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97,70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10년간 570조원 소요"…바이든 '학자금 대출탕감' 논란 격화

    美의회예산국 분석…"가장 비싼 행정명령" vs "수백만명 여유 생겨"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11월 중간선거를 앞두고 지난달 발표한 대학 학자금 대출 탕감 정책을 집행하는데 향후 10년간 4천억달러(570조원)의 예산이 소요될 것으로 추산됐다. 미국 의회예산국(CBO)은 상원 보건·교육·노동·연금위 소속 리처드 버(공화당·노스캐롤라이나주) 상원의원 등의 의뢰에 따라 이런 분석 결과를 보고했다고 26일(현지시간) 공개했다. 앞서 바이든 대통령은 ...

    한국경제 | 2022.09.27 06:41 | YONHAP

  • thumbnail
    美-러, 정보통신기술 표준 설정 국제기구 수장 자리 놓고 경쟁

    ITU 사무총장 선거서 각축전…美 "인터넷 자유 vs 국가 통제" 정보통신기술(ICT) 분야 표준을 설정하는 국제기구 수장직을 두고 미국과 러시아가 맞대결을 벌이고 있다. 국제전기통신연합(ITU)은 26일(현지시간) 루마니아 부쿠레슈티에서 전권회의를 개막했으며, 이 회의에서는 오는 29일 사무총장 등 차기 지도부를 선출할 예정이다. 193개 회원국을 둔 ITU는 국제 주파수와 위성궤도 배정, 기술표준 개발, 개발도상국 지원 등을 수행하는 유엔 ...

    한국경제 | 2022.09.27 01:17 | YONHAP

  • thumbnail
    이탈리아 극우정권 출범에 유럽 반응 엇갈려…"우려" vs "환영"(종합)

    프랑스 "인권 존중하는지 지켜볼 것"…스페인 "포퓰리즘의 끝은 재앙" 독일 극우당 "북쪽에는 스웨덴, 남쪽에는 이탈리아…좌파는 옛이야기" 이탈리아에서 극우 성향인 조르자 멜로니 이탈리아형제들(Fdl) 대표가 주축이 된 우파연합이 조기 총선에서 승리한 데 대해 유럽연합(EU)과 독일, 프랑스 등의 기성 정치권에서는 우려 섞인 목소리가 나왔다. 반면에, 유럽 내 극우 정당들은 환호했고, EU 내 정책 결정 과정에서 사사건건 어깃장을 놓는 헝가...

    한국경제 | 2022.09.27 00:42 | YONHAP

  • thumbnail
    맨얼굴로 외친 "대∼한민국"…야외마스크 해제 첫날(종합2보)

    50인 이상 장소서 의무 사라져…경기장·테마파크 등 '노마스크' 미착용 늘었지만 상당수 여전히 써…"시원·홀가분" vs "아직 어색" 대형사업장들 자체 착용지침 유지…대규모 집회도 "써달라" 권고 실외 마스크 착용 의무가 1년 5개월여 만에 전면 해제된 26일 거리와 도심 공원·관광지 곳곳에서는 시민들이 마스크를 벗고 시원한 가을바람을 쐬는 모습이 눈에 띄었다. 하지만, 실외 착용 의무가 해제됐다고 할지라도 팬데믹(감염병 대유행) 시대는 여전히 ...

    한국경제 | 2022.09.26 21:08 | YONHAP

  • thumbnail
    이탈리아 극우정권 출범에 유럽 반응 엇갈려…"우려" vs "환영"

    프랑스 "인권 존중하는지 지켜볼 것"…스페인 "포퓰리즘의 끝은 재앙" 독일 극우당 "북쪽에는 스웨덴, 남쪽에는 이탈리아…좌파는 옛이야기" 이탈리아에서 극우 성향인 조르자 멜로니 이탈리아형제들(Fdl) 대표가 주축이 된 우파연합이 조기 총선에서 승리한 데 대해 유럽연합(EU)과 독일, 프랑스 등의 기성 정치권에서는 우려 섞인 목소리가 나왔다. 반면에, 유럽 내 극우 정당들은 환호했고, EU 내 정책 결정 과정에서 사사건건 어깃장을 놓는 헝가...

