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831-5840 / 5,87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부산은행, BIFF 기념 신용카드 이벤트

    부산은행(은행장 이장호)은 올해로 16번째를 맞은 부산국제영화제(BIFF)의 성공적 개최를 기원하는 차원에서 개인 신용카드 회원을 대상으로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이벤트는 영화제 기간을 포함해 다음달 4일부터 14일까지 진행되며, 부산국제영화제 상영관이 위치해 있는 해운대지역 소재 음식점 중 비씨카드 우수 가맹점에서 5만원이상 결제시 5천원을 청구 할인해 줍니다. 또 신용카드 이용회원을 대상으로 제64회 칸영화제에서 심사위원대상을 ...

    한국경제TV | 2011.09.28 00:00

  • thumbnail
    [BIFF] “날 보러와요” 야외무대인사-아주담담-오픈토크 일정 공개

    [이정현 기자] 10월6일부터 14일까지 9일간 열리는 제16회 부산국제영화제가 아주담담, 야외무대인사, 오픈토크 등 영화인과 관객들이 한 공간에서 호흡할 수 있는 주요 행사의 게스트 및 일정을 공개했다. ▲ 아주담담 다양한 작품과 게스트들이 하나의 주제 아래 한 장소에 모여 관객들과 소통하는 아주담담 프로그램이 올해에는 두레라움 광장이라는 새로운 장소에서 더욱 풍성해진 모습으로 찾아온다. 다큐멘터리 제작 지원 AND 작품들의 감독들을 한...

    한국경제 | 2011.09.28 00:00

  • thumbnail
    [BIFF] 이자벨 위페르, 두 번째 내한 '마스터 클래스부터 GV, 특별 사진전까지'

    [이정현 기자] 프랑스 대표 여배우 이자벨 위페르가 제16회 부산국제영화제를 찾는다. 부산을 두 번째 방문하는 이자벨 위페르는 사진전을 비롯 다양한 프로그램과 행사를 통해 영화 팬들과 만남의 시간을 갖는다. 특히 지난해 부산국제영화제를 방문해 이목을 집중시켰던 줄리엣 비노쉬에 이어서 또 한 명의 세계적인 프랑스 여배우가 부산국제영화제를 찾는 만큼 언론을 비롯해 영화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모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자벨 위페르는 10월7일 '나의...

    한국경제 | 2011.09.28 00:00

  • thumbnail
    BIFF 2011│[미리보기] <그레이브 인카운터>, 봉천동 귀신을 위협하는 캐나다 귀신

    10월 8일 CGV센텀시티 스타리움관 10:00 브리핑: 그레이브 인카운터! 카메라를 향해 오프닝 멘트를 외칠 때만 해도 렌스와 그의 동료들은 앞으로 자신들이 겪을 일이 무엇인지 상상도 못했을 것이다. 초자연현상을 추적하는 TV쇼 의 제작진 겸 출연자인 그들은 유령이 나온다고 알려진 버려진 정신병원에서 촬영을 시작한다. 영매인 척 연기하는 그레이를 비롯해 실제로는 귀신을 믿지 않는 그들은 평소처럼 8시간만 대충 때우고 일정을 마치려 하지만 병...

    텐아시아 | 2011.09.27 19:02 | 편집국

  • thumbnail
    BIFF 2011│[미리보기] <습격>, 진짜 짐승이 나타났다

    브리핑: 경찰도 10년 동안 손대지 않은, 아니 못한 치외법권 지대가 있다. 마약을 비롯해 도시 모든 범죄의 정점에 서 있는 전설적 보스 타마 리야디가 살고 있는 거대 아파트. 경찰 특공대는 타마를 납치할 목적으로 이 아파트에 몰래 침투하지만 오히려 아파트 안에 갇혀 갱들에게 무차별 공격을 받는다. 살아남은 사람은 출산을 앞둔 아내를 둔 라마와 팀장 자카, 부팀장 등 단 몇 명에, 나가는 통로는 차단되고, 비밀 작전이라 그들의 출동 자체가 상부...

