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721-31730 / 32,79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SUV시장 지각변동 예고 .. 기아車 야심작 '쏘렌토' 연말 출시

    ... 보이고 있다. 기아차 관계자는 "스포티지 후속모델은 2003년에 별도로 출시된다"며 "쏘렌토와 스포티지의 완전 차별화를 통해 전혀 새로운 이미지로 기존 SUV시장의 판도를 흔들어 놓을 계획"이라고 말했다. 쏘렌토 개발진은 "BMW의 X-5,도요타의 RX-300,벤츠의 ML320 등 세계적인 SUV들과 견주어도 전혀 뒤지지 않은 작품"이라며 "디자인과 품질,성능면에서 국내 소비자들은 한차원 높은 SUV의 진가를 경험하게 될 것"이라고 자신감을 내보였다. 쏘렌토는 ...

    한국경제 | 2001.10.30 15:17

  • BMW, 2001년식 모델 할부금리 9.95% 적용

    BMW코리아는 11월1일부터 연말까지 2001년식 모델구입시 할부금리 9.95%를 적용한다고 30일 밝혔다. 따라서 차값이 5천900만원인 2001년식 BMW 325i를 36개월 할부로 구입하면 선수금 20%(1천180만원)를 내고 매달 88만6천원을 납입하다 할부가 끝나면 할부유예금인 2천655만원을 한꺼번에 갚거나 중고차 대출로 재할부로 바꾸면 된다. (서울=연합뉴스) 강의영기자 keykey@yonhapnews.co.kr

    연합뉴스 | 2001.10.30 13:09

  • 수입차 평균가격 7천623만원-국산차의 3.2배

    ... 가격 경쟁력을 어느정도 갖췄고 수익성도 높은 대형차를 수입해판매하는데 주력, 시장을 급속도로 잠식하고 있다는 사실을 뒷받침하는 것. 한편 수입차시장은 지난 96년의 경우 크라이슬러가 20.7%의 점유율로 선두를 차지한 가운데 BMW(14%)와 제너럴모터스(GM, 13.2%), 벤츠(11.9%), 포드(11.4%), 볼보(10.4%) 등이 비슷한 점유율을 보였으나 올들어 6월말 현재 BMW가 37.8%로 독주하고벤츠(15.3%), 크라이슬러(12.6%), 도요타(11.2%) ...

    연합뉴스 | 2001.10.28 10:07

  • [유럽증시-마감] ECB 금리유지 발표로 장후반 급락세

    ... 주가가 10%이상 상승했으나 금리유지소식 등으로 인해 결국 2.3% 내린채 장을 마쳤다. 또 르노자동차도 이날 올해 실적이 당초 예상치에 미치지 못할 것이라는 실적경고를 하면서 주가가 6.5% 하락했으며 경쟁업체인 푸조와 BMW도 각각 3.2%와 2.8%의 주가하락을 기록했다. 또 폴크스바겐도 이날 3.6% 하락했다. 이밖에 에너지주들도 이날 전반적인 약세를 기록, BP가 1.4% 하락한 것을 비롯해 셸 트랜스포트 앤 트레이딩과 로열더치셸도 각각 1.4%와 ...

    연합뉴스 | 2001.10.26 07:39

  • [골프계] 경영인 자선골프대회 .. 골프헤럴드

    ○…월간 골프헤럴드는 창간 10주년을 기념,다음달 12일(월) 은화삼CC에서 제6회 경영인 자선골프대회를 연다. 핸디캡 25 이내의 남녀 아마추어 골퍼들이면 누구나 참가할 수 있다. 5번홀에서 홀인원을 하는 사람에겐 BMW318 자동차가 주어지며 김학서 프로가 골프클리닉을 한다. 참가비는 25만원. ☎(02)567-2323

