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60,2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치솟는 원두값, 내년까지 더 오른다…'커피 ETN' 투자해볼까

    ... 수요는 최고조에 이르지만 공급은 내년 이후에야 반등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증권업계에서는 커피 원두에 투자하는 상품을 눈여겨볼 만하다는 조언이 나온다. 커피 선물가격에 연동된 대표적 금융상품은 ‘아이패스 시리즈B 블룸버그 커피 서브인덱스 토탈 리턴 상장지수증권(ETN)’(티커명 JO)이다. 이 상품은 뉴욕증시에 상장된 펀드와 채권 중 유일하게 커피 단일 품목만을 담고 있다. 연초 대비 38.71% 수익률을 기록하고 있다. 커피 원두 ...

    한국경제 | 2021.09.20 21:08 | 서형교

  • thumbnail
    여친과 합의 후 성행위 중학생, 성폭행범으로 몰린 이유는?

    ... 상대로 낸 학교폭력 가해에 따른 처분 취소 소송에서 원고 승소 판결을 받았다. 이에 따라 재판부는 지난해 4월 해당 교육지원청이 A군에게 내린 징계 처분을 취소하라고 명령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A군은 지난해 2월 같은 학교에 다닌 B양과 페이스북 메신저를 통해 서로 교제를 하기로 했고 닷새 뒤 만나 데이트를 했다. 첫 데이트를 하는 날 성행위를 했고, 이틀 뒤에 다시 만나 두 번째 성행위를 했다. 두 번째 성행위를 한 다음 날부터 A군은 B양을 피하기 시작했다. ...

    한국경제 | 2021.09.20 18:40 | 장지민

  • thumbnail
    추석연휴 고향서 참극…전남 장성서 일가족 3명 숨진 채 발견

    추석 연휴 첫날인 지난 18일 전라남도 장성에서 노모와 아들 부부 등 일가족 3명이 숨진 채 발견됐다. 20일 장성경찰서 등에 따르면 추석 연휴 첫날인 지난 18일 오전 장성 한 주택에서 A(74·여)씨와 아들 B(55)씨 부부가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A씨는 안방에서, 며느리는 집 앞에 주차한 승용차 뒷좌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아들 B씨는 집 안 다른 공간에서 쓰러진 채로 발견됐다. 경찰은 3명 모두 외상 흔적은 발견되지 ...

    한국경제 | 2021.09.20 16:25 | 장지민

  • thumbnail
    경주펜션 논란 확산…"아줌마 아니고 사장님!" 과거 글 재조명

    ... 실수"라고 원칙만을 강조했다. 사건이 논란이 되자 펜션을 향한 항의 전화가 쇄도했고 과거 해당 펜션에 방문했던 여행객의 황당한 후기가 재조명됐다. 초등생 아이를 데리고 입실 시간인 오후 3시를 15분 앞두고 도착한 B 씨는 화장실이 급하다는 아이의 말을 들었다. 대로변에서 한참 들어왔기 때문에 화장실을 찾아 다시 나가기에는 시간이 너무 소요될 것 같아 사장에게 화장실을 쓰게 해 달라고 요청했다. 하지만 펜션 측은 입실 시간이 아니라 안 된다고 ...

    한국경제 | 2021.09.20 14:12 | 이미나

  • thumbnail
    [단독] 간 큰 가스공사 직원들, 재택근무 중 가족여행도 갔다

    ... 드러났다. 문서를 조작해 허위 출장을 꾸몄으며, 법인카드도 사적으로 유용했다는 정황이 밝혀졌다. 23일 권명호 국민의힘 의원이 제출한 '가스공사 해외법인 특정 감사 결과 보고서'에 따르면 두바이법인의 차장 A씨와 과장 B씨가 허위 문서 조작 등으로 가족여행을 출장으로 둔갑시켰으며, 법인카드를 사적으로 사용한 것으로 드러났다. 또, B씨는 올해 초 코로나19에 따른 재택근무 기간 중 근무지를 이탈해 가족 여행을 다녀오는 등 조직 기강이 문란해졌다는 비판이 ...

