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1-320 / 31,94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獨·日은 사내도급·파견 규제 풀었는데…한국만 엄격

    ... 한다”고 강조했다. 재계는 독일 일본 등 제조업 경쟁국가에 비해 국내 사내도급 및 파견 규제가 지나치게 과도하다고 지적했다. 독일에서는 조선과 자동차 등 제조업 전반에서 사내 협력업체를 적극 활용하고 비중을 늘려가고 있다. BMW의 독일 라이프치히 공장의 외부 노동력 활용 비중은 57%에 달한다. 라이프치히 공장에서는 원·하청 근로자의 근무지가 섞여 있지만 불법파견 논란은 없다. 원청과 협력업체 근로자를 파견 관계로 보려면 인사권 등을 행사한 사실이 ...

    한국경제 | 2022.07.28 17:25 | 강경민/박한신

  • thumbnail
    "벤츠 S클래스 제쳤다"…제네시스 G90, 출시 반년만에 '대형 세단 1위'

    ... 28일 카이즈유 데이터 연구소에 따르면 신형 G90은 올 1~6월 총 9134대의 차량이 판매돼 6448대가 판매된 벤츠 S클래스(7세대)를 제치고 대형 세단 시장에서 가장 위에 이름을 올렸다. 이어 기아 뉴 K9 3517대, BMW 7시리즈(6세대) 1569대, 벤츠 마이바흐 S클래스 1002대 순이었다. 월별 판매량을 보면 신형 G90은 1월 65대, 2월 661대, 3월 2214대, 4월 1913대, 5월 2100대, 6월 2181대 팔렸다. 신형 G90을 ...

    한국경제 | 2022.07.28 14:44 | 노정동

  • thumbnail
    뉴질랜드, 국호 '아오테아로아'로 바뀌나

    ... 있을지 인식하게 한다"고 말했다. 그러나 관광업을 주력으로 삼는 뉴질랜드가 국호를 바꾸면 영향을 받을 수밖에 없다는 의견도 나온다. 퀸스타운 시장 짐 볼트는 "'뉴질랜드'는 국제적으로 확립된 강력한 브랜드"라며 "(국호 변경은) BMW가 바이에른모터스로 이름을 바꾸는 것과 비슷하다"고 말했다. 다른 나라들도 역사 청산을 위해 국호를 바꾼 바 있다. 스와질란드는 2018년 식민이 이전의 고유 이름을 되찾기 위해 에스와티니로 국호를 바꿨다. 작년 호주는 원주민 ...

    한국경제 | 2022.07.28 11:31 | YONHAP

  • thumbnail
    전장 키우는 LG전자…멕시코 헤드라이트 공장 증설 투자

    ... ZKW의 멕시코 실라오 공장은 2016년부터 프리미엄 조명 시스템을 제조해온 곳으로, 이번 투자로 공장 면적이 1만5700㎡ 확장돼 전체 면적이 축구장의 7배 수준인 4만8700㎡ 규모로 늘어난다. ZKW 멕시코 공장은 현재 BMW와 GM, 메르세데스-벤츠, 폭스바겐, 닛산 등 주요 완성차 업체에 공급되는 프리미엄 헤드라이트 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이번 확장을 통해 ZKW 멕시코는 플라스틱 사출 성형 시스템, 표면 처리, 도장 시스템 등 자동차 조명 시스템 생산을 ...

    한국경제 | 2022.07.28 10:53 | 강경주

  • thumbnail
    [시승]강자의 여유, 기아 셀토스 1.6

    ... 터보 트렌디 2,160만원, 프레스티지 2,459만원, 시그니처 2,651만원, 그래비티 2,685만원이다. 2.0ℓ 가솔린은 트렌디 2,062만원, 프레스티지 2,361만원, 시그니처 2,552만원, 그래비티 2,587만원이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시승]작지만 큰 차이, 르노 XM3 인스파이어 ▶ [시승]가이딩 스타의 존재감, 폴스타 2 롱레인지 ▶ [시승]무서운 추격자, BMW i4 e드라이브 40