    한국경제 | 2001.10.25 17:37

  • [유럽증시-마감] 뉴욕강세 영향으로 사흘째 상승지속

    ... 올랐다. 반면 노키아의 경쟁업체인 에릭슨은 이날 일부 애널리스트들이 밝힌 부정적 전망의 여파로 주가가 1.4% 하락했다. 이날 주요 자동차주들도 강세를 나타내 이날 9월 매출증가를 발표한 프랑스의르노가 5.3%나 주가가 올랐으며 BMW와 다임러크라이슬러도 3.2%와 2.5%의 주가상승을 기록했다. 그러나 화학주들 가운데서는 프랑스의 특수 화학업체인 로디아의 인수를 둘러싸고 경쟁을 벌이고 있는 것으로 알려진 바스프과 DSM이 각각 1.3%와 3.4%의 주가하락을 ...

    연합뉴스 | 2001.10.23 08:05

  • 건교부, 7개 차종 주행거리계 거리표시 실제보다 높아

    ... 6인승(-2.1%), 대우차의 누비라 2.0(-1.5%), 르노삼성 SM520(-1.0) 등 16개였다. 수입차 5개 차종중에는 포드사의 링컨타운카가 3.4%로 비교적 높았던 반면 다임러 크라이슬러의 벤츠E240은 -0.1%, BMW사의 BMW535i는 1.3%로 오차가 적었다. 건교부는 오차범위가 ±4%를 넘어선 7개 차종에 대해서는 오차요인인 구동기어와 피동기어의 회전수를 정확히 하도록 주행거리계의 설계 변경과 함께 보증수리기간 연장을 제작사에 요구했다. ...

    연합뉴스 | 2001.10.17 11:25

  • thumbnail
    재규어, 스포츠 세단 `X-타입' 출시

    ... 세단 `X-타입(TYPE) 2.5L V6 SE' 신차발표회를 갖고 판매에 들어갔다. X-타입은 재규어가 내놓은 첫 스포츠 세단으로 최고출력이 195마력, 최고속도는 시속 220㎞이며 이미 국내에 선보인 아우디 A4 콰트로, BMW 3시리즈, 메르세데스 벤츠의 C클래스 등과 경쟁차종. `베이비 재규어'라는 애칭을 갖고 있으며 수공으로 제작된 고급 인테리어, 여유있는 실내공간, 차체 안정성과 노면 접지력을 극대화하기 위한 상시 4륜구동 시스템등이 특징이다. ...

    연합뉴스 | 2001.10.11 09:51

  • 자동차 일본시장 공략 `어렵네'

    ... 대우차는 25위. 반면 일본 도요타는 역시 올해 처음 고급 브랜드인 렉서스로 한국시장을 두드려9월까지 605대를 팔았다. 이는 당초 세운 연간 판매목표(900대)의 67.2%를 달성한 것으로, 수입차시장 점유율도 10.5%로 BMW, 벤츠, 크라이슬러에 이어 단숨에 4위로 뛰어올라 `론칭에 성공했다'고 도요타측은 자체평가하고 있다. 특히 1억950만원짜리 최고급 LS430은 267대가 판매돼 4천㏄ 이상 초대형 수입차시장에서 점유율 1위로 올라섰고 GS300(6천830만원)이 ...

    연합뉴스 | 2001.10.09 08:51

  • 수입차 '불황없다'...5개월째 판매증가

    ... 기간(3천101대)보다 85% 증가했고지난해 연간 판매량(4천414대)도 30% 추월했다. 지난 95년 한국에 진출한 이래 지난 3월(219대) 처음으로 월 200대 판매를 돌파한 뒤 7월(271대)까지 신기록 행진을 이어갔던 BMW는 8월 255대, 9월 250대로 판매가 약간 줄기는 했으나 여전히 36.7%의 수입차 시장 점유율로 1위를 지켰다. 메르세데스 벤츠와 포르셰를 판매하는 한성자동차는 8월보다 33대 늘어난 130대를 팔아 2위를 지켰으며 렉서스 브랜드의 ...

    연합뉴스 | 2001.10.07 15: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