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2651-32660 / 32,7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서울 모터쇼] 세계의 모터쇼..프랑크푸프트, 최대규모 위용

    ... 39개국에서 부품업체를 포함, 총1천39개의 업체가 참가했다. 양산차는 물론 컨셉트카 개조차 부품 용품 액세서리에 이르는 무려 1만여종의 자동차및 관련제품이 소개됐다. 지난해 행사에서는 그동안 대형차만을 고집해오던 메르세데스벤츠 BMW등이 일본업체들을 겨냥해 선보인 소형차가 가장 큰 화제였다. 이들 업체의 새로운 전략은 세계 자동차산업의 흐름과 추세를 바꿔놓을 가능성이 높다는 점에서 전시회 기간내내 관심이 됐다. 우리나라 업체로는 현대자동차와 쌍룡자동차가 ...

    한국경제 | 1994.05.04 00:00

  • [해외기업인] 가와모토 노부히코 <일본 혼다기연공업 사장>

    ... 1개월동안 출근을 거부했다. 결국 윗사람의 충고를 받아들여 다시 회사로 돌아왔지만 부담없이 웃음짓는 얼굴만으로는 좀처럼 발견하기 힘든 고집투성이의 기술자였던 것이다. 최근들어 가와모토는 2차대전전기같은 책을 읽는다. 독일 BMW가 혼다의 제휴처였던 영국 로버그룹을 매수한 것을 보고 제1라운드에서는 혼다가 패한것처럼 보이지만 다음에는 어떻게 만회할 것인가하는 전략전술을 찾고 있는지도 모른다. 관리직임기제만해도 다른회사보다 앞서 실시했지만 자신이 사장으로 ...

    한국경제 | 1994.04.18 00:00

  • 94년형 BMW 전시회...코오롱상사(주), 18-24일

    BMW 수입판매원인 코오롱상사(주) 자동차사업팀은 오는 18-24일 강남 구 역삼동의 BMW 하우스 서울에서 94년형 BMW 뉴모델 신차전시회를 갖 는다. 이번에 소개되는 BMW 신모델은 318i, 320i, 520i, 525i 등 4개 모델로 기존 모델과 외형상의 변화는 없으나 내장품에 많은 변화를 줬다고 코오 롱 상사는 밝혔다. 가격은 배기량에 따라 3천6백만-6천3백만원.

    한국경제 | 1994.04.14 00:00

  • 고급 외제차 안전장치/편의품목 거의 뺀 채 판매

    ... 엔진 보호용 블랙 패널 등을 장착하지 않고 선택사양으로 주문 장착하고 있다. 최근 미국과 유럽,일본 등에서는 소형차에까지도 보편화되고 있는 조수석 에어백은 스웨덴 사브 모델에만 장착돼 있을 뿐 벤츠의 C-클래스와 E- 클래스, BMW-318,320, 볼보 940 등은 운전석에만 에어백이 설치돼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또 차체 하부에 엔진보호용으로 장착되는 블랙패널은 스웨덴의 사브 900 한 종류에만 적용돼 있을 뿐 나머지 모든 외제차는 블랙패널이 포함돼 있지 ...

    한국경제 | 1994.03.16 00:00

  • [산업I톱] 고급승용차 수요 크게 늘어 .. 계약고 급증

    ... 따르면 현대자동차와 대우자동차가 그랜저3500 아카디아등 3천cc이상급 승용차를 잇따라 선보이면서 그동안 잠재돼 있던 대형승용차 수요를 크게 자극, 계약고가 급증하고 있다. 이와함께 사회분위기에 밀려 판매가 부진했던 벤츠 BMW등 외국산 고급 승용차도 서서히 판매가 늘고 있다. 지난 2월초부터 계약을 받기 시작한 대우자동차의 3천2백cc급 아카디아는 한달만에 계약고가 8백50대를 넘어섰다. 이날까지 출고된 아카디아는 1백 54대로 최근 계약분은 5월에나 ...

