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30201-330210 / 339,1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S-OIL 실적호전…목표주가 3만4,000원” – SK증권

    SK증권은 12일 실적호전 예상, 고배당 정책 등의 이유를 들어 S-OIL의 투자의견을 기존 ''시장수익률수준''(Marketperform)에서 ''시장수익률상회''(Outperform)로 한단계 올리고 6개월 목표주가로 3만4,000원을 제시했다. SK증권은 지난해 S-OIL 실적 부진이 유산스 차입금으로 인한 외환손실 2,000억원, 유가증권평가손실 580억원 등 영업외수지 부문에서 비롯된 것을 감안할 때 올해 실적은 영업이익 4,537억원, ...

    한국경제 | 2001.03.12 00:00

  • SK증권, S-Oil 투자의견 상향

    SK증권은 S-Oil이 수출마진 감소에도 불구하고 내수마진 개선으로 영업이익이 호전되고 있다며 투자의견을 한 단계 상향 조정했다. 배당측면에서도 액면가 기준 50%에서 올해부터 75%로 확대할 것으로 보이는 등 배당투자 유망종목으로도 추천했다. [한국경제]

    한국경제 | 2001.03.12 00:00

  • < 증시, 3월 12일(월) 주요 요인 >

    ... 스탠더드 텔레콤, "오는 5월부터 한통프리텔에 단말기 50만대 공급" ㅇ "IMT-2000 사업전망 밝아" -LG투자증권 - GDP 대비 통신비 비율 높은 점 등 근거 전망 ㅇ 한양증권, "제일제당 수익성 향상 전망" - 곡물가공, 사료 등 가격 인상 및 음료 등 비주력부문 구조조정 들어 ㅇ SK증권, "S-오일 실적호전 예상" - 지난해 실적악화는 역업외수지에 기인한다는 설명 한경닷컴 백우진기자 chums@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3.12 00:00

  • 나스닥선물 낙폭 확대…26.50P 급락

    나스닥선물이 낙폭을 더하고 있다. 나스닥100 지수선물 6월물은 11일 밤 11시 30분(국내 시각 12일 오후 2시 30분) 현재 26.50포인트, 1.4% 하락한 1,811.00에 거래되고 있다. 한편 S&P500 지수선물은 6.20포인트 떨어진 1,237.90을 가리키고 있다. 한경닷컴 임영준기자 yjun1971@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3.12 00:00

  • 나스닥선물 하락세 지속…8.00P 빠져

    나스닥선물이 하락세를 이어가고 있다. 나스닥100 지수선물 6월물은 11일 오후 7시 20분(국내 시각 12일 오전 10시 20분) 현재 미국 시카고상업거래소(CME)에서 8.00포인트 하락한 1,829.50을 기록했다. 한편 S&P500 지수선물은 1.60포인트 빠진 1,242.50에 거래됐다. 한경닷컴 임영준기자 yjun1971@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3.12 00:00

  • [홀대받는 국가자격증] 무늬만 '證'...취업에 도움안돼

    지난 2월 S대 컴퓨터정보통신공학부를 졸업한 변근희(23)씨는 현재 전문기관에서 웹프로그램 6개월 과정을 공부하고 있다. 지난해 제1회 시험에서 전자상거래관리사 자격증을 취득한 뒤 IT업계의 취업을 준비했지만 아무도 받아주지 않아 결국 새로운 길을 찾아 나설 수밖에 없었기 때문이다. 변씨는 "정작 마케팅과 웹의 중간다리에 있는 전자상거래관리자 자격증만으로는 이력서 조차 넣을 곳이 없었다"며 "IT업계에서 일하기 위해 웹프로그램과정을 다시 배우기로 ...

    한국경제 | 2001.03.12 00:00

  • 나스닥선물 낙폭 점점 확대…29.50P 폭락

    나스닥선물의 낙폭이 확대되고 있다. 나스닥100 지수선물 6월물은 12일 새벽 0시 50분(국내 시각 오후 3시 50분) 현재 미국 시카고상업거래소(CME)에서 29.50포인트, 1.6% 하락한 1,808.00에 거래됐다. 한편 S&P500 지수선물은 6.90포인트 떨어진 1,237.20을 기록했다. 한경닷컴 임영준기자 yjun1971@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3.12 00:00

  • [Focus] 아시아 투자자들 가치株 주목하라

    ... 나가겠다고 대답했다. 이는 지난해 아시아 기술주 펀드가 49%나 급락, 전통적인 성장부문 펀드의 평균 하락률 33%를 상회했음에도 기술주에 대한 아시아 펀드매니저들의 선호에는 큰 변화가 없다는 것으로 풀이된다. 반면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의 마이크로팔 펀드 데이터 베이스에 따르면 지난해 글로벌 유틸리티 펀드는 6.7% 수익률을 기록했다. 테일러는 이에 대해 "사람들은 기술주에서 급격하게 손해를 본만큼 빨리 손실을 만회할 수 있다는 사실을 믿고 싶어하지 않는다"며 ...

    한국경제 | 2001.03.12 00:00

  • [인물단신] 이종덕(세종문화회관 총감독)

    ▷이종덕(李鍾德) 세종문화회관 총감독은 최근 한국문화예술진흥원 강당에서 한국현대무용진흥회(이사장 육완순)가 수여하는 ''댄서스 하트 어워드(Dancer''s Heart Award)를 수상한다. ''댄서스 하트 어워드''는 무용을 전공하지 않은 문화계 종사자 중 한국 무용발전에 공헌한 사람을 선정,시상한다.

    한국경제 | 2001.03.12 00:00

  • 日 침체로 채무국들 이득 .. 사무라이債 이자율 하락

    ... 두려워한다. 투자확장보다 가능한한 부채를 빨리 갚는다는게 일본기업들의 입장이다. 자연히 유동성이 줄어들게 마련이다. "경기침체로 인해 자본지출이 더욱 줄어들고 있는 상황에서 자금조달을 강화하면 무리가 따를 수밖에 없다"는 것이 S&P에서 일본 기업과 정부부문을 담당하고 있는 롭 리처드의 진단이다. 일본에서는 아직 투자자금이 남아돌고 있다. 10조달러 이상의 체신예금이 올해와 내년에 만기가 된다. 이 기금의 행방은 결국 일본밖이다. 심지어 일본 국내 ...

    한국경제 | 2001.03.1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