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91-31500 / 33,0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BMW코리아, 작년 판매 5천대 첫 돌파

    BMW코리아는 작년에 모두 5천101대를 판매, 지난 95년 한국시장 진출 이후 처음으로 연간 판매대수 5천대를 돌파했다고 3일 발표했다. BMW의 이같은 작년 판매대수는 전년의 2천717대보다 87.7% 증가한 것으로 국내에 진출한 수입차 업체중 연간 판매대수가 5천대를 넘어선 것은 BMW가 처음이다. 주요 모델별 판매대수는 지난 3월 출시된 뉴7시리즈가 1천507대에 달한 것을 비롯해 5시리즈 1천935대, 3시리즈 1천189대 등을 기록했다. ...

    연합뉴스 | 2003.01.03 00:00

  • [뉴테크노 파워] 이공계 출신 '스타CEO' 세계가 주목

    ... 주도기업으로 이끌었다. 배럿 사장은 공정 하나하나도 체크하는 현장중시형 관리자로도 유명하다. 이를 통해 그는 "나무와 숲을 함께 보는 치밀한 테크노 CEO"라는 명성을 얻고 있다. 지난해 5월 독일의 세계적인 자동차업체 BMW의 CEO에 오른 헬무트 판케(57) 회장도 세계 경제계가 주시하는 이공계 CEO중 한명이다. 그는 물리학 박사 출신의 경영자다. 뮌헨대학에서 물리학 석.박사 학위를 취득했고 스위스 원자력연구소에서 연구원으로 일했다. 그는 ...

    한국경제 | 2003.01.02 00:00

  • [뉴테크노 파워] '테크노 CEO' 1만명 양성에 나서자

    ... CEO들이 급부상하고 있다. 제너럴일렉트릭(GE)의 잭 웰치 전 회장, 마이크로소프트(MS)의 빌 게이츠 회장, 시스코시스템즈의 존 챔버스 회장, IBM의 루 거스너 회장, 야후의 제리 양 사장, 인텔의 크레이그 배럿 사장, BMW의 헬무트 판케 회장, 닛산의 카를로스 곤 사장 등 테크노 CEO의 사례는 수없이 많다. 이들은 모두 기술에 대한 폭넓은 식견을 바탕으로 테크노 경영을 펼쳐 나가 세계적인 기업을 만들어냈다. 중국인 출신으로 세계적인 소프트웨어 ...

    한국경제 | 2003.01.02 00:00

  • [시승기] 'BMW 760Li' .. 역동.안전성 크게 높여

    지난 18일 아랍에미리트 두바이의 '부지 알 아랍 호텔'. 부산한 행사 준비가 마무리되자 BMW의 플래그십(Flag Ship.대표 차종) 760Li가 언론에 공개됐다. BMW 760Li는 지난 1월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공개돼 언론의 스폿라이트를 받았던 차종. BMW가 생산하는 최고급 차종(7시리즈) 가운데도 최상급 모델이라는 점부터가 마니아들의 관심을 자극하기 충분했다. 양산된 760Li의 외관은 사실 1년전 출시된 745Li와 크게 다르지 ...

    한국경제 | 2002.12.26 00:00

  • 평화산업, 獨에 965억 수출 .. 車방진제품 6년간 공급

    ... 26일 독일의 바이브라코스틱사와 9백65억원 규모의 자동차용 방진제품을 공급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평화산업 관계자는 "이번 계약을 통해 다임러크라이슬러사에 3백17억원어치, 폭스바겐에 2백42억원어치의 방진제품을 공급하게 됐으며 BMW에도 40억원어치의 물품을 넘겨주게 됐다"며 "공급 계약기간은 2003년부터 2008년까지 6년동안"이라고 밝혔다. 지난 98년부터 바이브라코스틱사와 전략적 제휴관계를 맺고 있는 평화산업은 그동안 이 회사로부터 각종 기술을 도입해 ...

