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91-31500 / 32,22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Eye on BIZ] "아셈회의 의전차량 BMW로 쓰세요"

    "ASEM 회의 의전차량은 BMW가 제공하겠습니다" 독일의 BMW는 오는 10월 서울에서 열리는 아시아유럽정상회의(ASEM) 3차회의에 필요한 의전차량 일부를 자사 차량으로 배정해줄 것을 외교통상부에 요청했다. BMW는 수입차를 의전차량으로 사용하면 한국자동차 시장이 "열린 시장"임을 세계에 알리는 기회가 될 것으로 보고 이런 요청을 하게 됐다고 설명. 한국은 지난해 1백50만대를 수출했지만 수입차 판매는 2천4백여대에 그쳐 폐쇄적이라는 ...

    한국경제 | 2000.03.01 00:00

  • 대우차 딜러만족도 스페인서 1위

    대우자동차가 최근 스페인 조사전문기관인 DBK가 실시한 딜러만족도 조사에서 1위를 차지했다. 대우자동차는 27일 DBK가 지난달 BMW 포드 다임러크라이슬러 피아트 폴크스바겐 등 세계 자동차메이커 19개사의 딜러 4백60명을 대상으로 만족도를 조사한 결과 최고의 브랜드로 선정됐다고 발표했다. 이번 조사는 자동차의 성능과 디자인,재구매시 고객혜택,제품 광고 및 홍보,딜러마진,판매 인센티브 등 13개 항목을 종합평가하는 방식으로 이뤄졌다. ...

    한국경제 | 2000.02.27 00:00

  • 레저용 디젤차 발표 .. BMW코리아

    BMW 코리아는 20일 전북 무주에서 랜드로버의 "디스커버리 Td5" 신차 발표회를 갖고 판매에 들어갔다. 이 차는 디스커버리 시리즈II에 신형 디젤 "Td5" 엔진을 장착한 4륜구동 레저용 자동차다. 가격은 XSTd5 모델이 5천6백90만원(부가세포함), ES Td5 모델은 6천 2백90만원 등이다. 카르스텐 엥엘 BMW코리아 사장은 "디스커버리의 디젤엔진은 경제성이 뛰어나며 배기가스 배출면에서도 가솔린 차량보다도 환경친화적"이라고 ...

    한국경제 | 2000.02.20 00:00

  • 강남에 '초대형 자동차백화점' .. 센트럴시티에 5200평 규모

    ... 20여개 브랜드를 유치, 2백여대의 자동차를 상설 전시판매한다는 계획이다. 이처럼 다양한 브랜드의 자동차를 한 곳에 모아 전시판매하는 것은 해외 에서도 전례를 찾을 수 없는 일이다. 센트럴시티 오토몰팀 강성익 팀장은 "이미 BMW코리아가 5백50평의 면적을 확보하는 등 국내외 업체들간 입주 경쟁이 치열하다"며 "일본 업체들도 다수 입점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BMW가 확보한 매장 전시면적은 국내에서 가장 큰 자동차영업소인 현대자동차 일산 오토플라자보다 ...

    한국경제 | 2000.02.09 00:00

  • GM-포드, 대우차 인수 대리전 치열 .. 회계/홍보도 불꽃경쟁

    ... 삼일회계법인이 프라이스쿠퍼스워터하우스와 업무제휴 관계를 맺고 있다. 양사는 또 최근 홍보담당사를 새로 선정하고 본격적인 홍보전에 나섰다. GM은 지난해 홍보와 로비를 담당했던 LG애드를 최근 KPR로 교체했다. KPR은 BMW코리아의 홍보를 담당했던 회사다. GM은 본사 홍보대행사와 제휴관계에 있는 KPR을 선택해 업무의 효율성을 꾀하고 있다는 평가다. 포드도 최근 홍보대행사를 에델만코리아로 교체했다. 에델만이 포드 본사의 홍보를 담당하고 있기 때문이다. ...

    한국경제 | 2000.02.02 00:00

  • 장애물 거리표시 후진 경보기 나와..금산코리아 개발 판매

    ... 등 운전에 익숙하지 않은 운전자들의 경우 승용차에 달면 안전하게 주차 등을 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이 제품 가격은 설치비를 포함해 24만원으로 정할 예정이다. 자동차 후진때 장애물을 감지해 경보를 울리는 장치는 벤츠 BMW 등 외국산 자동차나 고급 국산차에 달려 나오는 경우가 있긴 하다. 그러나 장애물과의 거리까지 수치로 보여주는 제품이 나오긴 처음이라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이 회사는 지난해 현대자동차에 OEM(주문자상표부착방식)생산으로 ...

    한국경제 | 2000.02.02 00:00

  • BMW코리아, 고객 호주에 초청

    BMW코리아는 2월말까지 고급차 L7과 M5 모델을 구입하거나 스포츠카 Z8를 계약하는 고객을 3월 호주 멜버른에서 열리는 2000년 F1그랑프리에 초청한다 고 26일 밝혔다. BMW는 최고급 숙박과 비즈니스 클래스 왕복항공권, F1그랑프리 관람료 등 경기 참관에 따른 모든 비용을 부담키로 했다. 이번 행사는 지난 83년 우승을 기점으로 F1 무대에서 은퇴했던 BMW가 다시 F1에 복귀하는 것을 기념하기 위한 고객행사의 일환으로 기획됐다. ...

    한국경제 | 2000.01.26 00:00

  • BMW, 폴크스바겐과 업무제휴등 협상진행

    독일 자동차업체인 BMW가 라이벌기업인 폴크스바겐과 업무제휴협상을 진행중 이라고 데어 슈피겔지가 보도했다. 이 잡지는 BMW의 자회사인 영국 로버가 지난해 심각한 적자를 기록함에 따라 이같은 제휴를 모색하게 됐다고 밝혔다. 그러나 BMW는 슈피겔지의 보도내용을 부인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2000년 1월 18일자 ).

    한국경제 | 2000.01.17 00:00

  • 운전중 휴대폰 이용 .. 엔진 등 오작동 위험

    ... 영국의 선데이미러지는 9일 이 협회가 휴대전화기에서 나오는 전자파가 전자부품에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차를 세운 뒤 휴대전화기를 사용하거나 자동차 외부에 전용 안테나를 설치할 것을 촉구했다고 보도했다. 신문은 이어 독일 BMW의 경우 휴대폰 사용시 에어백이 터질 수도 있다고 지적하고 있으며, 다른 자동차업체들도 사용설명서에 휴대전화 전자파에 따른 전자부품 오작동의 위험을 알리는 경고문을 담고 있다고 전했다. 일본 혼다자동차도 오는 4월부터 휴대전화기 ...

    한국경제 | 2000.01.10 00:00

  • [21C 변화와 성공의 조건] (1) '서로 MIT 교수 인터뷰'

    ... 등의 형식으로 6억달러를 갖다 바쳤다. 브라질은 포드의 자동차 조립 공장을 끌어들이는 조건으로 7억달러어치를 지원키로 했다. 미국과 같은 선진국들도 사정은 마찬가지다. 미국에서는 앨라배마주와 사우스 캐롤라이나주의 주민들이 BMW와 메르세데스 벤츠의 공장을 각각 유치하기 위해 엄청난 규모의 혈세를 내야 했다. 영국과 노르웨이 독일 네덜란드 등은 최근 해운회사들에 부과하는 세율을 인하했다. 이들 회사가 세금 부담을 줄이기 위해 보다 세율이 낮은 외국으로 ...

    한국경제 | 1999.12.3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