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131-41140 / 41,7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고용창출 캠페인] (14) '관광가이드/관광산업 문제점'

    ... 보험업계에서도 안내원들은 거부대상이다. 여행을 자주하는 만큼 위험이 높다며 상해보험가입을 거부하는 보험회사가 많다. 보험회사들이 안내원에 맞는 상품을 개발할 정도로 기법을 발전시키지 못하고 있는 셈이다. 일본으로부터 본따온 "팁금지(No Tipping)제도"도 경직적인 관광행정의 결과로서 안내원들에게 피해를 주고 있다. 팁을 둘러싼 시비가 생길 경우 외국인에게 부정적인 이미지를 준다고 하여 안내원들이 팁을 받지 못하도록 했던 것이다. 그러나 이 제도는 일본과 ...

    한국경제 | 1998.11.02 00:00

  • [해외유머] '순박한 시골청년'

    A handsome but naive rural boy reached manhood and had no idea why he was continuously tense. He went to town to see a doctor. The doctor was not in, but his nurse, having heard his probelm, led him into a small examination room and there relieved ...

    한국경제 | 1998.10.28 00:00

  • 'No 세일' 상품이 세일 덕 더 본다 .. 현대백화점

    "세일때는 세일상품보다 노(No)세일상품이 더 즐겁다". 할인판매를 외면하는 귀족브랜드 상품들이 세일을 하지 않고도 오히려 세일 덕을 더 톡톡히 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현대백화점에 따르면 미샤 마인 타임 아나카프리등 노세일 여성의류 유명브랜드의 매출액은 최근 끝난 가을세일기간중 평상시보다 최고 3배이상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다. 또 버버리 프라다 구찌 루이뷔통 아이그너등 노세일 수입브랜드의 매출도 세일전에 비해 평균 80%이상 늘어났다. ...

    한국경제 | 1998.10.26 00:00

  • [고용창출 캠페인] (9) '적정환율' 유지돼야 경쟁력 산다

    원화 환율은 지금까지 적정한 수준에서 움직여 왔는가. EABC(Euro-Asian Business Consultancy)의 OMJ(One Million Jobs.1백만 일자리 만들기)보고서는 단호하게 "No"라고 대답한다. OMJ보고서는 지난 70년대이후 한국의 거시경제 환경을 분석한 결과 20여년간 원화가치가 실제보다 높게 평가돼 왔다고 진단한다. 이러한 정부의 환율정책은 지난 70~80년, 그리고 89~97년 경제 전반에 심각한 타격을 ...

    한국경제 | 1998.10.26 00:00

  • [사설] (26일자) 은행 상반기 결산을 보고

    ... 금융구조조정을 뒷받침하기 위해서도 기왕에 하기로한 재정지원을 서둘 필요가 있다. 출자 등 지원은 하되 금융에 대한 관치는 철저히 차단해야 한다. 바로 그런 점에서도 제일 서울은행이 외국은행에 매각되도록 해야한다. 부당한 간섭에 No 라고 말할 수 있는 가장 확실한 주인은 누가뭐래도 외국계은행일 수 밖에 없다. 은행에도 정말 주인이 나오도록 해야한다. 은행주식 소유한도만 높일게 아니라 대주주 자격요건도 현실에 맞게 조정, 자율적 책임경영이 가능토록 해야한다. ...

    한국경제 | 1998.10.26 00:00

  • [국감 지상중계] 구조조정/경기활성화 '도마위에'

    ... =재정경제부에 대한 국감에서 여야 의원들은 금융 및 기업 구조 조정, 경제정책의 일관성 문제, 신용경색 해소방안과 경기활성화대책 등을 주로 추궁했다. 한나라당 박명환 의원은 "현정부는 말만 앞세우고 행동은 없는 "NATO(No Action Talking Only)"정부"라고 비꼰 뒤 "대기업개혁, 금융개혁, 공기업 민영화, 실업대책 등 무엇하나 제대로 이뤄지는 게 없다"고 질타했다. 한나라당 안택수 의원은 "자민련이 표면적으론 경제부처의 책임을 맡고 ...

    한국경제 | 1998.10.23 00:00

  • [건강만사성 '최형기의 성클리닉'] (27) '천연 비아그라'

    ... 것을 방지함으로써 음경혈관의 평활근을 이완시켜 발기를 일으키는 치료제다. 그런데 홍삼에서 추출한 사포닌 혼합물도 평활근을 이완시켜 혈관을 확장시키는 것으로 밝혀지고 있다. 즉 분자생물학적인 관점에서 홍삼 사포닌은 일산화질소(NO) 생성을 촉진하고 c-GMP 기능을 강화시켜 평활근 이완작용을 유도하는 것이다. 더욱이 비아그라처럼 여러가지 인산분해효소들을 억제하는 기능도 갖고 있어 반가운 일이 아닐수 없다. 프랑스 루이 파스퇴르대학 루기너박사와 서울대 ...

    한국경제 | 1998.10.20 00:00

  • [한경 창간 34돌] 부동산 : 업계전략 .. '대우건설'

    ... 분양이 잘 되는 이유를 알 수 있다. "맞춤형 아파트"제도를 도입, 가구별로 아파트 평면을 차별화한 딩크형, 통크형 설계가 바로 그것. 20~30대 맞벌이 부부를 위해 거실을 남향으로 배치한 딩크(Double Income No Kids)형, 40~60대를 겨냥한 통크(Two Only No Kids)형, 대가족을 위한 3세대 동거형 등 다양한 평면설계로 까다로운 고객에 접근하고 있다. 사전 조사단계에서는 "동일 품질에서는 더 싸게", "같은 가격에서는 더 ...

    한국경제 | 1998.10.19 00:00

  • [비즈니스 인 코리아] '롯데캐논' .. 공생이 경영 '키워드'

    ... 이해관계자가 함께 먹고 살자는 얘기다. 외환위기로 내수시장이 침체되자 일부 직원이 부품을 직접 생산하면 어떻겠느냐는 아이디어를 내놓았다. 원가를 절감, 경쟁력을 높이고 가동률도 올리자는 취지였다. 하지만 경영진의 대답은 노(No). 어려운 시기에 협력업체에 일감을 더 주지는 못할망정 밥그릇을 빼앗는다는 것은 회사의 경영방침과 도저히 맞지 않는다는게 이유였다. 대다수 기업들이 자금사정 악화로 결제를 늦추는 상황에서도 이 회사는 여전히 45일짜리 어음발행을 ...

    한국경제 | 1998.10.19 00:00

  • [한경 창간 34돌] 톱브랜드 : 가전제품 .. '삼성전자 S램'

    ... ZBT는 컴퓨터 주기억장치와 보조기억장치간 통로인 버스의 대기시간을 없앤 초고속 램이라는 뜻. 정보처리속도가 그만큼 빠른 제품이라는 사실을 브랜드를 통해 소비자들에게 전달하겠다는 취지다. 삼성전자도 최근 Nt RAM(No turnaround ram)이라는 브랜드를 개발, S램 판매에 활용하고있다. 지난 4월 미국 등 14개국에 특허 출원한 삼성은 이달초 Nt RAM을 8메가 S램에 처음으로 부착 출시했다. Nt RAM은 데이터의 "읽기와 쓰기"대기시간을 ...

    한국경제 | 1998.10.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