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501-31510 / 32,24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미 포드자동차, 독일 BMW 랜드로버 인수

    세계 2위 자동차메이커인 미국 포드자동차가 독일 BMW의 4륜 구동모델인 랜드로버를 인수한다. 파이낸셜 타임스는 16일 포드자동차가 랜드로버를 29억달러에 인수키로 BMW와 합의했다고 보도했다. 신문은 양사가 17일께 인수내용을 공식발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그러나 포드와 BMW는 이에대한 논평을 회피했다. 한편 BMW는 또다른 자동차 브랜드인 로버와 MG는 영국의 벤처캐피털회사인 알케미 파트너스에 매각한다고 발표했다. 로버 매각협상은 내달 ...

    한국경제 | 2000.03.18 00:00

  • 포드자동차, 랜드로버 인수

    세계 2위 자동차메이커인 미국 포드자동차가 독일 BMW의 4륜 구동모델인 랜드로버를 인수한다. BMF는 17일 랜드로버를 포드자동차에 30억달러에 매각키로 하고 양해각서(MOU)에 서명했다고 발표했다. 또다른 자동차 브랜드인 로버와 MG는 영국의 벤처캐피털회사인 알케미 파트너스에 매각키로 합의했다. 외신들은 랜드로버와 로버 매각은 지난 5년간 영국에서 공격적으로 확장경영을 해온 BMW의 좌절을 의미한다고 평가했다. BMW는 작년 로버 자동차부문에서만 ...

    한국경제 | 2000.03.18 00:00

  • [취재여록] 장관차와 통상마찰

    ... 큰 성과를 얻었다고 자부했다. 모나리자 한국 전시라는 뜻밖의 소득에도 기뻐하는 모습이었다. 하지만 표정은 그리 밝지 않았다. 현장에서 느낀 통상마찰이 예상보다 심각했기 때문이다. 김 장관은 "독일 산업장관은 장관 관용차를 BMW로 바꿀 것을 요청할 정도로 분위기가 좋지않다"고 털어놨다. 그는 이어 "통상마찰을 헤쳐나가기 위해선 전략적으로 대응할 필요가 있는게 아니냐"며 "일본의 경우 장관 관용차를 외국산으로 바꾼 전례가 있다"고 소개했다. 그는 그러나 ...

    한국경제 | 2000.03.15 00:00

  • BMW&로버 코리아, 골프 클리닉 열어

    BMW&로버 코리아는 이달 13일부터 23일까지 고객들을 대상으로 골프클리닉 행사를 갖는다고 13일 발표했다. 이번 행사는 매일 오전과 오후 두차례에 걸쳐 서울 부산 대구 광주 대전 등의 BMW 각 전시장 인근 골프연습장 또는 컨트리클럽내 연습장에서 실시된다. 참여 고객들에게는 기념품 제공과 함께 추첨을 통해 1백만원 상당의 골프가방세트도 제공된다. 조일훈 기자 jih@ked.co.kr

    한국경제 | 2000.03.14 00:00

  • "한중 사장 경질 방침 '주총전에 문책 결정'" .. 김영호 산자

    ... 워크아웃에 들어가면서 이중 8백억원을 회수하지 못하고 있다. 김대중 대통령의 유럽 순방을 수행한 김 장관은 "무역마찰이 갈수록 심해지고 있다는 것을 피부로 절감할 수 있었다"며 "한국 자동차시장의 폐쇄성을 강조하던 독일 산업장관은 아예 BMW를 관용차로 타 달라는 요청까지 했다"고 말했다. 그는 김 대통령의 "베를린 선언"과 관련,"북한과 전력 및 석탄 분야에서 협력하는 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덧붙였다. 김수언 기자 sookim@ked.co.kr

    한국경제 | 2000.03.14 00:00

  • "한중 사장 경질 방침 '주총전에 문책 결정'" .. 김영호 산자

    ... 워크아웃에 들어가면서 이중 8백억원을 회수하지 못하고 있다. 김대중 대통령의 유럽 순방을 수행한 김 장관은 "무역마찰이 갈수록 심해지고 있다는 것을 피부로 절감할 수 있었다"며 "한국 자동차시장의 폐쇄성을 강조하던 독일 산업장관은 아예 BMW를 관용차로 타 달라는 요청까지 했다"고 말했다. 그는 김 대통령의 "베를린 선언"과 관련,"북한과 전력 및 석탄 분야에서 협력하는 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덧붙였다. 김수언 기자 sookim@ked.co.kr

    한국경제 | 2000.03.14 00:00

  • "한중의 주대우 CP매입 책임묻겠다"...산자부 장관

    ... 워크아웃에 들어가면서 이중 8백억원을 회수하지 못하고 있다. 김대중 대통령의 유럽 순방을 수행한 김 장관은 " 무역마찰이 갈수록 심해지고 있다는 것을 피부로 절감할 수 있었다"며 "한국 자동차시장의 폐쇄성을 강조하던 독일 산업장관은 아예 BMW를 관용차로 타 달라는 요청까지 했다"고 말했다. 그는 김 대통령의 "베를린 선언"과 관련,"북한과 전력 및 석탄 분야에서 협력하는 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덧붙였다. 김수언 기자 sookim@ked.co.kr

    한국경제 | 2000.03.14 00:00

  • [수입차업체 동향] 신차로 국내시장 공략 '시동'

    ...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이들은 또 대우차와 삼성차의 해외매각이 수입차 장벽을 허물어뜨리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고 시장을 선점하기 위해 치열한 경쟁을 벌일 것으로 보인다. 유럽업체 =지난 2년간 수입차 판매 1위를 지켜온 BMW는 해외에서 출시되는 모든 모델을 한국에 판매한다는 전략으로 이미 2000년형 모델을 판매하고 있다. 오는 5월에는 세계적 스포츠카로 명성을 얻고 있는 Z8모델을 국내시장에 내놓을 예정이다. Z8은 007시리즈에 본드카로 나와 화제가 ...

    한국경제 | 2000.03.13 00:00

  • [산업II면톱] 대우, 해외선 펄펄난다..워크아웃 국내와 대조

    ... 자동차"로 뽑혔었다. 마티즈가 세계적인 인기 경차로 자리를 착실히 굳혀가고 있는 셈이다. 폴란드에서는 지난해 18만7천여대를 팔아 매년 정상을 다투는 "숙적" 피아트를 제치고 2년만에 다시 판매 1위를 탈환했다. 스페인에서는 포드 BMW 등 쟁쟁한 업체들을 제치고 수입차와 현지 생산차를 통틀어 딜러만족도 1위를 기록했다. 또 미국시장에서는 지난해 제품불량으로 인한 환매가 전혀 없어 현지 소비자 보호기관으로부터 "가장 고객 친화적인 기업"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

    한국경제 | 2000.03.07 00:00

  • [Eye on BIZ] "아셈회의 의전차량 BMW로 쓰세요"

    "ASEM 회의 의전차량은 BMW가 제공하겠습니다" 독일의 BMW는 오는 10월 서울에서 열리는 아시아유럽정상회의(ASEM) 3차회의에 필요한 의전차량 일부를 자사 차량으로 배정해줄 것을 외교통상부에 요청했다. BMW는 수입차를 의전차량으로 사용하면 한국자동차 시장이 "열린 시장"임을 세계에 알리는 기회가 될 것으로 보고 이런 요청을 하게 됐다고 설명. 한국은 지난해 1백50만대를 수출했지만 수입차 판매는 2천4백여대에 그쳐 폐쇄적이라는 ...

    한국경제 | 2000.03.0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