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2381-32390 / 32,45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자금흐름 개선회의 주재...7일, 이용만 재무

    ... 포드사의 세이블 승용차도 지난달에는 57대가 나갔 으며 스웨덴의 볼보승용차 역시 판매대수가 지난 11월의 13대에서 지난달에는 19대 로 올라갔다. 또 지난해 11월에 2대가 나갔던 아우디승용차도 지난달에는 5대가 팔렸으며 BMW 와 피아트승용차도 각각 8대와 4대가 판매됐다. 한편 지난해의 연간 수입승용차 판매대수는 총 1천7백76대에 달해 지난 90년의 2천4백36대보다 27%가량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차종별로는 포드사의 세이블승용차가 8백40대 ...

    한국경제 | 1992.01.06 00:00

  • 올들어 일본차 판매 급증...수입차 판매부진 불구 작년보다 2배

    ... 다른 수입차들의 국내 판매가 작년보다 오히려 크게 줄고 있는 것과는 크게 대조를 이루는 것이다. 지난해 모두 1백31대가 팔렸던 벤츠300SEL의 경우 올해는 지난 11월말까지 60대가 팔리는데 그쳤으며 작년에 48대가 나갔던 BMW320i도 올핸 11월말까지 15대가 판매되는데 그치는 등 올들어 수입차의 판매는 크게 줄고 있는 추세다. 혼다어코드의 국내 판매가 크게 늘고 있는 이유에 대해 이 차를 국내에 판매하고 있는 대림자동차측은 "지난해엔 서울에만 영업소를 ...

    한국경제 | 1991.12.30 00:00

  • 현대, 미국자동차시장 점유율서 폴크스바겐 앞서

    ... 폴크스바겐의 경우 시장점유율이 한국의 현대에도 뒤지게 됐다고 주간지 슈피겔이 18일 보도. 슈피겔지에 따르면 독일의 5대 자동차메이커는 미국에서 한결같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계속 판매위축을 겪고있는데 올들어 지난 10월말까지 BMW 15%,벤츠 21%,아우디 45%씩 판매대수가 줄었으며 포르쉐는 50%나 실적이 떨어졌다는 것. 또 소형차종에 주력하는 폴크스바겐의 경우 지난해보다 29%나 감소한 8만대를 판매,시장점유율이 1.2%로 떨어졌는데 이는 일본 ...

    한국경제 | 1991.11.19 00:00

  • < 사회면 톱 > 외제승용차 사설주차장선 푸대접

    ... 많이 차지하는데다 긁히거나 접촉사고라도 나게되면 주차료의 수백배를 물어야하는 사례가 많기 때문이다. 수리차량이 많지않을 땐 시간당 1천5백원씩을 받고 임시 주차장 영업을 하고있는 계성정비업소(서울 종로구)에서는 세이블 벤츠 BMW등 외제승용차 뿐아니라 그랜저등 국산고급 승용차까지 주차를 사절하고있다. 지난달 중순께 벤츠를 주차시켰다가 다른차가 문짝을 살짝 긁어놓는 바람에 30만원을 변상해준 이후부터 외제차를 일절 사절하고 있다는 것이다. 세이블을 손수운전하는 ...

    한국경제 | 1991.11.16 00:00

  • 외제승용차 판매 크게 줄어

    ... 떨어졌다. 차종별로는 포드 세이블이 10월중 38대에 그쳐 올들어 가장 많이 팔렸던 지난5월(1백13대)에 비해 3분의1수준으로 줄었고 벤츠는 지난9월의 30대에서 10월엔 12대로 절반이상 줄었다. 또 지난 8월 18대가 팔렸던 BMW는 10월에 9대가 팔린데 그쳤고 볼보는 지난8월의 35대에서 10월에는 22대로 감소했다. 이밖에 지난 7월에 각각 13대가 팔렸던 푸조와 피아트자동차도 10월에는 7대와 5대가 팔렸고 르노와 사브는 10월에 단한대도 팔리지 ...