    한국경제 | 2002.12.26 00:00

  • 도산대로.대치동.분당 '여기는 수입車 거리'

    ... 인근에 청담동 압구정동 논현동 등 부촌이 있어 수입차 잠재고객이 많은데다 도로가 넓고 주차시설을 확보하기 쉽기 때문이다. 도산대로변에는 지난 97년 크라이슬러가 학동 네거리 부근에 3백여평 규모의 직영 전시장을 연 이래 BMW 볼보 GM 아우디 시트로엥 포르쉐 폭스바겐 등의 전시장이 차례로 문을 열었다. 최근에는 포드와 벤츠가 새로 전시장을 개설, 도요타의 렉서스를 제외한 모든 수입차 업체의 전시장이 자리잡게 됐다. 이곳 수입차 전시장에는 단순히 차만 ...

    한국경제 | 2002.12.26 00:00

  • GM대우 출범 등 뽑혀 .. 2002 자동차업계 10대뉴스

    ... 맞췄다. 렉서스 돌풍 =지난 11월까지 수입승용차 누적판매 대수는 1만4천6백56대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백7% 증가했다. 판매금액은 1조8백84억원으로 지난 87년 시장개방 이후 처음으로 1조원을 돌파했다. 브랜드별로는 BMW코리아가 11월까지 4천5백57대를 팔아 1위를 지켰다. 하지만 ES300을 앞세운 렉서스는 벤츠를 밀어내고 2위 자리를 차지했다. 렉서스는 한국시장 진출 1년만에 3천대에 육박하는 판매고를 올리는 기염을 토했다. 현대자동차 ...

    한국경제 | 2002.12.26 00:00

  • 올해 중고차 판매순위 `아반떼 시리즈' 1위

    ... 세피아(2천946대)와 카니발(2천932대)이 각각 9위와 10위를 차지했다. 반면 `경차지존'인 GM대우의 마티즈가 2천796대 판매로 지난해 8위에서 13위로 밀려나가면서 경차는 10위권내에 하나도 들지 못했다. 한편 수입차 중에서는 브랜드별로 BMW가 1천242대로 가장 많이 팔렸고 메르세데스 벤츠 849대, 다임러 크라이슬러 575대, 포드 506대, GM 274대 등의 순이었다. (서울=연합뉴스) 송수경기자 hanksong@yna.co.kr

    연합뉴스 | 2002.12.26 00:00

  • 코오롱, "내년 매출목표 4조5천억"..설비투자 2500억원

    ... 타이어코드 스판덱스 등 수익성이 뛰어난 전략사업분야에 집중 투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주력사인 ㈜코오롱은 내년 하반기 중국 난징에 연산 5천t 규모의 폴리에스터 타이어코드 공장을 완공하기 위해 4천만달러를 투자할 계획이다. BMW 등 수입자동차 딜러업을 하고 있는 HBC코오롱은 매출목표를 올해 2천1백억원보다 42.9% 늘린 3천억원으로 잡는 등 공격경영에 나서기로 하고 서울 등 주요지역에 정비공장 투자를 늘리기로 했다. 매출 목표는 4조5천억원으로 잡았다. ...

    한국경제 | 2002.12.26 00:00

  • '세계의 名車' 한국서 격돌 .. 수입차업체, 최고급 모델 출시

    메르세데스 벤츠 '마이바흐', BMW 'Z4', 폭스바겐 '페이톤', 아우디 '뉴A8', 페라리 '360 모데나', 재규어 '뉴 XJ'... 세계 최고급 자동차들이 내년 한국시장에 각축전을 벌인다. 국내 수입자동차 시장이 급속히 커지면서 자동차 애호가들을 중심으로 명차에 대한 수요가 서서히 일고 있어서다. 독일 메르세데스 벤츠는 최고급 세단인 마이바흐를 국내에 들여오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벤츠코리아 관계자는 "시장 상황을 봐가며 최종 결정을 ...

    한국경제 | 2002.12.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