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62,0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산업단지도 '에너지 다이어트' 동참한다

    ... 지회별 교류 활성화 △태풍피해 수재민을 위한 한국산업단지공단과 공동성금 전달 △정부 유공 포상 수상으로 선도기업 위상 강화 등이 있다. 한국산업단지공단은 글로벌 선도기업 성장지원을 위해 △동반성장협력대출 금융지원 △IP-R&D 전략지원 △대․중소기업 혁신파트너십 협력 지원 △ESG 경영 인식개선 사업 등을 추진했다. 이날 우수 산업단지 입주기업인과 모범 근로자들에 대한 정부와 한국산업단지공단 이사장 표창 수여식도 진행됐다. 글로벌선도기업협회는 마이스터고 ...

    한국경제 | 2022.12.04 20:58 | 민경진

  • thumbnail
    [커버 스토리] 물건을 사고팔면서 이익을 늘려요, 무역의 세계

    ... 평화롭게 진행되려면 한쪽만 이익을 얻어선 안돼요. 다른 한쪽의 불만이 커질 테니까요. 일정한 기간에 한 나라가 상품을 팔거나 사서 낸 이익이나 손해를 ‘무역 수지’라고 합니다. 예를 들어 1년 동안 C국가가 D 국가에 상품을 판 총수출액이 총수입액보다 많으면 C는 D에 대해 무역 수지 흑자를 거둔 거예요. 19세기 초 중국 청나라가 그랬어요. 영국은 중국에서 차를 수입하는 데 엄청난 은화를 써야 했죠. 반면 중국은 품질 좋은 면과 실크, ...

    한국경제 | 2022.12.04 18:45 | 문혜정

  • thumbnail
    "금형에 스마트팩토리 입히니 생산성·품질 껑충"

    ... 뻔했다. 금형 작업에 스마트팩토리를 도입한 이후 고무벨트 컨베이어, 버니어 캘리퍼스(치수를 측정하는 도구)를 통한 품질검사 등 각 공정을 모두 개선했다. 벨트 마모와 제품 손상이 적은 메시 벨트 컨베이어를 도입했고, 3차원(3D) 회상투영 측정기도 도입했다. 불량 제품의 자동 선별이 가능해지면서 위생도는 높아지고 품질은 획기적으로 개선됐다. 화장품 리필용기 한 개 조립에 필요한 이송, 핀 조립, 스티커 부착 등 생산 리드타임 합계는 24초에서 21.6초로 ...

    한국경제 | 2022.12.04 18:01 | 강경주

  • thumbnail
    전력 기자재 52년 '한우물'…보성파워텍, ESS·전기車 공략

    ... 참여해 국내 전력 산업 발전에 이바지했다는 평가다. 이 업체는 최근 신재생에너지 분야로 사업 영역을 넓히고 있다. 지난 2일 한국경제신문과 만난 임도수 보성파워텍 회장은 “지난 52년간 끊임없는 연구개발(R&D)을 통해 여러 차례 위기 속에서도 성장을 이어왔다”며 “다음 50년은 에너지저장장치(ESS) 등 신재생에너지 산업을 선도하는 기업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밝혔다. 충북 조치원 출신인 임 회장은 한국전력공사에서 ...

    한국경제 | 2022.12.04 18:01 | 민경진

  • thumbnail
    [유은정의 심리처방] 추운 겨울철이 되면 폭식이 느는 이유

    ... 때 발생하는 열이 포만중추를 자극하면 식욕이 사라지는데, 추운 겨울 체온이 떨어지면 포만중추를 자극하기 위한 열이 더 필요해진다. 다시 말해 음식을 더 많이 먹어야 식욕이 떨어지는 것이다. 두 번째로 일조량이 줄어 체내 비타민D가 부족해지는 것이 원인이 된다. 이는 식욕이 왕성해질 뿐 아니라 수면 과다, 우울감, 무기력증 등의 증상을 동반하는 ‘계절성 우울증’을 유발한다. 비타민D가 부족하면 ‘행복 호르몬’이라고 ...

