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931-31940 / 32,45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다임러벤츠-크라이슬러 합병추진] '배경과 파장'

    ... 합병보도가 나간 6일 양사는 즉각 이사회를 열어 이 문제에 대한 막바지 논의에 들어간 점도 전망을 밝게 하고 있다. 전문가들은 설사 이번 협상이 결렬되더라도 또다른 M&A를 통한 거대화가 곧바로 진행될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그 대표적인 가능성이 그동안 설로만 나돌고 있는 크라이슬러와 BMW간의 합병이다. 결국 세계 자동차업계는 이미 소용돌이 속으로 발을 들여놓은 상황이 됐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5월 7일자 ).

    한국경제 | 1998.05.07 00:00

  • 영국 롤스로이스 'BMW'서 인수 .. 5억6,800만달러에

    영국 비커스그룹은 29일 계열사인 고급 승용차 메이커 롤스로이스를 독일 BMW사에 3억4천만파운드(5억6천8백만달러)를 받고 매각하기로 최종 승인했다고 발표했다. 비커스그룹은 이날 열리는 연례 주주총회를 앞두고 이같이 발표하면서 7월중 매각이 완료될 것이라고 밝혔다. 롤스로이스와 BMW는 앞서 지난달 30일 매각에 관해 원칙적인 합의를 했었다. BMW는 폴크스바겐과 인수 경쟁을 벌였으며 폴크스바겐은 지난 26일까지도 보다 우호적인 조건을 ...

    한국경제 | 1998.04.30 00:00

  • [카 라이프] 시승기 : 쌍용자동차 '체어맨' .. 개발 주역

    ... 자신합니다" 김승신 쌍용자동차 승용개발담당 상무는 "체어맨"에 담긴 제품철학을 이같이 밝혔다. 그는 특히 체어맨이 기술제휴선인 독일 벤츠의 S-클래스, E-클래스의 15개 주요기능을 기본으로 도요타 "렉서스", 크라이슬러 "비전", BMW "7시리즈"등 세계 최고급 차의 장점만을 벤치마킹해 만들었다는 점도 빼놓지 않는다. 그러나 "최고"에는 항상 고통이 따르게 마련이다. 김 상무는 테스트 장비가 완벽치 않아 벤츠의 시설을 많이 빌렸고 그러다 보니 벤츠쪽 스케줄에 ...

    한국경제 | 1998.04.27 00:00

  • [디자인&패션] 산업디자인 : 디자인, 사치가 아니다..김영세

    ... 것이다. 한국 기업들이 디자인을 기업 경쟁력 제고에 어떻게 활용할 수 있을지 궁금해하는동안 세계 초일류 기업들은 디자인을 저력으로 세계시장을 정복해 나가며 지역을 막론하고 세계 소비자들에게 친근하게 다가가고 있다. 독일의 BMW나 메르세데츠 벤츠를 모르는 사람들은 거의 없다. 미국의 IBM이나 모토로라는 첨단 정보시장 속에서 세계적인 브랜드로 자리잡고 있으며, 네덜란드 필립스와 일본의 소니도 한국인들을 포함한 세계인들이 선호하는 제품들을 디자인 생산, ...

    한국경제 | 1998.04.27 00:00

  • [카 라이프] 시승기 : 삼성자동차 'SM5' .. 개발 주역

    ... 공식적인 시험만으로도 20회의 충돌테스트를 거쳐 엄격하기로 소문난 북미기준과 유럽기준을 여유있게 만족했지요" 김 이사는 "지난해 12월 시양산차인 SM525V를 미국 공인테스트 기관인 AMCI에 의뢰해 미국에서 시판중인 BMW528i, 혼다 어코드, 도요타 캠리 등 세계적 명차들과 비교테스트를 실시한 결과 가장 좋은 차로 평가받기도 했다"고 자랑한다. 그는 "SM5가 닛산 맥시마를 베이스로 개발된것은 사실이지만 엔진 베리에이션, 파워 트레인, 그리고 ...

