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01-310 / 32,38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복귀전 하위권 부진' 고진영 "마음대로 되지 않는 게 골프"

    LPGA 투어 BMW 챔피언십 1R 8오버파…78명 중 76위 2개월 만의 복귀전 첫날 난조 속에 하위권으로 처진 여자 골프 세계랭킹 1위 고진영(27)은 결과를 받아들이며 곧장 다음 라운드로 시선을 돌렸다. 고진영은 20일 강원도 원주의 오크밸리 컨트리클럽(파72)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BMW 챔피언십 1라운드를 마치고 취재진을 만나 "생각보다 더 힘들었다. 오랜만에 대회에 나와서 설레었는데, 그 마음을 감추지 못했는지 ...

    한국경제 | 2022.10.20 17:53 | YONHAP

  • thumbnail
    더그 캠벨 솔리드파워 CEO "이수화학 등 한국서 받는 황화리튬 물량 늘리겠다"

    ... 전고체 배터리(SSB)의 핵심 원자재인 고체 전해질 생산공장을 내년 초부터 가동할 계획이다. 연간 30t의 전해질을 생산할 수 있으며, 이를 토대로 배터리를 제조하면 연 6㎿h 전고체 배터리를 생산할 수 있다. 이 제품들은 전량 BMW와 포드에 납품될 예정이다. 솔리드파워가 지금 짓는 두 번째 공장이 완공되면 연간 총 120t의 고체 전해질을 생산할 수 있게 된다. 솔리드파워는 추후 GWh 단위로 배터리를 생산할 수 있는 규모로 계획 중이다. 캠벨 CEO는 ...

    한국경제 | 2022.10.20 17:50 | 김형규

  • thumbnail
    '무서운 고1' 김민솔, LPGA 투어 BMW 대회 1라운드 8언더파 2위(종합)

    ... 열리는 유일한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대회 첫날 고교 1학년인 아마추어 김민솔(16·수성방통고)이 맹타를 휘두르며 선두권에 나섰다. 김민솔은 20일 강원도 원주의 오크밸리 컨트리클럽(파72·6천647야드)에서 열린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총상금 200만 달러) 1라운드에서 버디 9개를 쓸어 담고 보기는 하나로 막아 8언더파 64타를 쳐 단독 2위에 이름을 올렸다. 9언더파를 몰아치며 단독 선두로 나선 올해 LPGA 투어 신인왕 후보 아타야 티띠꾼(태국)과는 ...

    한국경제 | 2022.10.20 17:33 | YONHAP

  • thumbnail
    상승세 올라탄 박성현 "골프에 대한 고민, 경기력으로 나타나"(종합)

    최근 KLPGA 투어 대회 3위…LPGA 투어 BMW 대회선 첫날 3언더파 9위 최근 오랜 부진에서 벗어나 부활의 조짐을 보이는 박성현(29)이 국내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대회에서도 호조를 이어갔다. 박성현은 20일 강원도 원주의 오크밸리 컨트리클럽(파72·6천647야드)에서 열린 LPGA 투어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총상금 200만 달러) 1라운드에서 버디 4개와 보기 하나를 묶어 3언더파 69타를 쳐 공동 9위에 이름을 ...

    한국경제 | 2022.10.20 17:28 | YONHAP

  • thumbnail
    고진영, 복귀전서 8오버파 부진…티띠꾼에 세계 1위 내줄 위기

    LPGA 투어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 1R 티띠꾼 선두·고진영 76위 고1 아마추어 김민솔, 선두와 1타 차 2위…김아림·박성현 등도 상위권 손목 부상으로 휴식을 취하다 약 2개월 만에 실전에 돌아온 여자 골프 세계랭킹 1위 고진영(27)이 힘겨운 첫날을 보냈다. 고진영은 20일 강원도 원주의 오크밸리 컨트리클럽(파72·6천647야드)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총상금 200만 달러) 1라운드에서 버디 ...

    한국경제 | 2022.10.20 17:27 | YONHAP

  • thumbnail
    투자 혹한기에도...뭉칫돈 받은 스타트업은 어디 [긱스]

    ... 개발하는 회사다. 서울로보틱스는 KB인베스트먼트, 퓨처플레이 등으로부터 308억원 규모 시리즈B 투자를 유치했다. 2017년 문을 연 이 회사는 자율주행의 눈으로 불리는 3차원 라이다(LiDAR) 소프트웨어를 개발한다. 독일 BMW 공장에서 회사의 솔루션이 활용되고 있다. 193억원 규모 시리즈B 투자를 유치한 에스오에스랩과 110억원 규모 시리즈A 투자 라운드를 마무리한 오토엘 역시 라이다 센서 장비를 생산하고 있다. 또 다른 자율주행 솔루션 회사 비트센싱은 ...

    한국경제 | 2022.10.20 17:11 | 허란

  • thumbnail
    [포토] 김민솔, '멀리멀리 날아라'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총상금 200만 달러) 1라운드 경기가 20일 강원도 원주시 오크밸리CC에서 열렸다. 대회에 출전한 김민솔이 10번 홀에서 티샷하고 있다. 원주=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연예 | 2022.10.20 16:46 | 변성현

  • thumbnail
    [포토] 김민솔, '파워 넘치는 티샷'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총상금 200만 달러) 1라운드 경기가 20일 강원도 원주시 오크밸리CC에서 열렸다. 대회에 출전한 김민솔이 10번 홀에서 티샷하고 있다. 원주=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연예 | 2022.10.20 16:45 | 변성현

  • thumbnail
    [포토] 김민솔, '반란을 꿈꾼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총상금 200만 달러) 1라운드 경기가 20일 강원도 원주시 오크밸리CC에서 열렸다. 대회에 출전한 김민솔이 10번 홀에서 티샷하고 있다. 원주=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연예 | 2022.10.20 16:45 | 변성현

  • thumbnail
    '프로잡는 아마' 김민솔, LPGA투어 BMW챔피언십 첫날 8언더파 '맹타'

    무서운 아마추어가 미국프로골프(LPGA) 투어 무대를 휩쓸었다. 국내에서 열리는 유일한 LPGA투어 대회인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총상금 200만 달러) 1라운드에서 8언더파 맹타를 휘두르며 단독 2위로 경기를 마친 아마추어 김민솔(17.수성방통고)이 주인공이다. 김민솔은 20일 강원 원주 오크밸리CC(파72.6647야드)에서 열린 대회 첫째날 버디 9개를 몰아치고 보기는 한개로 막았다. 8언더파 64타로 선두 아타야 티띠꾼(19.태국)에 1타 ...

    한국경제 | 2022.10.20 16:12 | 조수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