    한국경제 | 2021.09.20 13:50 | 이동훈

  • thumbnail
    온라인 강의 매출 터졌다…"앞으론 화상수업 못하면 도태"

    ... 교육 서비스들은 인기를 끌며 대규모 유치에 성공하는 한편, 오프라인 교육 중심의 학원들은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모양새다. 정보기술(IT) 업계에 따르면 온라인 클래스 플랫폼 클래스101이 300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 시리즈B 투자로 누적투자금액은 500억원에 달한다. 2018년 서비스를 시작한 클래스101은 취미, 커리어, 재테크, 키즈 등 다양한 분야의 2000여개가 넘는 클래스를 운영하고 있다. 지난해 코로나19 이후 비대면 교육 열풍이 불면서 사업 ...

    한국경제 | 2021.09.20 13:28 | 구민기

  • thumbnail
    치마 속 '찰칵' 몰카 콘텐츠에…"제정신이냐" vs "과몰입 말라" [튜브뉴스]

    ... 별생각 없이 만든 영상에 과몰입하지 말자"며 "불편한 거 하나하나 신경 쓰니까 TV 방송이 노잼이 되는 거다. TV 예능 보러 가라. 여기는 방송국이 아니라 유튜브 개인 채널"이라고 응수했다. 네티즌 B 씨는 한 여초 커뮤니티에 "나 진짜 남혐(남성혐오) 세게 온다"라며 해당 영상에 대한 글을 게재했다. 그는 "몰카로 고통받는 피해자보다 무고한 남성 피해자가 더 많다는데, 저런 생각을 하는 사람들이 한두 명이 ...

    연예 | 2021.09.20 09:58 | 김예랑

  • thumbnail
    美 코로나 사망자 일평균 2000명 넘어…"델타 변이 99%"

    ... 격주로 나오는 CDC의 유전자 시퀀싱(염기서열 분석) 보고서를 보면 올 6월 중순까지만 해도 델타 변이의 비중은 4분의 1을 조금 넘는 수준이었지만 9월 11일에는 99.7%에 달했다. 델타 변이 종(種)의 하나인 'B.1.617.2'가 99.4%를 차지했고, 또 다른 델타 변이 두 종이 각각 0.2%와 0.1%를 차지했다. 이어 콜롬비아발 변이인 '뮤 변이'가 0.1%, 다른 변이들과 정체불명의 변이들이 나머지 0.2%였다. ...

    한국경제 | 2021.09.20 09:37 | 안정락

  • thumbnail
    '징계절차 시작' 사내 게시판에 올린 인사담당자…대법 "명예훼손"

    ... 명예훼손에 해당한다는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2부(주심 이동원 대법관)는 명예훼손 혐의로 기소된 인사담당 직원 A씨에게 무죄를 선고한 원심판결을 파기하고 사건을 수원지법에 돌려보냈다고 20일 밝혔다. A씨는 같은 회사 직원인 B씨에 대한 징계 절차가 시작됐다는 내용을 담은 문서를 회사 내부에 게시하도록 관리소장에게 지시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1심은 A씨의 행위가 명예훼손에 해당한다고 보고 벌금 30만원을 선고했다. 그러나 2심 재판부는 “이 ...

    한국경제 | 2021.09.20 09:00 | 최한종

  • thumbnail
    [단독] SK 계열 재단 대표도 화천대유에 돈 댔다

    ... 화천대유 초기 투자자 '킨앤파트너스' 19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등록된 화천대유의 2016년 감사보고서를 보면 킨앤파트너스라는 투자업체가 등장한다. 화천대유는 사업이 시작된 2015년부터 대장지구 A1~2, B1블록 사업 용도로 킨앤파트너스로부터 291억원을 빌렸다. 연이자율 6.9~13.2%, 만기는 2017~2020년 등 조건이 붙었다. 화천대유는 엠에스비티라는 업체로부터도 비슷한 조건에 60억원을 빌렸다. 이 돈은 화천대유 초기 ...

    한국경제 | 2021.09.19 11:49 | 오형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