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93,23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민주, 이심송심 격화…"공정해야" vs "흔들지 말라"(종합)

    더불어민주당 대권주자 간 신경전이 격화하는 가운데 이른바 '이심송심'(李心宋心·송영길 대표가 이재명 후보를 밀어주고 있다는 주장) 논란이 심화하고 있다. 당 싱크탱크인 민주연구원이 지난달 말 정리한 대선 핵심 공약에 '생활기본소득 보장'이라는 문구를 넣은 것이 불씨가 됐다. 기본소득이 이재명 경기지사의 대표 정책이라는 점에 비춰 지도부가 편파적 경선 관리를 하고 있다는 문제 제기다. 일부 친문 세력이 불만을 표출하고 이낙연 전 대표측이 공...

    한국경제 | 2021.08.01 22:15 | YONHAP

  • thumbnail
    이준석·진중권, '젠더 문제' 설전…"남근의 힘"vs"적당히 좀"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와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가 젠더 갈등 문제로 설전을 벌였다. 이번 논쟁은 일부 네티즌들이 도쿄올림픽 양궁 3관왕을 달성한 안산(20·광주여대) 선수를 둘러싸고 페미니즘 논란에 불을 붙인 것에 대해 국민의힘 양준우 대변인이 입장을 밝히면서 시작됐다. 양 대변인은 지난달 30일 자신의 SNS에 "양궁 금메달 3관왕 안산 선수가 때 아닌 수난을 겪고 있다"며 "논란의 시작은 허구였으나 ...

    한국경제 | 2021.08.01 19:23 | 김수영

  • 친윤 vs 친최 新계파 '세대결'…헤쳐모이는 국민의힘 의원들

    내년 대선을 앞두고 국민의힘 의원들이 윤석열 전 검찰총장과 최재형 전 감사원장을 중심으로 세력 구도를 형성하고 있다. 야권 1, 2위 대선 후보에 일찌감치 ‘줄서기’ 하는 움직임이다. 야권 대선 후보 중 지지율 1위를 달리는 윤 전 총장은 ‘반문재인’ ‘정권 교체’ 등을 내세우며 국민의힘 입당 전부터 당내 세력을 키워왔다. 같은 검찰 출신인 권성동 의원과 충청 대망론을 내세우며 ...

    한국경제 | 2021.08.01 18:23 | 이동훈

  • thumbnail
    이재명 "민주세력 본산은 전라도" vs 이낙연, 경기 민심 '집중 공략'

    더불어민주당 대통령 후보 경선에서 양강 구도를 형성한 이재명 경기지사와 이낙연 전 민주당 대표가 취약지를 공략하기 위해 전국 순회에 나섰다. 이 지사는 ‘백제 발언’ 여파로 급락한 호남 지지율을 수습하기 위해 전라북도를 찾았다. 이 전 대표는 최대 표밭인 수도권에서 10%대에 불과한 지지율을 끌어올리고자 경기·인천 민심 얻기에 나섰다. 이 지사는 1일 전북도의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민주 세력의 본...

    한국경제 | 2021.08.01 18:23 | 전범진

  • "올해가 피크아웃" vs "체질 강해져 호황 지속"…하반기 실적전망은 엇갈려

    국내 제조업체들의 상반기 눈부신 실적 호조세가 하반기에 다소 둔화할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글로벌 경기가 상반기 고점에 이른 뒤 하락세로 접어드는 ‘피크아웃’ 국면에 접어들 수 있다는 분석에 따른 것이다. 연간 영업이익 ‘1조 클럽’이 유력한 기업 중 절반 이상이 정유, 화학, 조선, 철강 등 경기흐름에 민감한 업종이라는 점에서 이 같은 관측을 뒷받침하고 있다. 1일 경제계에 따르면 기업들의 실적...

