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3921-193930 / 194,26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우리는 라이벌] 하나은행 vs 신한지주

    하나은행과 신한지주.두 종목은 공통점이 있다. 금융업종에 불고 있는 변화의 중심축으로 부상중이라는 점이다. 하나은행은 서울은행 매각의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 덩치면에서 초대형은행으로 변신을 모색하고 있다. 신한지주는 기존 신한은행에다가 제주은행을 끌어다 붙였다. 여기에 신한카드를 별도 출범시켰고 굿모닝신한증권을 거느리는 등 "범위의 경제"를 추구하고 있다. 두 종목은 올상반기 실적을 기준으로 중위권이다. 그러나 직원 1인당 생산...

    한국경제 | 2002.08.27 00:00

  • [주간환율전망] 박스권 연장, "달러/엔 vs 월말네고"

    환율이 박스권내에 갇힐 전망이다. 수급 부재와 외부여건의 불확실성은 환율 방향성을 제시하지 못하고 있다. 8월 넷째 주 환율( 8. 26∼ 8. 30)은 월말로 본격 접어드는 기간에 돌입한 가운데 달러/엔 환율과 네고 등 물량부담 등이 혼재될 것으로 보인다. 그날그날 달러/엔 환율의 동향이나 수급 상황에 따른 변동이 심한 장세가 전개될 여지가 있는 셈. 다만 어느 한쪽으로 일방적으로 기우는 흐름보다는 위아래 제한될 요인을 품고 박스권내 레벨...

    한국경제 | 2002.08.26 00:00 | chums

  • [외환종합] 2주중 최고치 1,202.60원, "엔 vs 월말 네고"

    ... 이후 가장 높았다. 이날 환율 고점은 1,204.80원으로 장중 고점 기준으로 지난 9일 1,211.00원까지 올라선 이후 가장 높은 수준이었으며 저점은 1,199.00원을 기록했다. 하루 변동폭은 5.80원. ◆ 달러/엔 vs 월말 네고 = 달러/엔이 상승세를 보이고 있으나 추가 상승 여부에 대해선 누구도 장담하지 못하고 있다. 또 다음주 월말로 본격적으로 접어들기 때문에 물량부담을 느끼고 있음을 감안하면 환율이 박스권을 크게 벗어나는 행로는 보이지 않을 ...

    한국경제 | 2002.08.23 00:00 | chums

  • [외환초점] 달러/원 급등, 추세전환 vs 박스권 시각 대립

    달러/원 환율이 상승 탄력을 받고 있다. 23일 서울외환시장에서 달러/원 환율은 전날종가보다 10원 이상 상승, 지난 13일 이래 열흘만에 처음으로 1,200원대를 회복하는 등 거침없이 질주하고 있다. 장중 전날 종가대비 11.20원이 오른 1,204.80원까지 고점을 높여 장중 기준으로 지난 9일 1,211원 이래 가장 높은 수준. 이후 달러/엔의 반락으로 일부 조정을 받고 있지만 1,200원대 환율은 유지되고 있다. 특히 달러/엔 환율...

    한국경제 | 2002.08.23 00:00 | chums

  • [Quiz! Quiz! 시사경제] '前年동기대비 vs 前期대비'

    [1] 경제 통계가 1년을 주기로 비슷한 형태를 반복하는 성질은. (가)계절변동성분 (나)추세변동성분 (다)순환변동성분 (라)불규칙변동성분 [2] 경기가 저점에서 정점으로 향해갈 때 "계절변동조정 전기대비 증감률"은 어떤 양상을 보이나. (가)플러스 (나)마이너스 (다)0 (라)알 수 없다 [3] 전년동기대비 증감률의 장점이 아닌 것은. (가)계절변동성분 제거가 쉽다 (나)계산이 간편하다 (다)이해가 쉽다 (라)경기 변동방향을 쉽...

