한화갑 최고위원은 별도의 '과외'를 받지 않는 대신 친분있는 전문가들과의 수시접촉을 통해 현안에 ...

    한국경제 | 2001.07.01 17:29

  • [美國증시] "최악시기 지났다" 월街 생기

    ... 하락했다. 나스닥은 12.5% 내려 하락률을 한자리수로 좁히는데는 실패했다. 그러나 대형 우량주들은 비교적 큰 폭으로 오른 종목이 많았다. S&P500종목중 대형 백화점인 JC페니가 1백39% 뛴 것을 비롯 베스트바이와 K마트등 유명 유통업체들의 주가가 배이상 뛰었다. 다우종목중에서도 대표주자인 마이크로소프트가 70%가량 올랐고 AOL타임워너(52%)IBM(34%) GM(26%)등도 큰 폭의 수익을 냈다. 나스닥종목에서는 그래픽 칩메이커인 ...

    한국경제 | 2001.07.01 17:22

  • [여성이 경쟁력이다] 제2부 : "女사장 밑에서 일하기 싫다" .. 설문

    ... 조사대상 여성기업인 가운데 48%가 창업과정에서 겪는 가장 큰 애로를 "자금마련"이라고 답한 것도 이런 맥락이다. "사업은 남자가 하는 것"이라는 사회적 통념이 여성창업을 가로막고 있다. 외국계 회사 프로그래머로 10년간 일한 K씨의 창업 실패담은 이런 차별을 보여주는 좋은 본보기.K씨는 소프트웨어를 개발하는 벤처기업을 창업하려다 종잣돈이 없어 포기했다. 먼저 벤처캐피털을 찾았다가 "기술력과 사업성은 인정하지만 이것만으로는 곤란하다"며 보기좋게 거절당했다. ...

    한국경제 | 2001.07.01 17:07

  • [여성이 경쟁력이다] 제2부 '성공시대' : 여성 사업인프라가 없다

    여성기업인을 위한 사회적 인프라가 없다. 인력,자금,기술 지원등의 인프라는 물론 사회적편견 제거라는 기본적인 환경마저 제공되지않아 여성기업인들은 경영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 정보기술(IT)업체인 K사의 여사장 김모씨는 최근 황당한 일을 당했다. 신입사원 3명이 잇따라 사표를 내고 나간 것.1~2개월 근무하다 나간 표면적인 이유는 더 좋은 직장으로 옮기기 위해서.하지만 그들이 나간 진짜 이유는 여사장 밑에서 일하는게 불편했기 때문이라는 얘기를 ...

    한국경제 | 2001.07.01 17:04

  • 11세 소녀가 하와이주 골프 챔피언 차지

    ... 고노는 "골프를 치면 마음이 평온해지는데 오늘은 다소 흥분됐다"고 말했다. 한편 고노는 지난달 마노아컵 매치플레이선수권대회에서 대회 94년 역사상 처음으로 여자선수가 출전해 화제를 모았던 재미교포 소녀 미셸위(11)와 같은 학교 동급생으로 밝혀졌다. 미셸위는 지난 5월 제니K윌슨인비테이셔널에서 우승한 적이 있는데, 하와이에서는 나이 어린 소녀 골퍼들의 활약이 잇따라 화제가 되고 있다. (호놀룰루 AP=연합뉴스) khoon@yna.co.kr

    연합뉴스 | 2001.07.01 11:28

  • 신한생명, '2시간만에 보험금 지급' 화제

    "종신보험의 경쟁력은 신속한 보험금 지급에 있다" 신한생명 고영선 사장은 최근 종신보험에 가입한 계약자(인천에 사는 K모씨)가 교통사고로 사망했다는 보고를 받고 보험금을 선지급하도록 지시했다. 회사측은 사고내용 접수후 2시간만에 지급보험 2억3백만원중 5천만원을 유족에 전달했다. 보험금 지급을 위한 증빙 서류가 없는 상태에서 보험금 일부를 지급한 것이다. 올해 35세인 K씨는 지난 1월 종신 및 연금보험에 가입해 지금까지 1백60만원의 보험료를 ...

    한국경제 | 2001.07.01 09:56

  • 미술대전 입선 대가 금품거래

    ... 99년 5월 제18회 미술대전 당시 P씨에게 입선작을 그려주고 50만원을 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L씨는 "P씨에게 그림을 그려준 것은 사실이지만 P씨가 그 작품을 미술대전에 출품할 줄은 몰랐다"고 말했다. 미술협회 관계자인 K모씨는 자신이 잘 아는 C모씨를 미술대전 심사위원으로 선정되도록 한뒤 미술대전에 참가하는 L모씨 등 6명을 C씨에게 소개시켜주고 이들의그림이 입선되도록 한 혐의다. K씨 등은 자신들이 평소부터 알고 지내는 사이였으며 미술대전을 계기로 ...

    연합뉴스 | 2001.06.29 08: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