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01-310 / 7,5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허삼영 삼성 감독 "1위 결정전, 하늘이 준 기회…원태인 믿는다"

    ... 정규시즌 144경기를 마쳤다. KBO는 2020년부터 정규시즌에서 두 팀이 공동 1위를 하면 타이브레이커 경기를 열어 최종 1위를 가리기로 했다. 삼성과 kt는 단일리그에서는 최초로, 전후기 리그로 나눠 진행한 1986년 OB 베어스와 해태 타이거즈의 후기리그 1위 결정전 이후 35년 만에 열리는 '한국프로야구 타이브레이커 경기'의 주인공이 됐다. 6년 만에 포스트시즌 진출에 성공한 삼성 선수들은 내친김에, 정규시즌 우승도 노린다. 이날 삼성 선발은 ...

    한국경제 | 2021.10.31 12:04 | YONHAP

  • thumbnail
    방탄소년단 뷔, 만인의 뮤즈 된 이유

    그룹 방탄소년단의 뷔가 만인의 뮤즈로 활약해 화제다. 31일 방송된 OBS '이것이 인생'에는 인물 도장을 새기는 전각가 이주연 씨의 특별한 수제 도장들이 공개됐다. 기계 도장이 범람하는 시대에 도장 하나를 만드는 데만 약 7시간이 넘게 걸린다는 수제 도장을 만든다는 그의 주 모델이 방탄소년단 뷔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작업실에는 대부분이 뷔의 얼굴을 새긴 도장이 가득했고 작업실 곳곳 뷔의 사진이 붙어있어 뷔에 대한 열광적인...

    텐아시아 | 2021.10.31 09:09 | 우빈

  • thumbnail
    kt-삼성, 단일리그 첫 1위 결정전 격돌…키움 최종일 '역전 5위'(종합)

    ...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무제한 이닝으로 진행되는 1위 결정전을 치른다. 1위 결정전은 승부치기·무승부 없이 승부가 가릴 때까지 진행된다. 프로야구에서 타이브레이커 경기가 열리는 건 1986년 후기리그에서 동률의 성적을 거둔 OB 베어스와 해태 타이거즈의 3전 2승제 타이브레이커에 이어 두 번째다. 하지만 1989년 단일리그가 시작된 이후 정규리그 1위 결정전은 처음 열린다. 이날 kt는 2-2로 맞선 3회초 유한준이 솔로홈런을 날려 리드를 잡았다. ...

    한국경제 | 2021.10.30 21:08 | YONHAP

  • thumbnail
    삼성 vs kt, 31일 프로야구 첫 단일리그 1위 결정전 치른다(종합)

    ... 가릴 때까지 진행된다. 타이브레이커 경기 개인·팀 성적은 정규리그 및 포스트시즌 성적에 포함되지 않는다. 개인 타이틀에도 영향을 주지 않는다. 프로야구에서 타이브레이커 경기가 열리는 건 1986년 후기리그에서 동률의 성적을 거둔 OB 베어스와 해태 타이거즈의 3전 2승제 타이브레이커 이후 처음이다. 단일리그에선 사상 처음이다. SSG는 KIA 타이거즈를 꺾은 키움 히어로즈에 덜미를 잡히면서 6위로 추락, 포스트시즌 진출에 실패했다. kt는 1회 상대 팀 ...

    한국경제 | 2021.10.30 21:01 | YONHAP

  • thumbnail
    삼성 vs kt, 31일 프로야구 사상 첫 정규리그 1위 결정전 치른다

    ...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무제한 이닝으로 진행되는 1위 결정전을 치른다. 1위 결정전은 승부치기·무승부 없이 승부가 가릴 때까지 진행된다. 프로야구에서 타이브레이커 경기가 열리는 건 1986년 후기리그에서 동률의 성적을 거둔 OB 베어스와 해태 타이거즈의 3전 2승제 타이브레이커 이후 처음이다. SSG는 KIA 타이거즈를 꺾은 키움 히어로즈에 덜미를 잡히면서 6위로 추락, 포스트시즌 진출에 실패했다. kt는 1회 상대 팀 선발 김건우를 무섭게 몰아붙였다. ...

