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67561-167570 / 172,8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Y-파일] (신세대 창업만세) 김석구 <C&C 사장>

    "디자인은 색깔을 가져야 한다" 디자인업체인 C&C(크리에이티브&커뮤니케이션) 디자인그룹사가 표방하는 기업이념이다. 여성의 손눈썹 고데기 하나 전자수첩 하나에도 제품 디자이너의 혼을 담아야 한다는게 이들의 고집. "F A 포르쉐"가 레이싱카의 대명사로 통하고 "루이지 꼴라니"가 곡선의 미학 을 자랑하게 된 것도 그들만의 독특한 무엇인가를 끊임없이 추구했기 때문 이다. 아직 우리에겐 그것이 모자란다. 미국과 유럽 일본의 디자인을 흉내내기에 ...

    한국경제 | 1997.06.02 00:00

  • [21C 소비산업 CEO] 이춘무 <고제 회장> .. 올해 매출 2배

    고제가 변하고 있다. 식품업계에서 국내 최대의 OEM(주문자상표부착생산) 납품업체인 고제가 제얼굴을 찾기 시작했다. 고제는 올 여름철까지 모두 20여종의 신제품들을 쏟아낼 예정이다. 고제의 특기인 인삼제품과 인스턴트제품도 있다. 그러나 과거와 다른 한가지 눈에띄는 특징은 모두 "고제"라는 자기 브랜드 를 달고있다는 점이다. 자기이름으로 정면승부를 걸겠다는 뜻이다. 회사분위기도 많이 달라졌다. 현실에 안주하던 옛날의 모습은 사라지...

    한국경제 | 1997.06.02 00:00

  • '대구도 지역난방시대' .. 성서/대곡지구 3만여가구에 공급

    ... 시설을 갖추었다고 밝혔다. 이곳에서 생산된 전기는 한전에 판매하고 증기는 특수보온효과가 있는 총 연장 94km의 이중보온관을 통해 각 수용가에 공급된다. 특히 대구 지역난방시설은 성서 쓰레기소각장(일 4백톤 처리)의 폐열과 벙커C유로 전기와 증기를 생산하는데 국내 최초로 배연탈황시설을 설치해 대기오염을 크게 줄인 것이 특징이다. 대구지역난방 사업은 지난 94년 말 착공돼 이동식 보일러 설치를 마치고 95년 4월 성서지구 2만세대와 지난해 하반기 대곡지구 ...

    한국경제 | 1997.06.02 00:00

  • 대표이사 사장에 김준경씨 선임 .. 효성파이낸스

    ... 있는 서울 마포구 공덕동 공덕빌딩 2층에 문을 열고 2일부터 영업에 들어간다. 이 회사는 대표이사 사장에 김준경 한국엔지니어링플라스틱 사장을 겸임 발령했다. 효성파이낸스의 자본금은 1백억원으로 효성중공업이 40%, 효성물산 효성T&C 효성생활산업 등 3개사가 각 20%씩 출자했다. 이 회사는 초기에 협력업체와 우량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운영자금 지원에 주력하고 점차 장기자금으로 영업범위를 넓히기로 했다. 또 신기술금융 할부금융 리스 카드 등 여신전문 금융으로 ...

    한국경제 | 1997.06.02 00:00

  • '비정보통신업체 인터넷사업 몰려든다'..21세기 황금알 인식

    ... 팩스어웨이사와 제휴, 최근 경인지역을 대상으로 한 인터넷 팩스 서비스에 나선데 이어 오는 9월께 해외로 서비스 지역을 확대하는등 인터넷 사업을 강화할 방침이다. 또 신원그룹은 지난해 설립한 시스템통합 전문업체인 신원I&C의 이름을 올해초 신원정보시스템으로 바꾸고 서초동 국제전자센터의 인터넷 쇼핑 시스템을 구축하는등 인터넷 분야로 사업을 확대하고 있어 주목을 끌고있다. 신세계 그룹도 지난4월 자산 1백50억원 규모의 정보통신 전문업체인 "신세계 ...

