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01-410 / 31,9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열선 시트 쓰려면 돈 내라고?"…BMW에 뿔난 소비자들

    BMW가 운전 편의로 제공되는 열선 시트 기능을 월 구독료를 받겠다고 해 논란이다. BMW 측은 이 구독 서비스에 대해 국내 도입 계획은 없다고 해명했으나 소비자들 반응은 냉랭하다. 13일 업계에 따르면 BMW그룹은 공식 홈페이지에 열선 시트 등 편의 사양의 월 구독 상품을 안내했다. 월 구독료를 내고 소프트웨어를 설치해 해당 기능을 사용하는 식이다. 국내에서 현재 논란이 되는 구독 서비스는 열선 시트 기능 BMW는 운전석·조수석 ...

    한국경제 | 2022.07.13 11:02 | 최수진

  • thumbnail
    BMW그룹코리아, 소방청에 차량용 냉온장고 지원

    BMW그룹코리아는 소방청에 화재 현장 긴급 출동 시 필요한 의약품과 음료를 보관할 수 있는 차량용 냉·온장고 1천150대(3억5천만원 상당)를 지원한다고 13일 밝혔다. 전달식은 전날 세종시 소방청에서 이흥교 소방청장과 BMW그룹코리아 한상윤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소방청은 BMW그룹코리아에 감사패를 전달했다. 차량용 냉·온장고는 소방관을 위한 생수 및 음료뿐 아니라 냉·온장이 필요한 의약품도 보관할 수 있다. 소방차와 구급차, ...

    한국경제 | 2022.07.13 09:18 | YONHAP

  • thumbnail
    넥센 그룹 CVC, 美 자율주행 스타트업 ‘메이 모빌리티’에 투자

    ... 실증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또한, mobility 기업인 모네(MONET Technologies), 비아(Via Transportation) 등과의 활발한 교류를 통해 사업 영역을 확대하고 있다. 넥센 그룹 외 주요 투자자로는 토요타, BMW, LG테크놀로지벤처스 등이 있다. 메이 모빌리티의 공동 창립자이자 CEO인 에드윈 올슨(Edwin Olson)은 “안전성과 지속 가능성을 우선으로 누구나 접근 가능한 교통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메이 모빌리티의 목표이며, ...

    한국경제 | 2022.07.13 08:46 | WISEPRESS

  • thumbnail
    한국지엠, 스파크·트랙스·말리부 단종 수순

    ... 전망이다. 한편, 한국지엠은 2023년부터 연간 50만대 생산을 달성해 경영정상화에 힘쓴다는 방침이다. 이와 함께 한국지엠은 2025년까지 10개의 전기차 제품을 국내에 출시할 계획이다. 구기성 기자 kksstudio@autotimes.co.kr ▶ 'BMW vs 벤츠', 수입차 1위 놓고 치열 ▶ [하이빔]중국 배터리의 한국 반격 ▶ 스텔란티스코리아, 프랑스 고급 해치백 'DS 4' 출시 ▶ 현대차, 시뮬레이터로 이동 약자 운전 재활 돕는다

    오토타임즈 | 2022.07.12 09:21

  • thumbnail
    아우디코리아, 컴팩트 세단 'A3 40 TFSI' 선봬

    ... 쓸 수 있다. 안전품목은 사이드 어시스트, 프리센스 프론트 등을 갖췄다. 가격은 A3 40 TFSI 4,020만3,000원, A3 40 TFSI 프리미엄 4,413만원이다. 구기성 기자 kksstudio@autotimes.co.kr ▶ 스텔란티스코리아, 프랑스 고급 해치백 'DS 4' 출시 ▶ [하이빔]중국 배터리의 한국 반격 ▶ 'BMW vs 벤츠', 수입차 1위 놓고 치열 ▶ [시승]브랜드 철학 담은 제네시스 G70 슈팅 브레이크

    오토타임즈 | 2022.07.11 09:46

  • thumbnail
    'BMW vs 벤츠', 수입차 1위 놓고 치열

    -BMW, 지난달 6,449대 기록해 5개월만에 1위 탈환 -누적 1,600여대 차이로 1위 벤츠와 격차 줄여 BMW가 지난달 수입차 판매 1위 자리를 탈환하며 누적 1위인 벤츠와 격차를 크게 줄였다. 이에 올해 수입차 정상 자리는 더욱 치열할 전망이다. 11일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에 따르면 6월 BMW는 총 6,449대를 등록했다. 전월과 비교해 소폭 올랐으며 점유율도 전체 수입차 시장에 30%에 가까운 기록을 보여줬다. 또 올해 ...

