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201-41210 / 41,7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해외유머] '경제의 제1원리'

    ... most people would understand. However, they all boil down to one simple fact that history has shown time and time again : There is no such thing as a free lunch." ---------------------------------------------------------------------- noted : 저명한 banquet : ...

    한국경제 | 1998.06.18 00:00

  • [월가 리포트] '일본은 없다' .. 월가 자신만만한 대꾸

    일본은 과연 미국을 향해 "노(No)"라고 말할 수 있을가. 일본의 작가출신 정치인 이시하라 신타로가 최근 "No라고 말할 수 있는 일본" 제3탄을 예고한 것을 계기로 월가에서는 이 문제가 화제다. 이시하라는 "일본은 여전히 미국경제의 운명을 좌우할 수 있는 존재"라며 일본이 미국 재무부채권(TB) 전체의 10% 가량(약3천억달러)을 가지고 있다는 점을 강조했다. 일본이 미국국채를 한꺼번에 내다 팔 경우 미국 금융시장은 당장 큰 혼란에 ...

    한국경제 | 1998.06.15 00:00

  • "미국 재무부채권 되팔아 일본위력 보여줘야" .. 이시하라

    ... 못하게 저지하고 "미국식 자본주의"의 도구에 불과한 국제통화기금(IMF)을 대신할 독자적인 기금을 구축하자고 역설했다. 그는 미국이 일본에 내수촉진과 경기부양등을 요구하는데 대해 "국채매각이라는 카드를 가진 일본은 언제든지 미국에 노(No)라고 말할 수 있다"며 강한 반감을 드러냈다. 이시하라는 이전에도 "노(No)라고 말할 수 있는 일본"등의 저서를 통해 미국을 강력히 비판했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6월 10일자 ).

    한국경제 | 1998.06.09 00:00

  • [IMF 6개월] 제4부 회계혁명 : 기준 .. 제도개선만으론 한계

    회계기준을 강화하면 고질병인 "분식회계"를 퇴치할 수 있을까. 대답은 "노(No)"다. 정부가 그동안 꾸준하게 회계기준을 개선했는데도 분식회계나 부실감사 관행은 여전하다. 제도개선만으로는 어렵다는 얘기다. 금융감독위원회가 기업 공인회계사등 회계관련 주체들의 "관행"이나 "풍토"를 바꾸어야한다고 강조하는 것도 이같은 문제점을 파악했기 때문이다. 기업은 끊임없이 분식회계의 유혹에 넘어가기 쉽다. 영업실적이 좋아야 투자자들도 모여들고 은행에서 ...

    한국경제 | 1998.06.08 00:00

  • [생활문화 달라진다] (12) 2부.끝 : 흔들리는 사회 <6>

    ... 결혼했다는 이유만으로 직장에서 쫓겨날까봐 아직까지 직장에 결혼사실을 숨기고 있다. 맞벌이가 과거 희망사항이었다면 이제는 결혼의 필수조건이다. 아이를 낳지 않고 둘이 벌어 즐긴다는 "딩크(DINK : Double Income, No Kid)족". 예전에는 선택이었지만 지금은 강제사항으로 바뀌었다. 이들 부부는 그래도 다행이다. 지난 4월초 결혼예정이던 신씨의 친구는 실업자가 되면서 신부측으로부터 일방적으로 파혼당했다. 그 친구는 IMF 위력앞에서 "사랑만이 ...

    한국경제 | 1998.06.05 00:00

  • 교환기 52만7천회선 올해 추가구매 .. 한국통신

    ... 통신장비 제조업체의 어려움을 덜어주기 위해 올해 교환기 52만7천회선을 추가로 구매할 계획이라고 3일 밝혔다. 한국통신은 우선 지난해 구매계약을 맺었으나 납품이 유보된 38만2천회선을 조기에 구매, 낡은 반전자교환기(M10CN과 No.1A) 교체에 활용키로 했다. 또 시외교환기(No.5ESS) 14만5천회선을 국산 TDX 교환기로 바꿀 계획이다. 한통이 추가로 구매할 교환기는 약 7백40억원규모이다. 한통은 지난해 3조2천억원을 통신망에 투자했으나 올해는 ...

    한국경제 | 1998.06.04 00:00

  • [해외유머] '정치판 시리즈' (5)

    ... what do you think about the political situation now?" "Don''t bother me!" screamed the candidate. "I''ve got to talk. This is no time to think." ---------------------------------------------------------------------- dash : 돌진하다 hither and yon : 이리로 저리로 ...

    한국경제 | 1998.05.30 00:00

  • [해외유머] '정치판 시리즈' (4)

    ... not been baptized. Telegraph denial immediately." The reply came back : "Sorry to say, but the report is correct. I have no children." ----------------------------------------------------------------------- senatorial contest : (미국의) 상원의원 선거 naive ...

    한국경제 | 1998.05.29 00:00

  • [한경초대석] 최종수 <한국케이블TV협회 신임회장>

    ... 예상하고 사업 허가를 내줬다는 것이 최회장 설명이다. 그는 이어 "방송진흥기금, 정보화촉진기금 등의 자금 지원과 신용보증기금을 통한 특례보증도 경영난을 해소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최회장은 특히 전송망 사업자(NO)인 한국전력이 최근 망 사업을 축소하겠다는 뜻을 밝힌 것에 큰 우려를 나타냈다. 그는 "미국과 달리 우리나라는 종합유선방송국(SO)이 전송망 사업자의 망 시설을 의무적으로 사용해야 하기 때문에 한전이 손을 놓을 경우 가뜩이나 ...

    한국경제 | 1998.05.29 00:00

  • [한경에세이] 공항면세점 유감 .. 김재우 <(주)벽산 사장>

    ... 운영하는 기법과 전혀 다를 것이 없다. 또한 세계 어느 공항 면세점을 벤치마킹할 것인가를 판단하는 국제적인 감각도 중요하다. 중국으로부터 어렵게 얻어낸 여행자유국가 지정효과를 제대로 누리려면 종합적인 후속조치 없이 노비자(No-Visa)로 제주도방문을 허용하는 등 건수 중심으로 진행되고 있는 행정규제완화만으로는 어렵다. 중국관광객들에게 표의문자효과를 제공하기 위한 한자병기는 물론 면세점을 포함한 모든 관광관련 서비스에도 구매자의 입장에서 생각하는 ...

    한국경제 | 1998.05.2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