    한국경제 | 2022.12.04 17:32

  • thumbnail
    "올 수출 양호하지만 적자 증가세…공급망 확보 등 기반 강화 필요"

    ... 데는 한계가 있습니다. 정부가 호주 캐나다 인도네시아 등 자원 부국들과 전략적 협력망을 구축하는 등 핵심 광물의 수급을 원활히 하는 데 앞장서 줬으면 합니다. 더불어 대규모 투자가 필요한 장치 산업 분야에서의 연구개발(R&D)과 관련한 세제 혜택, 리사이클링 공정 관련 인허가 완화 등도 요청합니다. ▷채 대표 =차별화를 차별화를 통한 성장을 위해선 고급 인력이 필수적인데, 중소기업은 청년들의 요구 사항을 맞추는 데 한계가 있는 것이 현실입니다. 중소기업 ...

    한국경제 | 2022.12.04 17:22 | 장서우/이솔

  • thumbnail
    [월드컵] 16강 결전지는 '사라질 구장'…컨테이너로 만든 974 스타디움

    ... 한편 이번 대회에서 조별리그 3경기를 모두 같은 경기장에서 치렀던 팀은 우리나라 외에 호주와 웨일스가 있다. 웨일스는 알라이얀의 아흐마드 빈 알리 스타디움을 사용한 조별리그 3경기에서 1무 2패로 B조 최하위에 머물렀다. 호주는 알와크라의 알자눕 스타디움에서 조별리그를 치르며 2승 1패를 기록, 프랑스에 이어 D조 2위로 16강에 진출했으나 16강전은 아흐마드 빈 알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가운데 아르헨티나에 1-2로 져 탈락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12.04 17:21 | YONHAP

  • thumbnail
    "초불확실성 시대, 그린·디지털·공급망에 집중해야"

    ... “차세대 반도체, 바이오헬스, 스마트그리드, 우주는 중요한 유망 신산업이지만 아직 상대적으로 경쟁력이 부족한 분야”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7대 신산업을 육성하기 위해선 정부가 기업들의 연구개발(R&D) 투자를 적극 지원할 뿐 아니라 생태계 활성화를 위한 규제 개선, 기술 확보를 위한 인재 육성에 주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글로벌 공급망의 재편 시도와 기술안보 강화는 한국에 위기이자 기회라는 것이 강 연구위원의 설명이다. 공급망 ...

    한국경제 | 2022.12.04 17:20 | 강경민

  • thumbnail
    희성피엠텍, 귀금속 회수·정제 전문…R&D로 기술력 고도화

    ... 앞장서고 있다. 희성피엠텍은 지난해 국내 최초로 전기분해 방식으로 불순물을 제거해 정제된 귀금속의 순도를 높이는 기술을 개발했다. 이에 따라 작년 기준 4290억원의 수입대체효과를 거뒀다. 이런 성과는 꾸준한 연구개발(R&D)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는 설명이다. 희성피엠텍은 2016년 국제백금족귀금속협회(LPPM)에서 인증하는 ‘굿 딜리버리’ 자격을 국내에서 유일하게 취득해 올해까지 6년간 유지하고 있다. 굿 딜리버리 자격은 귀금속의 ...

    한국경제 | 2022.12.04 17:19 | 배성수

  • thumbnail
    앰코테크놀로지코리아, 반도체 패키징·테스트 독보적 기술력 축적

    ... 매출(2021년 기준 3조1223억원) 중 수출 비중은 91%를 웃돈다. 광주광역시에 본사를 두고 있으며, 광주광역시와 인천광역시에 총 3개 사업장을 운영 중이다. 인천 송도 사업장에 있는 ‘앰코 글로벌 연구개발(R&D) 센터’에선 차세대 컴퓨팅, 데이터센터, 사물인터넷(IoT), 자율주행에 필요한 반도체 패키징 기술 개발과 첨단 재료 개발, 장비 국산화 등을 위한 R&D 작업이 한창이다. 최근 3년간 국내 9종, 미국 137종 등 ...

    한국경제 | 2022.12.04 17:17 | 장서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