    한국경제 | 1991.11.09 00:00

  • 대전피혁, 차시트용 가죽생산...독일사와 제휴

    ... 독일의 린드겐스사와 기술제휴로 11월부터 월30만평방피트의 자동차시트용 가죽생산에 나서기로 했다. 이 회사는 지난 5월부터 자동차시트용가죽의 시제품을 생산해왔다. 내년중에는 생산량을 월1백만평방피트(약3백만달러어치)로 늘릴계획이다. 대전피혁은 생산물량의 20-30%는 기술제휴선인 린드겐스사에 납품하고 나머지는 국내 자동차업체에 납품키로 했다. 린드겐스사는 세계굴지의 자동차시트용 가죽생산업체로 BMW사및 벤츠사에 주로 납품하고 있다.

    한국경제 | 1991.10.24 00:00

  • 도쿄 모터쇼 개막...13개국 349개 업체 참가

    ... 굴직굴직한 자동차메이커들이 대거 참가,비중을 높여주고 있다. 출품차들의 종류도 다양해 저공해차와 인체공학적 측면을 강조한 승용차,안전도및 경제성을 대폭 향상시킨 차들이 많다. 저공해차는 미국포드 GM 클라이슬러,독일의 벤츠 BMW,일본닛산 혼다 도요타를 중심으로 전기자동차 알콜자동차등을 선보이고 있다. 뿐만아니라 스웨덴 볼보 푸조,이탈리아 피아트,프랑스 르노,영국의 재규어 로터스 롤스로이스등도 공해를 줄이면서 안전도와 경제성을 동시에 꾀할수있는 차를 ...

    한국경제 | 1991.10.23 00:00

  • 세계유명 승용차 수입부적합판정 속출

    볼보 재규어 BMW등 세계유명승용차들이 국내 배기가스및 소음배출허용기준에 미달,수입부적합판정을 받는 사례가 잇따르고 있다. 6일 환경처에 따르면 지난 90년1월부터 올6월말까지 국내업체가 수입한 외국승용차는 모두 16종 3천4백30대로 이가운데 볼보 재규어 폭스바겐 BMW등 13대가 소음또는 배기가스 배출허용기준을 초과,부적합판정을 받은 것으로 드러났다. 차종별로 불합격내용을 보면 볼보 760GLE와 재규어 XJ6등 2대는 삼원촉매장치와 ...

    한국경제 | 1991.10.06 00:00

  • 코오롱상사, DOHC 엔진 BMW승용차 시판

    코오롱상사는 DOHC엔진이 장착된 BMW뉴525i승용차를 수입,2일부터 시판에 들어간다. 2천5백 급인 이차는 최고출력 1백92마력,최고속도 시속2백30km ,연비가 13.9 km/l 이며 충돌에 대비한 에어백과 실내탑재소형컴퓨터 ABS(전자자동브레이크시스템)등을 갖추고 있다. 차값은 종전모델과 동일한 5천4백만원(부가세별도)이다.

    한국경제 | 1991.10.01 00:00

  • 올들어 외제차 구입에 5백억원 지출

    ... 4백81억1천여만원의 돈을 사용한 것으로 집계됐다. 특히 이 가운데는 1억4천8백50만원짜리 벤츠560SEL 4대, 1억2천1백만원짜리 벤츠500SEL 2대, 1억5천여만원짜리 지프형 벤츠자동차 3대, 1억4천3백만원짜리 BMW750 i 3대 등 억대 호화외제차도 12대나 포함돼 있다. 차종별로는 세이블, 컨티넨탈, 타운카 등 포드자동차가 6백56대, 1백95억2천만원 어치나 팔렸으며 벤츠자동차는 1백31대, 84억2천여만원 어치, 스웨덴의 볼보자동차도 ...

    한국경제 | 1991.09.1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