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7731-197740 / 198,6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LCD 大戰 .. `삼성 40' vs `LG 37ㆍ42'

    삼성전자[005930]가 두 번째 7세대 LCD 라인인 7-2 라인의 기판 크기를 확정함으로써 32인치 이상 대형 LCD 표준화 경쟁의 본격적인막이 올랐다. LCD 세계 1, 2위를 다투는 삼성전자와 LG필립스LCD[034220]가 표준화 경쟁을 주도하는 가운데 LCD TV 세트의 최강자 샤프도 세계 최초의 8세대 라인을 앞세워 경쟁에 뛰어들었다. ◆삼성, 세계 최초 7세대로 `융단폭격' = 삼성전자는 충남 탕정의 7-2 라인 기판 크기를 ...

    연합뉴스 | 2005.03.02 00:00

  • [여당 경선전 돌입‥ 선거캠프 비교] 매머드 vs 나홀로

    열린우리당의 당권경쟁 레이스가 2일부터 이틀간 후보등록을 시작으로 한달간의 대장정에 들어간다. 1일 현재까지 출마를 공식 선언한 예비주자는 문희상 신기남 장영달 한명숙 유시민 염동연 김원웅 송영길 임종인 의원과 김두관 전 행정자치부 장관 등 10명이다. 특히 일부 후보가 거대 선거캠프를 차리고 세 과시에 나선 반면 일부 후보는 별도의 사무실 없이 '나홀로 행보'에 나서는 등 차별화 행보를 보이고 있다. 현재까지 캠프를 차린 후보는 문희상 ...

    한국경제 | 2005.03.01 00:00

  • 우리는 라이벌 ‥ 미니홈피 VS 블로그

    '아직도 인터넷에 집장만 안하셨어요?' SK커뮤니케이션과 NHN에 따르면 미니홈피 등록자수는 1천3백만명,블로그 등록자수는 1천만명에 달한다. 두개를 한꺼번에 하는 사람은 거의 없다고 보면 합해서 2천3백만명이니 대한민국 국민의 절반은 인터넷에 '내집'을 갖고 있는 셈이다. 지난 2년간 인터넷업계에서 가장 빠른 속도로 성장한 서비스 영역은 단연 커뮤니티였다. 이 중에서도 1인미디어로 대표되는 미니홈피와 블로그는 '싸이질''블로거'라는 말...

    한국경제 | 2005.03.01 00:00

  • 삼성전자 vs 소니 '배짱없인 영광없다'-리요네

    삼성전자와 소니 '배짱없인 영광없다' 대변. 28일 크레디리요네(CLSA)는 지난 10년간의 IT업계 스토리는 삼성전자의 극적인 개척자 선두와 소니의 고통으로 표현할 수 있다고 지적했다. 일본 소니는 '디지탈시대 패자'로 삼성전자는 디지털 시대로 넘어가는 데 있어 최적 지위를 갖춘 업체로 자리매김. CL은 브랜드 평가사 인터브랜드가 삼성전자와 소니의 가치를 각각 130억달러로 평가한 데서 알 수 있듯이 소니의 브랜드 위용(=프리미엄)은 사...

    한국경제 | 2005.02.28 00:00 | parkbw

  • 스카이라이프 개국 3주년 맞아 특집 마련

    ... 진대제 정보통신부 장관 등의 축하 메시지를 전한다. 유사주문형비디오(NVOD) 서비스인 스카이초이스는 3월 한달간 신작 영화를 특집편성한다. 다음달 3일부터 '스파이더맨 2'와 '슈퍼스타 감사용'을 방송하며 '가필드'와 '여선생VS여제자'는 10일부터 내보낸다 '해리포터와 아즈카반의 죄수'와 '본 아이덴티티', '본 슈프리머시'는 17일부터 전파를 탄다. 스카이라이프는 또 개국 3주년 고객 감사 행사로 '스카이라이프 업그레이드 라이프 페스티벌'을 진행한다. ...