    한국경제 | 1998.04.27 00:00

  • [카 라이프] 시승기 : 삼성자동차 'SM5' .. '핸들링 좋아'

    ... 안락함과 지지력의 균형을 잘 맞췄다. 그만큼 서스펜션의 노면진동 흡수능력이 뛰어나다. 또 스포티한 주행성능을 위해 서스펜션을 약간 딱딱하게 세팅해 노면 충격이 약간 느껴진다. 전체적으로는 서스펜션이 뛰어나 핸들링 성능이 좋다. BMW차와 비교할때 맞먹는 코너링 성능을 가졌으나 진동흡수능력에서 약간 뒤진다. 525V의 가속감은 좋은 편이다. 회전력이 제대로 전달되고 이를 소화하는 변속패턴이 적절하다. 고속주행성능은 뛰어나다. 시속 1백60km를 넘어도 ...

    한국경제 | 1998.04.27 00:00

  • 폴크스바겐 막판 돈공세..롤스로이스 인수 BMW보다 더 제시

    "BMW보다 3억5천만달러를 더 주겠다" 롤스로이스를 BMW에 빼앗길 위기에 처한 폴크스바겐이 대반격에 나섰다. 폴크스바겐의 "뒤집기 카드"는 돈공세. BMW와 비커스가 합의한 판매금액(5억7천만달러)을 훨씬 웃도는 9억2천만달러를 제시했다. 비커스의 엔진생산공장도 사겠다고 제안했다. 폴크스바겐의 뜻하지 않은 공세를 받은 BMW도 발끈하고 나섰다. 롤스로이스에게 약속을 성실히 이행할 것을 촉구하면서 합의가 깨질 경우 협력관계를 파기하겠다고 ...

    한국경제 | 1998.04.01 00:00

  • 독일 BMW, 롤스로이스 인수 .. 5억7,100만달러에

    독일 고급자동차업체 BMW가 영국 호화승용차메이커인 롤스로이스의 새주인 이 됐다. 롤스로이스의 모기업인 빅커스는 30일 롤스로이스를 BMW에 3억4천만파운드 (5억7천1백만달러, 한화 약 7천9백80억원)에 매각하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콜린 챈들러 빅커스회장은 "여러 업체들의 인수제의를 신중히 검토한 끝에 BMW의 인수조건이 주주들의 이익과 롤스로이스의 장래에 가장 좋다고 판단해 BMW에 팔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호화승용차의 대명사 ...

    한국경제 | 1998.03.30 00:00

  • [자동차] 자동차도 '맞춤시대' 열린다 .. 제네바모터쇼

    ... 경.소형급이지만 성능및 안전성에서는 고급차를 지향한 "럭서리 콤팩트카"가 그 대표적인 예. 게다가 이들 차는 플랫폼.부품 공용화로 차값을 크게 낮춰 도시 중산층이 타는 "시티 카"로서의 면모를 훌륭히 갖췄다는 평가다. 우선 유럽차로는 BMW가 콤팩트 모델인 기존 3시리즈에 고급사양을 대폭 적용한 "뉴 3시리즈"를 내놔 큰 관심을 모았다. 옆 좌석및 뒷 좌석을 포함해 에어백이 무려 8개나 장착됐다. 또 시속 1백80km이상 과속시에도 급커브 급제동에서 차의 방향을 ...

    한국경제 | 1998.03.24 00:00

  • [현대, 기아자동차 인수 추진] "규모의 경제"..KIET 보고서

    ...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 보고서의 논지는 상당부분 현대그룹이 기아자동차 인수를 위해 작성한 "한국 자동차산업의 발전방향" 보고서와 맥을 같이해 주목된다. 그러나 삼성그룹을 비롯한 업계와 학계의 일부 관계자는 "독일의 벤츠와 BMW 등은 연간 1백만대에도 못미치는 생산규모로 세계적인 경쟁력을 갖추고 있다"며 규모 확대만이 능사는 아니라는 주장을 펴고 있다. 이 보고서를 작성한 KIET 조철 연구원은 "현대의 기아자동차 인수를 염두에 두고 작성된 것은 아니며 ...

    한국경제 | 1998.03.2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