    한국경제 | 1997.06.02 00:00

  • [기업/기업인] '면방업계 사장' .. 그들은 누구인가

    ... 과제가 2~3세대 경영인들에게 남겨졌다. 방협회장을 맡고 있는 서민석 동일방직회장을 비롯 충남방적 이준호 사장 일신방직 김영호 사장 등이 구조조정 등 활발한 변화를 모색, 눈길을 끌고 있다. 그런가하면 경방 전방 동방T&C 등은 전문경영인에게 경영을 맡겨 새바람을 일으키고 있다. 경방의 백남진 사장은 김각중 회장과는 아무 관계없는 전문경영인. 원만해서 각계와 교분이 넓다. 업무처리에 빈틈이 없고 합리적인 사고와 추진력을 겸비했다. 설비합리화를 ...

    한국경제 | 1997.06.02 00:00

  • [상품면톱] 합성수지 국제 가격 '하향 곡선'

    ... (폴리에틸렌) PP (폴리프로필렌) PS (폴리스티렌) 등 합성수지의 국제시세가 완연한 하락세로 돌아섰다. 지난 4월을 고비로 약세를 나타내기 시작한 합성수지는 갈수록 하락폭을 더해 지난달에는 품목별로 t당 5~40달러 (동남아 C&F 기준)나 떨어졌다. 가장 가파르게 상승해온 PVC (폴리염화비닐) 가격이 20달러 빠졌으며 t당 1천달러대 돌파를 눈앞에 두었던 LDPE (저밀도폴리에틸렌)는 9백50달러로 주저앉았다. 유화업계 관계자는 "주요업체의 정기보수가 ...

    한국경제 | 1997.06.02 00:00

  • [유통면톱] 식품업계, 역관세 시정 촉구..수입판매 더 이익

    ... 비스킷 완제품은 8%, 패스트푸드용 냉동감자는 20%, 국내 비스킷 제조용 감자가루는 무려 3백31%다. 이 관세내용만보면 정부가 외국 제품의 수입을 조장하고 있다는 오해를 받을 만하다. 사정이 이렇다보니 최근 한 대형제과회사인 C사는 제조기술이 충분함에도 불구하고 감자스넥제품을 자체생산하지않고 완제품을 수입판매하기로 결정했다. 최근 우후죽순처럼 생겨나는 수입브랜드의 아이스크림체인도 이런 불합리한 관세의 덕을 톡톡히 보고있다. 대부분이 미국등 먼 지역에서 ...

    한국경제 | 1997.06.02 00:00

  • [594개 상장기업 우량도 분석] 우량도 조사에 나타난 특징

    ... 것으로 조사됐다. 1개 업체당 평균 6천92억원의 매출을 기록한 셈이다. 기업별로는 삼성물산, 현대종합상사, 대우순으로 국내 3대그룹의 종합상사가 나란히 1, 2, 3위를 장식했다. 또 쌍용자동차, 아남산업, 효성T&C, 삼성엔지니어링, 한솔제지등 총 14개 업체가 매출1조원이상 대기업 대열에 신규진입했다. 그러나 이들 기업들의 당기순이익은 3조8백33억원에 그쳐 전년대비 66.83%나 감소했다. 1개 기업 평균 51억9천만원의 순익을 거둬들인 ...

    한국경제 | 1997.06.02 00:00

  • [수도권/지방 주요 아파트 시세] (관심지역) 대전 아파트

    ... 새로운 주거중심지로 떠오르고 있다. 이 가운데 특히 청사와 바로 붙어있고 대부분이 중대형평형으로 구성된 둔 산동 한마루.크로바,월평동 누리단지를 찾는 수요자들의 문의가 이어지고 있 다. 시세는 최근 경부고속도로 대전 I.C 인근에 조성되는 송촌택지지구에서 7천 5백여가구의 아파트가 분양되는등 대전시내 택지지구에서 대규모 아파트들이 잇달아 쏟아지고 있어 보합세를 보이고 있다. 1천가구이상의 대규모 단지인 이들 단지는 대형상권이 조성되고 있어 주민 ...

    한국경제 | 1997.06.0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