    연합뉴스 | 2005.02.28 00:00

  • [FN-리포트] 기업은행, 정체성혼란

    ... 방카CS제도 도입 더우기 기업은행의 방카슈랑스 총 책임자는 금감원 보험검사국장을 역임한 신달수 단장이어서 기업은행의 불법행위는 더욱 충격적일 수 밖에 없습니다. (CG3) (1) (2) -신용카드 -656억 -유가증권 -137억 VS. 방카슈랑스 257억 -기타 -148억 불공정한 방법의 덕택이었는지 지난해 기업은행의 비이자부문 이익 가운데 신용카드와 유가증권 수익은 감소세를 보였지만 방카슈랑스 수익은 260억원으로 효자역활을 톡톡히 해냈습니다. (S1) ...

    한국경제TV | 2005.02.28 00:00

  • 휴맥스 '고성장 재개 기대' VS '좀 더 지켜봐야'

    휴맥스[028080]가 지난 3년간의 매출 정체를 극복하고 올해 높은 성장을 실현할 수 있을지 관심을 끌고 있다. 24일 코스닥시장에서는 일단 성장 엔진이 재가동될 것이라는 기대감이 제기되며가격제한폭까지 뛰었다. 휴맥스는 2002년 3천576억원, 2003년 3천637억원, 2004년 3천875억원 등의 매출액을 기록해 최근 3년 간 사실상 성장을 멈췄다. 그러나 올해는 이러한 성장 정체에서 벗어날 것이라는 긍정적인 전망이 나오기시작했다....

    연합뉴스 | 2005.02.24 00:00

  • 열린우리당권경쟁 '실용 vs 개혁' 본격 점화

    열린우리당의 당권 경쟁 레이스가 본격화하면서이른바 `실용이냐, 개혁이냐'는 당내 노선 투쟁이 본격 점화되고 있다. 4.2 전당대회에 나서는 경선 출마자들이 출사표를 통해 잇따라 당 정체성 문제를 제기하고 나서면서 노선에 따라 후보자들의 진용이 나뉘고, 대립각도 뚜렷해 지고 있다. 작년말 국가보안법 폐지 등 쟁점법안의 패키지 처리 무산후 올들어 여권의 `민생경제 올인' 경향이 두드러진데다 당 임시지도부 구성후 출자총액제한제 완화 등대기업 정책...

    연합뉴스 | 2005.02.23 00:00

  • 여당 당권경쟁 '실용 VS 개혁'

    열린우리당의 당권레이스가 '실용이냐,개혁이냐'의 노선싸움 양상을 띠고 있다. 4·2 전당대회에 나서는 유력 경선 출마자들이 잇따라 상반된 노선을 내세워 차별화하고 나서면서 노선에 따라 후보자들의 대립각이 선명해지고 있다. 친노 직계인 문희상 염동연 의원 등은 "전략없는 개혁은 민생과 유리된 공허한 원리주의"라고 실용주의에 힘을 싣고 있는 반면 신기남 장영달 의원 등은 "실체없는 실용주의로 당의 정체성을 훼손하고 있다"고 강력 비판한다. 염...

    한국경제 | 2005.02.23 00:00

  • [한은 쇼크‥한때 1천원 붕괴] 딜레마 빠진 정부

    ... 밝히지 않았다. 게다가 재경부와 한국은행은 금리·환율 정책을 놓고 여전히 딴 목소리다. 이제 기업들은 언제 뛸지 모를 금리와,언제 9백원대로 추락할지 모를 환율을 어지럽게 쳐다보며 살얼음판을 걸어야 할 판이다. ○환율방어 vs 금리안정 지난 22일 원·달러 환율이 급락하기 직전까지 정부의 거시정책 우선 순위는 환율보다는 금리에 있었다. 올 들어 증시활황을 타고 되살아난 소비 불씨를 살리기 위해선 '저금리 약발'이 절실했기 때문이다. 지난 1월 국고채 ...

    한국경제 | 2005.02.2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