    한국경제 | 2021.10.30 20:36 | YONHAP

  • thumbnail
    프로야구 1위 결정전, 승부치기 없이 무제한 진행…혈투 열리나(종합)

    ... 못하게 됐을 때 해당 두 팀이 한 경기를 더 치러서 우승을 가리게 된다. 타이브레이커가 성사되면 이는 KBO리그 역사상 두 번째다. KBO리그 최초의 타이브레이커 경기는 1986년에 열렸다. 후기리그에서 동률의 성적을 거둔 OB 베어스와 해태 타이거즈는 3전 2승제의 타이브레이커를 치렀고, OB가 2연승을 거둬 후기리그 우승을 차지했다. 1989년 단일리그로 통합된 프로야구는 승률이 같은 팀이 나왔을 때 순위 결정전을 치르지 않고 맞대결 성적, 다득점, ...

    한국경제 | 2021.10.30 13:59 | YONHAP

  • thumbnail
    프로야구 1위 결정전, 승부치기 없이 무제한 진행…혈투 열리나

    ... 못하게 됐을 때 해당 두 팀이 한 경기를 더 치러서 우승을 가리게 된다. 타이브레이커가 성사되면 이는 KBO리그 역사상 두 번째다. KBO리그 최초의 타이브레이커 경기는 1986년에 열렸다. 후기리그에서 동률의 성적을 거둔 OB 베어스와 해태 타이거즈는 3전 2승제의 타이브레이커를 치렀고, OB가 2연승을 거둬 후기리그 우승을 차지했다. 1989년 단일리그로 통합된 프로야구는 승률이 같은 팀이 나왔을 때 순위 결정전을 치르지 않고 맞대결 성적, 다득점, ...

    한국경제 | 2021.10.30 09:45 | YONHAP

  • thumbnail
    [프리뷰] '옵신페스티벌', 국내외 전위 예술가들 모이는 '힙한' 예술축제 열린다

    ... 페스티벌’이다. 옵신 페스티벌은 평소 접하기 힘든 예술가들을 국내 관객에게 소개하는 예술축제다. 지난해 김성희 예술감독(사진)이 기획해 올해로 2회째다. 축제 이름은 ‘장(scene)’에서 ‘벗어난다(ob)’는 의미를 담았다. 특정 장르에 갇히지 않고 예술을 넓게 해석하겠다는 취지다. 축제에선 국내외 예술가들이 각자 개성을 드러낸다. 노르웨이 안무가 잉그리 픽스달은 다음달 4~6일 문화비축기지에서 국립현대무용단과 호흡을 맞추는 ...

    한국경제 | 2021.10.27 17:56 | 오현우

  • thumbnail
    "요즘 삼성, 이건희 회장 살아계셨으면 안주한다고 혼쭐났을 것"

    삼성전자는 글로벌 제조업체의 정점에 있는 기업이다. 미국 인텔을 누른 세계 최대 반도체 기업인 동시에 TV와 스마트폰 시장 세계 1위를 지키고 있다. 수익성 측면에서도 나무랄 데가 없다. 삼성전자는 코로나19로 세계 제조업체의 공급망이 붕괴한 지난 3분기에도 15조원이 넘는 영업이익을 냈다. 하지만 삼성전자를 보는 투자자들의 눈은 곱지 않다. 올해 초 10만원에 육박했던 삼성전자 주가는 현재 7만원 안팎까지 내려앉았다. 투자자들이 납득할 만한 ...

    한국경제 | 2021.10.24 17:30 | 이수빈

  • thumbnail
    '인천 영화 주간 2021', 10월 23일(토) 개막식을 시작으로 7일간의 여정 돌입

    ‘열린 공동체의 도시, 인천’을 주제로 올해 처음 개최되는 ‘인천 영화 주간 2021’이 오는 23일(토) 오후 1시 30분 ‘인천 영화의 상징’ 애관극장에서의 개막식을 시작으로 7일간의 여정에 돌입한다. OBS 경인TV의 대표 아나운서 유진영의 사회로 진행되는 개막식에는 102년 한국 영화 역사 태동에 중추적 역할을 했던 ‘영화 도시, 인천’의 정체성을 제...

    텐아시아 | 2021.10.20 09:00 | 노규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