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32,8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글로벌 경기둔화로 차량용 반도체 공급난 완화 조짐"

    ... 보도했다. 이는 부분적으로 글로벌 경기둔화와 인플레이션(지속적 물가상승) 전망에 따른 것으로, 반도체를 사용하는 가전제품의 수요가 줄었기 때문이다. 보도에 따르면 최근 몇 달간 심각한 반도체 공급난을 겪었던 벤츠, 다임러, BMW 등 자동차 제조사들은 현재 필요한 만큼 최대로 반도체를 확보하고 있다. 지난해 전 세계 자동차 수요는 급증했지만, 반도체 부족으로 업계는 생산을 줄여야 했다. 생산 정상화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 이전으로 ...

    한국경제 | 2022.06.05 21:28 | YONHAP

  • thumbnail
    현대차, 생산량 코로나 前 수준으로 늘린다

    ... 메르세데스벤츠의 생산·공급망 관리책임자인 요르크 부어저는 “반도체 수급 문제는 작년과 비교할 때 심각하지 않은 수준”이라며 “현재까지 자동차 생산에 문제가 없다”고 말했다. BMW도 “반도체 부족으로 인한 가동 중단 없이 모든 공장이 운영되고 있다”며 “현재 상황은 (과거보다) 조금 더 안정적”이라고 설명했다. 폭스바겐은 “올 하반기 반도체 공급난이 완화되기 ...

    한국경제 | 2022.06.05 17:36 | 김형규/허세민

  • 車반도체 공급난 풀리나

    ... 밀려났던 차량용 반도체 생산이 늘고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블룸버그통신은 “지난 2년간 완성차업계의 발목을 잡았던 세계적인 반도체 공급난이 완화될 조짐을 보이고 있다”고 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폭스바겐 BMW 등 반도체 대란으로 공장 가동을 일시 중단했던 기업들도 조금씩 생산을 정상화하고 있다. 미국 증권사 서스퀘하나에 따르면 반도체 발주에서 납품까지 리드타임이 지난해 5월에는 빠른 속도로 늘어났지만 지난달에는 주춤했다. 작년 5월 ...

    한국경제 | 2022.06.05 17:35 | 허세민/박신영

  • thumbnail
    "방탄 성능 현존 최고"…지뢰 터져도 끄떡없는 車 뭐길래 [차모저모]

    ... 공간을 널찍하게 확보한 것이 특징이고요. 이 차도 소총, 기관총, 수류탄 폭발에 대응할 수 있을 정도의 방탄 성능을 확보했습니다. 타이어가 손상돼도 시속 80km로 30분간 주행할 수 있다고 하네요. 이 외에도 우리나라 대통령 차량으로는 BMW 760Li 하이 시큐리티, 캐딜락 드빌 리무진, 제네시스 EQ900L(리무진) 방탄차까지 다양합니다. 김대중 대통령 이전까지만 해도 링컨, 캐딜락 등 미국 브랜드가 많이 쓰였는데요. 초대 대통령인 이승만 전 대통령은 캐딜락 플리트우드 ...

    한국경제 | 2022.06.04 17:00 | 신현아/ 유채영

  • thumbnail
    [Car] 응답하라 2005년

    ... 팔아치우며 수입차 판매량 순위 가장 높은 곳에 이름을 올린 것이다. 인기를 견인한 건, 그해 베스트셀링 카로 기록된 ‘ES330’이었다. 2368대가 팔렸는데, 이는 2위였던 혼다 ‘CR-V’와 3위 BMW ‘3시리즈’의 판매량을 2배 이상 앞서는 엄청난 숫자였다. 그래서 당시 사람들은 ES를 ‘강남 쏘나타’라 불렀다. 강남에 가면 현대자동차 쏘나타만큼 자주 볼 수 있다는 뜻이었다. 세월이 흘러 ‘강남 ...