    텐아시아 | 2011.09.27 05:02 | 편집국

  • thumbnail
    맥(MAC), 2011 부산국제영화제 공식 후원사로 참여

    [뷰티팀] 메이크업 전문 브랜드 맥(MAC)은 10월6일에 개막하는 제16회 부산국제영화제(BIFF)에 단독 뷰티 협찬사로서 참여한다. 이 브랜드는 작년에 이어 올해도 부산국제영화제의 뷰티 분야 단독 스폰서로서 참여해 '영화제의 꽃'이라 불리는 레드카펫의 스타 메이크업을 책임질 예정이다. 매년 여배우들이 영화제 레드카펫에서 보여주는 스타일링은 그 시즌에 유행할 패션, 뷰티 트렌드를 가장 잘 엿볼 수 있는 기회이기 때문에 수많은 여성들의 이목이 ...

    bntnews | 2011.09.27 00:00

  • [부산·경남]부산국제건축문화제,건축을 통한 소통과 통섭을 꿈꾼다

    ... '영화의전당'이다.부산국제건축문화제가 2005년 세계 저명 건축가 7명을 대상으로 '영화의전당'설계 국제초청공모전을 주도한 만큼 준공을 기념해 다채로운 행사가 기획됐다.관련 행사는 부산디자인센터에 마련돼 비슷한 시기에 열리는 부산국제영화제(BIFF) 관객들의 참석도 함께 유도 할 계획이다. 우선 설계자인 울프 프릭스(Wolf D.Prix,쿱 힘멜블라우사 대표)의 초청강연회가 10월 5일 열린다.영화의전당,BMW사옥,아크론미술관 등 기념비적인 건축작품들을 패널전시가 아닌 모두 ...

    한국경제 | 2011.09.27 00:00 | hyun

  • 부산영화제 개막작 <오직 그대만>, 7초 만에 매진

    16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작인 소지섭, 한효주 주연의 입장권이 예매 서비스를 개시한 지 7초 만에 매진됐다. 26일 부산국제영화제 사무국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부터 포털사이트 '다음'의 예매 전용 페이지(biff.movie.daum.net/ticket/home)를 통해 시작한 개막작 입장권 예매는 영화제 전용관 야외상영장은 7초, 시네마운틴 내 중극장은 20초 만에 매진됐다. 지난해 개막작이었던 장이모우 감독의 는 매진되는 데 18초가 소요됐다. ...

    텐아시아 | 2011.09.26 18:01 | 편집국

  • BIFF 2011│당신의 취향에 맞는 부산 남자는?

    서울 남자들이 애교 섞인 부산 사투리 '오빠야'에 정신을 못 차리는 것처럼, 서울 여자들도 서울 남자에게는 없는, 부산 남자만이 갖고 있는 묘한 매력에 빠지곤 한다. 하지만 부산 남자라고 해서 모두 성격이 무뚝뚝하거나 거침없이 사투리를 구사하는 건 아니다. 어떤 부산 남자는 강아지처럼 귀엽고, 어떤 부산 남자는 와일드한 짐승 같고 또 어떤 부산 남자는 능구렁이 같기도 하다. 부산국제영화제 기간 동안 어디서 어떤 부산 남자를 마주칠지 모르는 상황...

    텐아시아 | 2011.09.26 17:41 | 편집국

  • thumbnail
    BIFF 2011│당신은 이와이 슈운지를 오해하고 있다

    어떤 세대에게 이와이 슈운지는 금지를 뛰어넘는 절실한 이름이었다. 일본 대중문화 유통이 여전히 굳게 닫혀있던 90년대 중반, 이와이 슈운지의 (1995)는 손에서 손으로 은밀하게 전달되던 비밀의 연서였다. 하얀 커튼이 나부끼는 교실 창가에 앉아 책을 읽던 소년 후지이 이츠키의 모습은 조잡한 비디오 화질을 뛰어넘어 선명하게 반짝거렸고, 설원 위에 울려 퍼지던 애절한 인사말 “오겡끼데스까”는 밀주(密酒)처럼 달콤하게 수많은 젊은이들의 목을 타고 흘...

    텐아시아 | 2011.09.26 15:57 | 편집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