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691-31700 / 32,6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BMW코리아, 2륜자동차 'C1' 판매

    BMW코리아가 19일 지붕이 달린 도심형 2륜 자동차(오토바이) 'C1'의 한국내 판매에 들어갔다. 배기량은 125cc, 가격은 세금포함 950만원이다. /허문찬기자 sweat@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7.19 13:48

  • [CEO] 피히 <폴크스바겐 회장> .. 고품질 인기車種 '제조기'

    ... 18억달러의 순익과 7백60억달러의 매출을 기록했다. 피히 회장이 애정을 갖고 추진하는 폴크스바겐의 첫 고급차시장 진출 프로젝트도 착착 진행되고 있다. 후계자 선정도 끝낸 것으로 보인다. 피히 회장은 일찌감치 후계자로 전 BMW회장이며 현재 그의 오른팔인 베르느드 피체츠리에더를 점찍었다. 모든 일이 잘 풀리는 듯 보인다. 하지만 그의 은퇴를 앞두고 안팎으로 여러 도전이 제기되면서 후계자의 어깨에 무거운 짐을 안겨주고 있다. 우선 쟁쟁한 유럽의 경쟁사들이 ...

    한국경제 | 2001.07.18 17:22

  • BMW코리아, '지붕있는 오토바이' C1 출시

    BMW코리아는 도시형 2륜 자동차 `C1'을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C1은 모터사이클의 기동성과 자동차의 안전장치를 결합한 새로운 개념의 교통수단으로 교통체증이 심한 도심에서 빠르고 안전하게 주행할 수 있는 것이 특징. 지붕과 이중 안전벨트가 장착돼 헬멧이 필요 없으며 125cc 엔진을 탑재, 2종 면허가 있으면 운행 가능하다. 최고속도는 시속 100km, 연비는 리터당 40km 이다. 색상과 디자인, 옵션이 다양하며 판매가격은 950만원. ...

    한국경제 | 2001.07.16 11:50

  • [WSJ.com] 우리車 폭발해도 "좋아좋아" .. 자동차업계 마케팅

    ... 액션스타 스티브 매퀸의 옛 영화 "불릿"(Bullitt)에서 이름을 도용한 "불릿 머스탱"이란 모델을 선보인다. 폴크스바겐도 자사의 아우디 모델이 산산조각 나는 모습을 담고 싶어하는 영화 제작자들을 더이상 저지하지 않을 방침이다. BMW 그룹도 그 멋진 자동차를 깨고 부수는 것은 물론 아예 폭발시키는 광경을 담아도 개의치 않을 것이라고 제작진에 귀띔해준 것으로 알려졌다. 이러한 "이미지 파괴"는 안전성을 강조해온 자동차 업계로선 가히 파격적인 일이다. 자동차 메이커들은 ...

    한국경제 | 2001.07.15 19:17

  • 강남터미널.센트럴시티 일부 `물바다'

    ... 도시철도공사측은 이날 오전부터 서초소방서의 지원을 받아 양수기 14대와 500여명의 인력을 동원, 배수작업을 벌이고 있으며 16일 오후나 돼야 지하철 운행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또 이날 비로 센트럴시티 1층 오토몰(현대.기아.대우.BMW)에 전시된 차량 22대가 침수피해를 입었다. 4개 회사의 부스 가운데 BMW 차량 4대는 완전 침수됐고, 대우.기아.현대 차량 18대는 엔진 침수피해를 입었으며 사무실 컴퓨터 집기와 음향기기 등도 물에 잠겨 작동이 되지 않았다. 또 바닥 ...

    연합뉴스 | 2001.07.15 14:21

  • BMW코리아, 일등석 마일리지 보너스

    BMW코리아는 아시아나 항공과 제휴를 맺고 내년 6월말까지 차량을 구입하는 고객에게 일등석 마일리지 보너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울리히 툼 마케팅 상무는 "차 크기에 따라 3시리즈는 14만마일, 5시리즈는 18만마일, 7시리즈 이상은 32만마일을 제공한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한국경제 | 2001.07.13 20:47

  • 폴크스바겐, 자체 온라인 경매 확대

    ... 제공받기로 하는 6년간의 계약을 체결했다고 발표햇다. 폴크스바겐의 에마누엘라 빌름 대변인은 미국의 자동차업체들이 만든 온라인 경매시스템이 폴크스바겐에 맞는 "최적의" 프로그램이 아니기 때문에 코비신트와 손을 잡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제너럴모터스(GM)와 포드, 다임러크라이슬러등이 작년에 만든 온라인 자동차 부품거래업체인 코비신트는 그동안 폴크스바겐과 BMW의 참여를 희망해 왔다. (디트로이트 AP=연합뉴스) ycs@yonhapnews.co.kr

    연합뉴스 | 2001.07.12 11:14

  • 국산 자동차,세계시장서 고루 팔려

    ... 1천2백83만대), 포드(8백2만대), 다임러크라이슬러(6백20만대), 도요타(5백77만대), 폴크스바겐(4백90만대), 르노(4백81만대), 푸조(2백58만대), 혼다(2백51만대), 현대차(2백17만대), 대우차(89만대), BMW(79만대)이다. 연구소는 세계시장을 6개로 나누고 그룹별로 지역별 판매 비중을 제곱해 합산한 허핀달지수(0에 가까울수록 판매분산도가 높고 1이면 한 지역에서만 판매됐다는 뜻)를 산출한 결과, 대우차가 0.308로 GM(0.324), 르노(0.330) ...

    한국경제 | 2001.07.10 09:31

  • "한국산 자동차, 세계시장서 골고루 팔려"

    ... 메이커는 제너럴모터스(총 판매 1천283만대), 포드(802만대), 다임러크라이슬러(620만대), 도요타(577만대), 폴크스바겐(490만대), 르노(481만대), 푸조(258만대), 혼다(251만대), 현대차(217만대), 대우차(89만대), BMW(79만대)이다. 연구소는 세계시장을 6개로 나누고 그룹별로 지역별 판매 비중을 제곱해 합산한 허핀달지수(0에 가까울수록 판매분산도가 높고 1이면 한 지역에서만 판매됐다는 뜻)를 산출한 결과, 대우차가 0.308로 GM(0.324), 르노(0.330) ...

    연합뉴스 | 2001.07.10 07:07

  • 도요타 加공장, 노조설립 여부 묻는 투표

    ... 있다. CAW가 이번에 도요타 공장 노조 설립에 성공하면 미국자동차노조(UAW)에 대해서도 노조확대작업에 있어 상대적으로 우월성을 가질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 20년간의 노력에도 불구하고 CAW는 도요타, 혼다, 닛산, BMW, 벤츠 등 미국내 외국자동차회사들의 노조 결성에는 실패했었다. 한편 캠브리지 도요타 공장 경영진들은 자사 근로자들이 노조가 필요하지 않다는 점을 잘 알고 있으며 CAW 가입을 거부할 것을 확신한다고 말했다. (뉴욕=연합뉴스) 강일중 ...

    연합뉴스 | 2001.07.07 07: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