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64,07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같이 살자" 제안 거절한 동성 친구 폭행한 20대女…항소심도 실형

    ... 형사1-1부(정정미 부장판사)는 살인미수 등 혐의로 기소된 A씨(29·여)의 항소심에서 징역 2년을 선고한 원심 판단을 유지했다고 3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4월15일 0시34분께 충남 천안시 서북구 자기 집에서 친구 B씨(29·여)와 술을 마시던 중 고무망치로 B씨의 뒤통수를 여러 차례 가격하고 죽이겠다며 흉기로 위협한 혐의를 받는다. B씨는 신발도 신지 못한 채 인근 편의점으로 도망쳤고, A씨는 B씨를 쫓아가 고무망치로 머리를 한 ...

    한국경제 | 2023.02.03 21:13 | 이보배

  • thumbnail
    30년간 노천탕 돌며 '몰카' 촬영…피해 여성 1만명 日 '발칵'

    ... 2일 요미우리신문에 따르면 조직의 우두머리 격인 50대 남성은 약 30년에 걸쳐 범행을 이어왔고, 피해 여성은 1만명에 이른다. 일본 시즈오카현 경찰은 이른바 '몰래카메라 그룹'을 결성해 활동해 온 A씨(31), B씨(20), C씨(54) 등 3명을 아동포르노 금지법 위반 등 혐의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앞서 경찰은 2021년 12월 이 집단의 리더격으로 여겨지는 사이토 카바야시(50)를 체포했고, 이후 1년여에 걸쳐 일당 검거 작전을 전개해, ...

    한국경제 | 2023.02.03 20:36 | 이보배

  • thumbnail
    한·미 공군, 이틀 만에 서해서 공중 연합훈련

    ... 3일 서해 상공에서 5세대 전투기 등 다수의 공중 전력을 동원한 연합공중훈련을 실시했다. 지난 1일 올해 첫 연합 공중훈련을 한 뒤 이틀 만이다. 공군에 따르면 이날 훈련에는한국의 F-35A, 미국의 F-22·F-35B 등 5세대 스텔스 전투기와 미국 F-16CM 등 다수 전력이 참가했다. 미군 F-22·35B 전투기는 이틀 전 훈련에도 참가했던 전력으로서 이날 훈련을 위해 재차 한반도에 전개됐다. 공군은 "이번 연합훈련은 ...

    한국경제 | 2023.02.03 19:55 | 김동현

  • thumbnail
    방치돼 숨진 2살 아이, 부검 결과 오랜시간 음식물 섭취 없어

    ... 화학·약물과 관련한 가능성 등 정밀검사를 통해 정확한 사인을 확인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정확한 사인은 정밀 검사로 밝히게 된다. 경찰 관계자는 "국과수 부검 결과 다른 외상은 없었기 때문에 B씨가 외출한 사흘간 음식물을 전혀 먹지 못한 A군이 굶어서 사망했을 가능성이 높다"면서도 "정확한 사인은 정밀 검사를 해야 알 수 있다"고 설명했다. 경찰은 이날 오후 아동학대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상 ...

    한국경제 | 2023.02.03 19:28 | 장지민

  • thumbnail
    한미, 이틀 만에 서해상 연합공중훈련…F-22·F-35 출동

    공군이 한국 F-35A, 미국 F-22·F-35B 등 5세대 스텔스 전투기가 참가한 가운데 서해 상공에서 연합공중훈련을 시행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연합훈련은 한미 공군간 연합작전 수행 능력과 상호운용성을 높이기 위해 이뤄졌다. 또한 한국에 대한 방위공약을 이행하겠다는 미국의 의지와 능력을 현시한다는 것이 공군의 설명이다. 공군은 "앞으로도 한미 공군은 굳건한 연합방위태세를 유지하는 가운데 북한의 핵·미사일 ...