    한국경제 | 2002.08.23 00:00

  • [외환오전] 1.20원 상승, "달러/엔 vs 물량부담"

    환율이 엔 약세를 반영, 소폭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전날 반락 흐름에서 환율은 하루만에 방향을 틀어 추세잡기가 힘든 모습이다. 미국 달러화는 밤새 뉴욕 증시의 상승에 따라 강세로 방향을 틀었으며 달러/엔 환율은 119엔대를 오르내리고 있다. 달러/원의 상승을 부치기는 요인이나 반영 정도는 강하지 않다. 역외선물환(NDF)정산관련 역내 매물과 네고물량 등이 환율 상승을 제한하고 있다. 시장 참가자들은 전날과 같이 잦은 포지션 손바꿈을 하고...

    한국경제 | 2002.08.22 00:00 | chums

  • [스타워즈] 챠트우량주 vs 저평가 종목

    주식시장의 추가상승을 이끌 종목은 무엇일까. 주식시장이 700선을 중심으로 등락을 거듭하면서 큰 폭의 변동성을 보였으나 최근 뒷심을 발휘하면서 상승추세를 견인하고 있다. 시장의 투자심리가 점차 안정되면서 급등락이 아닌 전형적인 추세국면에 접어든 것이다. 주식시장 일각에서는 '쉬지 않고 달리는 것이 아니냐'라는 우려의 목소리도 있지만, 주식시장의 지수는 꾸준히 고점을 높여가고 있다. 22일 주식시장은 단기상승에 대한 차익매물과 추격매수세가 ...

    한국경제 | 2002.08.22 00:00 | chums

  • "주가 500∼1100박스권 탈피 어렵다" .. 김석중 교보증권 상무

    "종합주가지수가 지난 15년간의 500∼1,100 박스권에서 벗어나려면 지난 80년대초 컴퓨터 등장처럼 획기적 모멘텀이 필요하지만 현재로서는 기대하기 어렵다." 김석중 교보증권 상무는 21일 「한국증시 vs 미국증시」(국일증권경제연구소)제목 신간을 통해 장기적인 증시 활황에 대해 부정적인 입장을 나타냈다. 김 상무는 "미국의 다우지수는 66년2월∼81년4월 15년간 570∼1020선에 갇혀 있었으나 81년에 IBM이 개인용컴퓨터(PC)를 출시하면서 ...

    연합뉴스 | 2002.08.21 00:00

  • [외환종합] 사흘째 상승, "달러/엔 vs 물량부담"

    ... 있다. 20일 서울 외환시장에서 달러/원 환율은 전날보다 0.80원 오른 1,195.30원에 마감했다. 장중 고점은 1,198.30원, 저점은 1,194.00원을 기록, 하루 환율변동폭은 4.30원을 가리켰다. ◆ 달러/엔 vs 수급 = 시장은 아직 방향 감각을 찾지 못한 상태다. 달러/엔의 상승 기대가 퍼져있으나 장중 물량 부담을 무시할 수 없는 '진퇴양난'에 빠져있다. 달러/엔만 보고 좇아가긴 어려운 장세기 때문에 달러/엔 급등만 없다면 1,200원대 ...

    한국경제 | 2002.08.20 00:00 | chums

  • [광고 vs 광고] SK텔 '카라'-KTF '드라마'

    다섯명의 유명 여배우냐,'반지의 퀸'이냐. 이동통신업계 맞수인 SK텔레콤과 KTF가 여성 전용 이동전화 서비스에 대한 광고전을 펼치고 있다. 양사간 경쟁은 SK텔레콤(스피드011)이 최근 30∼49세 여성층에 맞춘 새 브랜드 '카라(KARA)' 광고를 선보이며 시작됐다. KTF(016,018)도 지난달 '드라마(Drama)'모델로 기존 이영애 대신 안정환 선수의 부인 이혜원씨를 영입했다. 모델 파워에선 시대별 유명 여배우 5명이 나선 카...

    한국경제 | 2002.08.2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