    오토타임즈 | 2022.07.11 08:01

  • thumbnail
    기아도 미니도…단순해진 엠블럼 하나로 확 달라진 분위기 [차모저모]

    ... 작용해서 결국 주가에 영향을 주기 때문에 자동차 기업들로선 사소한 변화 포인트도 놓칠 수 없는 거겠죠. 현대차와 기아 외에도 이미 많은 자동차 제조사들이 수년전부터 엠블럼을 단순화하기 위한 수순을 거쳤죠. 시작은 2015년 BMW 미니였고요, 가장 최근이 르노코리아인데요. 올 3월 르노코리아는 사명을 르노삼성자동차에서 르노코리아자동차로 바꾸면서 로고 변화를 단행했습니다. 당시 신규 엠블럼을 2D 디자인으로 구현했다고 밝혔죠. 제네시스도 지난해 첫 전용 전기차 ...

    한국경제 | 2022.07.09 16:00 | 신현아/ 유채영

  • thumbnail
    아이오닉6 최초 공개 부산국제모터쇼 미래 전기차 한눈에

    현대차기아, 대형 SUV 콘셉트카 세븐·EV9 등 전시 BMW그룹 최신 전기차 공개, 중소기업 전기스쿠터 등도 출품 4년 만에 열리는 '2022 부산국제모터쇼'에는 전기차 시대를 앞두고 최신형 전기차가 선보인다. 9일 부산국제모터쇼조직위와 자동차업계에 따르면 현대차는 전기차 전용 브랜드 아이오닉의 두 번째 모델 '아이오닉6' 실물을 세계 최초로 공개한다. 현대차그룹의 전기차 전용 플랫폼인 'E-GMP'가 적용된 첫 세단형 순수 전기차인 아이오닉6는 ...

    한국경제 | 2022.07.09 07:35 | YONHAP

  • thumbnail
    "부산이었으면 욕 날아온다"…테슬라 자율주행 어떻길래 [백수전의 '테슬람이 간다']

    ... ‘테슬람’은 어떤 사람들인가 다른 하나는 바로 테슬라 차량을 보유한 차주들입니다. 자동차 포털 카이즈유에 따르면 작년 테슬라는 국내에서 1만7828대를 팔았습니다. 판매 대수로 독일 자동차 3사인 메르세데스 벤츠, BMW, 아우디에 이어 수입차 4위입니다. 과거엔 렉서스나 폭스바겐이 차지하던 자리였습니다. 국내에서 테슬라 차주의 비중이 점차 늘고 있다는 증거입니다. 이들은 카페 등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차량 관련 정보를 주고받습니다. 물론 투자자와 차주 ...

    한국경제 | 2022.07.09 07:00 | 백수전, 김성희, 권용훈

  • thumbnail
    전직 경찰서장이 무면허·뺑소니…운전자 바꿔치기 시도

    ... 언론 등을 통해 사고에 대한 의혹이 제기되자 A씨는 자신이 차량을 운전했다고 시인했다. 경찰 확인 결과 그는 지난해 면허가 취소돼 무면허 상태였다. 앞서 A씨는 지난달 24일 오후 1시께 전주시 덕진구의 한 교차로에서 자신의 BMW 차량을 몰다 차선을 넘어 싼타페 차량을 들이받고 달아났다. 피해 차량 운전자는 "음주가 의심된다"면서 신속한 검거와 음주 측정을 요구했지만 관할 경찰서 수사관은 "시간이 지나 의미가 없다"며 이를 받아들이지 ...

    한국경제 | 2022.07.08 20:08 | 이보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