    한국경제 | 2022.09.26 20:16 | YONHAP

  • thumbnail
    한국은 수능에 밀려 뒷전…해외선 수학만큼 중요해 난리 난 '이것'

    전 세계 학생들은 요즘 인공지능(AI)과 소프트웨어(SW) ‘열공’ 중이다. 미국 영국뿐 아니라 중국 인도 등 신흥국 학생도 국어·영어·수학에 맞먹을 만큼 AI·SW 교육을 받는다. 디지털 전환 속도가 빨라지면서 미래 인재 확보를 위해 각국이 앞다퉈 교육 시간을 대폭 늘렸기 때문이다. 반면 한국 초등학생의 AI·SW 교육은 한 달 1시간 남짓에 불과하다. 일부 학부모와 학...

    한국경제 | 2022.09.26 18:23 | 최만수/최예린

  • thumbnail
    美 100시간 vs 韓 17시간…갈길 먼 초등 AI교육

    전 세계 학생들은 요즘 인공지능(AI)과 소프트웨어(SW) ‘열공’ 중이다. 미국 영국뿐 아니라 중국 인도 등 신흥국 학생도 국어·영어·수학에 맞먹을 만큼 AI·SW 교육을 받는다. 디지털 전환 속도가 빨라지면서 미래 인재 확보를 위해 각국이 앞다퉈 교육 시간을 대폭 늘렸기 때문이다. 반면 한국 초등학생의 AI·SW 교육은 한 달 1시간 남짓에 불과하다. 일부 학부모와 학...

    한국경제 | 2022.09.26 18:21 | 최만수

  • thumbnail
    '법대로 사랑하라' 피투성이 이승기 vs 눈물범벅 이세영, 심장 덜컥 초 밀착 마주보기 현장

    ‘법대로 사랑하라’ 이승기와 이세영이 심장 덜컥 초밀착 마주보기 현장으로 끓어오르는 애틋함을 선사하며 美친 기대감을 이끈다. KBS2 월화드라마 ‘법대로 사랑하라’는 검사 출신 한량 갓물주 김정호와 4차원 변호사 세입자 김유리의 로(Law)맨스 드라마이다. ‘법대로 사랑하라’는 ‘로맨틱 코미디’로 호흡을 맞추게 된 이승기, 이세영의 완벽한 비주얼 합과 톡톡...

    한국경제TV | 2022.09.26 18:21

  • thumbnail
    '톱랭커' 토머스 꺾은 김시우…졌지만 빛난 K브러더스

    유럽을 제외한 연합국과 미국 간 남자골프 대항전인 ‘프레지던츠컵’ 우승은 미국에 돌아갔다. 김시우(27), 김주형(20), 임성재(24), 이경훈(31) 등 ‘K브러더스’가 선전했지만, 세계랭킹 1위 스코티 셰플러(26) 등 톱 랭커들로 출전자 명단을 채운 미국을 무너뜨리기엔 역부족이었다. 26일(한국시간) 미국 노스캐롤라이나주 샬럿의 퀘일 할로 클럽(파71)에서 열린 프레지던츠컵 골프대회에서 미국팀...

    한국경제 | 2022.09.26 18:18 | 조수영

  • thumbnail
    "홀가분"vs"아직 어색"…야외마스크 해제 첫날 다양한 거리 반응(종합)

    50인 이상 장소에서 의무 사라져…미착용 늘었지만 상당수 여전히 착용 집단감염 여파 큰 대형사업장 자체 지침 유지…대규모 집회도 착용 권고 실외 마스크 착용 의무가 1년 5개월여 만에 전면 해제된 26일 거리와 도심 공원·관광지 곳곳에서는 시민들이 마스크를 벗고 시원한 가을바람을 쐬는 모습이 눈에 띄었다. 하지만, 실외에서의 착용 의무가 해제됐다고 할지라도 팬데믹(감염병 대유행) 시대는 여전히 끝나지 않은 상황인 만큼 마스크 벗기를 주저하...

    한국경제 | 2022.09.26 16:1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