    한국경제 | 1994.03.14 00:00

  • 초소형 승용차 개발경쟁 '불꽃'..세계 대형자동차업체

    ... 낙관한다"고 벤츠측은 장담하고 있다. 벤츠는 또 미 앨라배마주 투스칼루사공장에서 오는 97년부터 미니밴형태의 초소형 다용도승용차(SUV)를 연간 20만대씩 생산,미국 다용도승용차시장에 미니바람을 일으킨다는 구상이다. BMW는 이번 제네바모터쇼에서 콤팩트 3시리즈 해치백모델로 30년 맞수인 벤츠의 공세에 맞섰다. BMW는 이 외에도 95년부터 2인승 무개승용차를 개발,선보일 예정이다. 이 승용차는 현재 8천대가 생산된 "Z-1"의 성공을 재현할 것으로 ...

    한국경제 | 1994.03.11 00:00

  • 유럽자동차업계 M&A 바람..독일 BMW, 영국 로버 인수계기로

    볼보와 르노의 결별로 소강 상태에 빠졌던 유럽자동차업계에 또다시 M&A(매수합병) 바람이 불고 있다. 특히 올들어 독일 벤츠자동차와 스위스 SMH사간의 합작발표와 BMW사의영국 로버사 인수를 계기로 M&A에 대한 관심이 부쩍 고조되고 있다. 일부 업체의 경우 지금 당장은 M&A에 대한 필요성을 못느끼고 있을지 모르지만 구조적으로 볼때 결국은 M&A를 통해 적자생존을 모색할수 밖에 없을 것이라는게 유럽 자동차 전문가들의 분석이다. 이탈리아의 ...

    한국경제 | 1994.03.09 00:00

  • 수입자동차도 결함 많아...교통안전진흥공단 국회자료

    ... 2백47대로 18.5%, 영국산이 50대중 8대로 16.0% 프랑스산이 1백23대중 13대로 10. 6% 독일산이 6백27대중 61대로 9.7% 스웨덴산 이 4백33대중 30대로 6. 9%의 불합격률을 각각 보였다. 차종별로는 명차로 알려져 있는 캐딜락의 경우 3대중 2대가 불합격판정을 받았으며 독일산 벤츠는 3백10대중 25대,BMW는 2백21대중 27대,스웨덴산 볼보는 8백58대중 21대가 불합격 판정을 받은 것으로 드러났다.

    한국경제 | 1994.02.26 00:00

  • 고급수입차도 불량품 많다...2년새 불합격판정 15%

    캐딜락,볼보,벤츠,BMW등 국내에 수입되는 세계최고급차종의 불량품이 예상 외로 많은 것으로 드러났다. 국회교체위의 이윤수의원(민주)은 26일 "92~93년간 수입차량 3천3백78대 에 대해 교통안전진흥공단에서 실시한 검사결과 5백10대가 불합격판정을 받 아 15.1%의 불량률을 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이의원이 이날 공개한 "수입자동차검사실적"에 따르면 최고급차종이라 여 겨지는 캐딜락의 경우 3대중 2대가 불합격을,벤츠는 3백10대중 25대,BMW는 ...

    한국경제 | 1994.02.26 00:00

  • 대형승용차 시장경쟁 본격화..아카디아.그랜저 불꽃 판촉전

    ... 1천5백대를 합하면 이들3사의 3천cc 이상급 승용차판매목표는 2만대정도에 달한다. 지난해 3천cc 급 승용차가 총 9천1백22대가 팔린 것에 비하면 2배를 넘는 수치이다. 따라서 업체간 경쟁은 가열될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더욱이 벤츠 BMW 볼보등 수입차들도 4천만원대 승용차의 판촉과 애프터서비스를 강화하고 있어 그랜저3500과 아카디아의 등장은 국내 대형승용차시장의 확대와 더불어 수입차의 본격적인 활동을 부추길 가능성이 높아 고급승용차시장은 "2-3파전"이 아닌 ...

    한국경제 | 1994.02.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