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731-31740 / 32,0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기업공시] 조선내화 ; 동원금속 ; 제일모직 등

    ... 95년 12월22일부터 96년 3월21일까지 자사보통주식 3만주(2.5)를 취득키로 결의. 제일모직 = 대구 공장 일부부지에 백화점 쇼핑센터 아파트 건립설은 사실 무근이며 다만 대구 및 구미공장의 통합에 따라 대구공장부지 (약6만5천평) 매각을 추진하고 있음. 코오롱상사 = 서울 부산 대구 광주 대전 등 5개지역에 총 3백50억원을 투자해 97년까지 BMW자동차전용 정비공장을 건립할 예정임. (한국경제신문 1995년 12월 16일자).

    한국경제 | 1995.12.16 00:00

  • BMW코리아사, "23 로드스터" 설명회 가져

    BMW코리아사는 7일 서울 리츠칼튼호텔에서 독일 BMW가 최근 개발한 "Z3 로드스터" 설명회를 가졌다. Z3로드스터는 2인승 오픈 스포츠카로 007시리즈 17편인 "골든아이"에 주인 공이 사용하는 차로 처음 등장해 화제를 모았다. 내년 중반부터 미국공장에서 양산되는 이 차는 국내에서 내년 하반기에 시판될 예정이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12월 8일자).

    한국경제 | 1995.12.07 00:00

  • 독일, 스포츠카 시장 공략 강화 .. 신모델 잇단 개발

    ... 메르세데스벤츠의 "300SL",포르셰의 "스피드스터"를 주축으로 50년대 세계 스포츠카시장을 주름잡았던 독일 자동차업체들이 신모델을 내놓거나 개발에 착수하는등 스포츠카왕국으로서의 명성을 되살리기 위해 전열을 가다듬고 있다. BMW는 최근 미 사우스캐롤라이나주 스파르탄버그 현지공장에서 생산한 2인승 컨버터블 "Z3"를 내놓고 본격적인 판촉활동에 들어갔다. BMW의 50년대 후반 스포츠카모델인 "BMW507"과 유사한 디자인으로 설계된 Z3의 가격은 대당 ...

    한국경제 | 1995.12.04 00:00

  • [성장기업면톱] 금호전기, 차헤드램프 사업 참여..97년부터

    ... 독일 립슈타트에 본사를 두고 미국 영국 호주 멕시코등 국내외 9개국에 12개의 공장을 둔 다국적기업이며 1백여년의 역사를 지닌 산업용 조명업체이다. 이 회사는 자동차조명을 비롯,항공기장비 차량용전자제어장치등을 만들어 벤츠 BMW등에 납품하고 있다. 이번 금호전기의 참여로 헤드램프시장은 삼립산업과 삼도기전의 2파전에 서 3파전으로 확대되게 됐다. 금호전기 김승곤사장과 헬라의 울렌부르크회장이 합작계약을 맺고 있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12월 ...

    한국경제 | 1995.12.01 00:00

  • [세계의창] 일 수입차시장 경쟁 가열..이봉구 <도쿄 특파원>

    ... 전체의 내년목표는 7만1천대로 올해보다 54%가 늘어났다. 독일의 폴크스바겐은 내년중 5만8천대의 계획을 잡아 해외메이커중에서는 처음으로 연5만대이상의 목표를 설정하고 있다. 올해 4만7천대보다 1만1천대 높은 수준이다. BMW와 벤츠는 2천~5천대가 늘어난 3만4천-3만7천대를 각각 목표로 잡고 있고 GM의 독일자회사인 오펠은 4만1천대로 올해보다 1만대를 늘렸다. 이외 RV(레저용자동차)를 중심으로 2만5천대를 판매하고 있는 영국 로버는 3만대를 ...