    한국경제 | 2021.08.01 17:32 | 남정민

  • thumbnail
    명-낙 캠프, 이번엔 실적 놓고…"무능 당대표" vs "분식 후보"

    네거티브 공방 악재 우려에 후보들은 숨고르기 모드 더불어민주당 '양강' 대권주자인 이재명 경기지사와 이낙연 전 대표 측은 주말인 1일에도 상대방의 과거 공직시절 성과를 깎아내리며 첨예한 신경전을 이어갔다. 다만 후보들은 상대에 대한 공격을 자제하는 등 숨고르기에 들어간 듯한 모양새다. 이 지사 측은 "닭 잡는 칼과 소 잡는 칼은 다르다"며 자신의 비교우위를 강조한 이 전 대표의 발언을 고리로 역공을 폈다. ...

    한국경제 | 2021.08.01 16:58 | YONHAP

  • thumbnail
    정세균·이준석, '노무현 정신' 설전…"무슨 염치로"vs"뭔가 착각"

    더불어민주당 대권 주자 정세균 전 국무총리와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노무현 정신'을 두고 설전을 벌였다. 이 대표가 민주당이 추진하고 있는 언론중재법과 관련해 "노무현 정신에 어긋난 것"이라고 언급하자 정 전 총리가 강하게 반발한 것이다. 이 대표는 지난달 28일 국회에서 민주당의 언론중재법 강행 처리에 대해 "노무현 정부의 계승자를 자처하는 사람들이 경직된 언론 환경을 구축하겠다는 것인가"...

    한국경제 | 2021.08.01 16:05 | 김수영

  • thumbnail
    치타 "서강준·박보검?…난 둘 다 별로" ('모비의 마블')

    ... 이상형 월드컵, 그리고 19금 토크까지 오픈, 안방극장을 핫하게 물들일 예정이다. 아버지가 이상형이라고 밝힌 조현은 “귀여움상인 이제훈씨를 좋아한다”라며 보는 이들의 공감을 자아내는가 하면, “서강준 VS 박보검”에 치타는 “둘 다 별로”라고 말해 과연 이유가 무엇일지 궁금증을 모은다. 초면인 여행 메이트들을 단번에 단합시킨 이동욱부터 “무조건 공유”라며 외친 에피소드까지, 이상형 ...

    텐아시아 | 2021.08.01 14:11 | 신지원

  • thumbnail
    파업 갈림길로 치닿는 HMM…국내 기업 수출 대란으로 이어지나

    ... 교섭에 일일이 참석하며 설득에 나섰지만, 노조는 "참을 만큼 참았다"며 복지부동인 상황이다. 여기에 해상 운임 급등세까지 더해지면서 HMM이 파업에 나설 경우 국내 수출 물류대란은 불가피하다는 우울한 전망까지 나온다. ◇ 25% vs 5.5%…HMM 성과는 누구의 몫? 1일 해운업계에 따르면 HMM 노사는 올해 임단협에서 각각 25%, 5.5%의 연봉 인상률을 제시하며 현격한 입장차를 나타내고 있다. 이에 HMM 사무직원들로 구성된 육상노조는 지난달 29일 ...

    한국경제 | 2021.08.01 12:17 | YONHAP

  • thumbnail
    넷마블 vs 엔씨소프트, 8월 신작 진검승부 펼친다

    넷마블과 엔씨소프트가 8월 여름 야심작을 출시하고 게임 시장에서 진검승부를 펼친다. 카카오게임즈의 '오딘'이 매출 1위를 지키고 있는 가운데, 양사는 각각 신작 '마블 퓨처 레볼루션'과 '블레이드앤소울2(블소2)'를 선보인다. 두 게임 모두 양사가 내세우는 하반기 핵심 라인업인 만큼, 시장에서의 결과가 주목된다. 먼저 넷마블이 8월 25일 신작 액션 RPG '마블 퓨처 레볼루션'을 글로벌 시장에 출시한다. 넷마블이 마블과 긴밀한 협업을 통해...

    게임톡 | 2021.08.01 09: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