    한국경제 | 2022.06.03 13:57 | 이승률

  • thumbnail
    BMW M, 도전과 혁신의 50년

    -3.0 CSL부터 XM까지 50년 명맥 이어져 -역사 속 브랜드 고성능 방향 엿볼 수 있어 BMW코리아가 2일 영종도에 위치한 BMW드라이빙센터에서 M 50주년을 기념하는 다채로운 이벤트를 마련했다. 이 자리에서 M의 발자취를 살펴보고 브랜드 고성능 헤리티지와 현재, 앞으로의 비전을 소개하며 기대감을 높였다. 지난 1972년 설립된 BMW의 고성능 브랜드 M은 모터스포츠를 통해 얻은 경험과 기술적 노하우를 바탕으로 끊임없는 노력했다. 이를 ...

    오토타임즈 | 2022.06.03 08:49

  • thumbnail
    BMW, 고성능 하이브리드 'XM' 내년 국내 출시

    BMW코리아가 고성능 M 브랜드의 플러그인하이브리드(PHEV) 모델 'XM'을 내년 상반기 국내 출시할 예정이다. 2일 업계에 따르면 BMW코리아는 이날 인천 영종도 드라이빙센터에서 M 설립 50주년 기념행사를 열고 뉴 XM을 국내 최초 공개했다. 뉴 XM은 BMW가 M1 이후 처음 선보이는 M 전용 모델이다. 뉴 XM은 V8 가솔린 엔진과 전기 모터가 조합된 M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을 탑재해 최고출력 650마력, 최대토크 8...

    한국경제 | 2022.06.02 20:13 | 신현아

  • thumbnail
    [영상]링컨 22년형 노틸러스 시승기 - 미친 정숙성과 부드러움

    미국산 프리미엄 중형 SUV 링컨 노틸러스! 부드러운 V6 엔진과 정숙성의 끝을 보여준다! 영상을 통해 링컨 노틸러스의 매력과 가치를 확인해 보시죠! ▶ [영상]고농축 로켓파워, BMW M240i - 정말 무섭게 튀어나갑니다 ▶ [영상]비싼만큼 값어치 한다! 제네시스 GV70 전기차 ▶ [영상]마세라티 르반떼 트로페오 - 멋 좀 부릴줄 아는 하드코어 SUV 홍윤식PD zx911@autotimes.co.kr

    오토타임즈 | 2022.06.02 17:01

  • thumbnail
    中 러스트 벨트 '동북3성' 위상 추락…선양 '신일선도시' 탈락

    ... 한 곳도 없게 됐다. 철강, 조선, 기계, 광업 등 중공업 기지로, 1970년대 중국 경제 성장을 이끌었던 동북 3성의 경제적 쇠락을 단적으로 보여주는 것으로 해석된다. 지린성 창춘에 이치자동차그룹 5개 생산공장, 선양에 BMW 합작 생산공장이 있지만, 여전히 '중후장대형' 산업에 의존하며 신성장 동력을 확보하지 못한 것이 원인으로 꼽힌다. 중국은 10여 년전 북한·중국·러시아 3국 간 경제협력을 통해 두만강 유역을 동북아시아 물류 거점으로 발전시키는 ...

    한국경제 | 2022.06.02 16:32 | YONHAP

  • thumbnail
    BMW코리아, 고성능 하이브리드SUV '뉴 XM' 내년 국내 출시

    M 브랜드 50주년 기념행사…한국, 세계 5위 시장 BMW코리아가 고성능 브랜드 M의 플러그인하이브리드차 '뉴 XM'을 내년 상반기 국내에 출시한다. BMW코리아는 2일 인천 영종도 드라이빙센터에서 M 설립 50주년 기념행사를 열고 V8 가솔린 엔진과 전기 모터가 조합된 뉴 XM을 국내 최초로 공개했다. 뉴 XM은 현재 차량 실물이 대중에 공개되지 않은 상태다. 이번 행사에서도 취재진은 휴대전화와 노트북을 모두 반납한 뒤 차량을 볼 수 있었다. ...

    한국경제 | 2022.06.02 15: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