    오토타임즈 | 2022.07.28 09:03

  • thumbnail
    전장 키우는 LG전자…멕시코 헤드라이트 공장 1억달러 증설 투자

    프리미엄 헤드라이트 생산…BMW·GM·벤츠 등에 공급 LG전자의 차량용 조명 자회사인 오스트리아 ZKW가 1억200만달러(약 1천340억원)를 투자해 멕시코 실라오 공장을 확장한다고 28일 밝혔다. ZKW의 멕시코 실라오 공장은 2016년부터 프리미엄 조명 시스템을 제조해온 곳으로, 이번 투자로 공장 면적이 1만5천700㎡ 확장돼 전체 면적이 축구장의 7배 수준인 4만8천700㎡ 규모로 늘어난다. ZKW는 이 공장에서 2025년까지 연간 약 ...

    한국경제 | 2022.07.28 06:01 | YONHAP

  • thumbnail
    PGA 투어, LIV 시리즈로 넘어간 선수들 PO 출전 자격도 박탈

    ... 케이시(잉글랜드) 세 명은 아직 순위에 남아 있지만 이번 주 LIV 시리즈 대회가 끝나면 순위에서 제외될 것으로 예상된다. 페덱스컵 순위 상위 125명이 출전하는 플레이오프 첫 대회는 8월 11일 미국 테네시주 멤피스에서 개막하는 페덱스 세인트주드 챔피언십이다. 이후 상위 70명만 나가는 플레이오프 2차전 BMW 챔피언십과 상위 30명이 시즌 챔피언을 놓고 경쟁하는 플레이오프 최종전 투어 챔피언십으로 2021-2022시즌이 마무리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7.27 14:09 | YONHAP

  • thumbnail
    타타대우, 그릴로 패밀리룩 이룬다

    ... 타타대우 김방신 사장은 "웅장한 WOW 그릴을 통해 달라진 타타대우의 브랜드 이미지를 강조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자동차의 그릴은 외관 디자인에서 큰 비중을 차지한다. 승용차 브랜드의 경우 롤스로이스의 판테온 그릴, BMW의 키드니 그릴, 메르세데스-벤츠의 다이아몬드 그릴 등은 원거리에서도 판별 가능한 그릴 디자인으로 브랜드 정체성을 드러낸다. 구기성 기자 kksstudio@autotimes.co.kr ▶ 2022년 상반기 수입 상용차 신규 등록 ...

    오토타임즈 | 2022.07.26 23:48

  • thumbnail
    최윤호 사장, 헝가리서 부산엑스포 유치활동

    ... 지지를 요청했다. 삼성SDI는 2001년부터 헝가리 북부도시 괴드에 공장을 건설해 브라운관, PDP 등 디스플레이를 생산했고 2017년부터는 이 공장을 배터리 공장으로 전환해 전기차용 배터리를 생산하고 있다. 괴드 공장은 삼성SDI가 BMW, 폭스바겐 등 유럽 완성차 고객사에 전기차용 배터리를 공급하는 유럽 생산기지 역할을 한다. 지난해 삼성SDI는 괴드 공장 증설에 약 1조원을 투자하기도 했다. 삼성은 지난 5월 ‘부산엑스포 유치 지원 태스크포스(TF)’를 ...

    한국경제 | 2022.07.26 18:06 | 박한신

  • thumbnail
    폭스바겐·BMW가 앞다퉈 찾는 中企공장

    전북 군산에서 이달 초 문을 연 자동차 부품업체 뉴인텍의 새 공장. 이곳은 준공 1주일 만에 시험생산에 들어가는 등 완공과 동시에 분주하게 돌아가고 있다. 폭스바겐그룹과 BMW 등 내로라하는 유럽 완성차업체의 방문이 8~9월 줄줄이 잡혀 있어서다. 외국 완성차업체들이 현대자동차 핵심 협력사인 한국 중소기업 공장을 찾아오는 것은 기술력 때문이다. 1977년 설립된 뉴인텍은 하이브리드차와 전기차 등 친환경차에 들어가는 커패시터(축전지) 전문 제조업체다. ...

    한국경제 | 2022.07.26 17:31 | 김병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