    한국경제 | 2023.02.03 17:54 | 오세성

  • thumbnail
    전국 지하철에 '그라피티' 낙서한 미국인, 결국 구속 기소

    ... 서울·인천·부산 등 전국 지하철 차량기지 9곳에 침입해 전동차 외부에 그라피티를 그린 뒤 달아난 혐의를 받는다. 인천 지하철 운영사의 신고를 받은 경찰은 폐쇄회로(CC)TV 확인과 탐문 수사로 A씨와 공범인 이탈리아인 B(28)씨의 신원을 특정했다. 이들의 출국 사실을 확인하고는 체포영장을 발부받은 뒤 인터폴에 적색수배를 요청했다. A씨는 지난해 11월 12일 루마니아에서 현지 경찰에 붙잡혀 최근 국내로 강제 송환됐다. B씨의 행방은 아직 확인되지 ...

    한국경제 | 2023.02.03 17:14 | 오세성

  • thumbnail
    소변 냄새 맡은 개미, 암 찾아냈다

    ... 분별했다는 내용의 연구다. 진단 도구로 활용되기까지는 시간이 걸리겠지만, 암은 조기 발견이 중요한 만큼 향후 관련 연구가 활용될 것으로 보인다. 3일 과학계에 따르면 프랑스 소르본파리노르대 연구팀은 최근 국제학술지 '영국왕립학회보B 생물과학'에 이 같은 내용의 연구 논문을 게재했다. 특히 개미들이 소변에서 방출하는 휘발성유기화합물(VOCs)을 통해 암을 감지해 냈다는 것이 이번 연구 결과의 골자다. 암은 혈액 검사나 CT(컴퓨터 단층촬영) 등이 필요해 진단에 ...

    한국경제 | 2023.02.03 15:18 | 장지민

  • thumbnail
    집에서 사라진 1000만원 상당 샤넬백…범인은 남자친구

    ... 따르면 서울동부지법(형사7단독 박소연 판사)은 야간주거침입절도 혐의로 기소된 A씨(34)에게 최근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120시간의 사회봉사도 명령했다. A씨는 2018년 12월 7일 오후 7시께 여자친구 B씨(30)가 집에 없는 틈에 몰래 들어가 장식장 위에 있던 명품 가방 두 개를 훔친 혐의를 받는다. 검찰에 따르면 A씨가 훔친 B씨의 가방은 시가 합계 1060만원에 달한다. 두 제품은 프랑스 명품 브랜드 샤넬의 보이백과 가브리엘백으로 ...

    한국경제 | 2023.02.03 14:46 | 김세린

  • thumbnail
    공유주거·맞춤형 안경…새 트렌드 주목한 스타트업들 [이번주 VC 투자]

    ... 투자금이 몰렸을까요? 지금 출발합니다. 월 60만원에 '따로 또 같이' 산다, 맹그로브 투자 유치 코리빙(Co-living) 시설인 '맹그로브'를 운영하는 스타트업 MGRV가 125억원 규모 시리즈B 브릿지 투자를 유치했다. TS인베스트먼트, HB인베스트먼트, ES인베스터, 서주벤처스, 시몬느자산운용, 신한자산운용 등이 투자에 참여했다. 누적 투자금은 325억원이 됐다. 코리빙은 독립된 개인 주거 공간과 업무, 휴식, 취미생활 ...

    한국경제 | 2023.02.03 14:40 | 김종우

  • thumbnail
    구하러 온 사람을…응급구조사 추행한 60대 최후

    ... 치료프로그램 이수와 아동·청소년 관련 기관 및 장애인복지시설에 3년간 취업 제한을 명했다. A씨는 지난해 4월 15일 오전 1시 44분쯤 원주시의 한 병원 응급실 앞에 정차한 119구급차량 안에서 병원 응급구조사인 B(23)씨가 환자의 상태를 문진하는 과정에서 갑자기 B씨의 몸을 만져 추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바 있다. 재판부는 “추행 부위와 횟수, 추행 장소, 피고인과 피해자의 관계 등을 고려할 때 죄질이 나쁘며 용서받지 못했고 ...

    한국경제 | 2023.02.03 13:30 | 장지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