    한국경제 | 1995.11.24 00:00

  • 밴츠 택시 '수입 짭짤' .. 일본인 관광객 선호, 매상 2배

    ... 택시로 판매하는 방안을 검토중이다. 한성자동차 관계자는 "홍보용으로 판매한 벤츠택시가 의외로 반응이 좋자 동급 수입승용차를 수입하는 회사들이 택시로 판매하는 방안을 적극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안다"고 전하기도 했다. 이에따라 BMW, 볼보, 세이블 등 많은 외국산 고급택시가 조만간 서울시내를 질주할 것으로 보인다. 현재 운행중인 벤츠택시는 2천 가솔린 엔진을 장착했고 연비가 1리터당 9.2km로 판매가는 3천2백50만원(부가세 포함)으로 그랜져택시에 ...

    한국경제 | 1995.11.19 00:00

  • [전략지역을 가다] (27) 남아공 <2> .. 외국업체 투자현황

    ... 장기적으로 관세장벽은 훨씬 낮아질 것으로 전망된다. 결국 외국투자자 대부분은 지구촌 마지막 시장인 아프리카에 교두보를 확보하는 행렬일 가능성이 더욱 높다. 실제로 독일 전자업체 지멘스는 아프리카 영업본부를 현지에 설치했다. BMW의 자회사 로버는 아프리카 생산기지를 확보하는 방편으로 지프 "랜드로버"의 생산공장을 현지에 건설하겠다고 최근 발표했다. 벤츠 폴크스바겐 등도 남아공을 아프리카 진출의 발판으로 인식, 투자계획을 마련했다. 그런데 진출한 제조업체들이 ...

    한국경제 | 1995.11.06 00:00

  • [여성칼럼] 자동차의 재활용 .. 윤희자 <방송작가/시인>

    ... 폐차차량의 숫자는 처음으로 10만대를 넘어선지 7년만에 3.5배가 늘어난 셈이다. 차 한대가 분해되면 어떤 폐기물들이 나올까? 대충 머리속으로 생각해보년 고철과 유리,타이어에서 나오는 고무등이 생각난다. 독일 자동차인 벤츠나 BMW는 자동차의 재활용률을 높이는 일에 일찍부터 관심을 가진 결과 지금은 전체 차부품가운데 85%를 재활용해서 사용하고 있다고 한다. 국내 자동차 재활용률이 70~75%에 그치고 있는것에 비추어보면 분명 우리보다 한단계 높은 재활용 ...

    한국경제 | 1995.11.05 00:00

  • [세계의기업] BMW .. 고급브랜드로 소형차시장 공략

    이달 중순 개막돼 열리고 있는 런던모터쇼에는 수수한 외관의 신형차 "로버200"이 관람객들의 눈길을 끌고있다. "로버200"은 독일의 고급자동차업체 BMW가 지난해 인수한 영국의 자회사 로버를 앞세워 소형차시장 공략을 본격화하기 위해 내놓은 "신무기"이다. 이 차는 유럽의 패밀리형 소형차시장에서 폴크스바겐의 "골프" GM의 "아스트라"와 경쟁하게 된다. 로버의 존 타워스 최고경영자는 신제품 출시와 함께 로버 브랜드를 모회사 BMW처럼 ...

    한국경제 | 1995.10.30 00:00

  • [해외기업단신] 독 폴크스바겐 ; 일 노무라증권 ; 독 BMW

    ... 리스트럭처링(기업구조조정)의 효과로 이 기간 매출액은 10.9% 증가한 652억마르크(미화 470억달러)에 달했다고 설명. 일 노무라증권은 일본 증권사로는 처음으로 하노이에 대표사무소를 개설, 해외 28개국에 모두 68개의 거점을 확보케 됐다고 설명. 독 BMW는 소득수준향상으로 유망시장으로 부상하고 있는 남미시장등에서 의 판매확대를 위해 브라질에 남미지역에서는 처음으로 판매자회사를 설립 했다고 발표. (한국경제신문 1995년 10월 27일자).

    한국경제 | 1995.10.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