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32,66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손품' 팔아 돈 버는 공매의 매력

    ... 최고 감정가를 기록한 물건은 충남 태안군 고남면 장곡리 123-1 외 196필지였다. 토지면적만 263만3095㎡ 규모로 충청남도개발공사가 공고했다. 지난해 특이한 물건이 거래된 사례도 눈에 띄었다. 유명 수입자동차 브랜드인 BMW 차량이 1522만 원에 낙찰됐다. 캠코 대전충남지역본부가 공고한 2011년식 이 물건은 최저 입찰가인 1000만 원보다 50% 높은 가격을 받았다. 경기도 연천군이 내놓은 2007년식 캠핑카는 최저 입찰가가 300만 원에 불과했지만 ...

    한국경제 | 2022.04.26 14:36 | 정유진

  • thumbnail
    폭스바겐·BMW 등 판매량 급감했는데…유럽서 '나홀로 성장' 현대차

    ... 나타냈다. 현대차그룹은 전년 동기 대비 2.6%포인트 늘어난 9.8%의 점유율로 3위를 기록했다. 현대차그룹이 1분기 유럽 시장에서 3위를 기록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어 르노그룹이 6.7% 줄어든 24만2549대, BMW그룹은 11.11% 감소한 20만1541대를 각각 팔았다. 현대차그룹을 제외하면 상위 주요 완성차 그룹들의 판매량이 일제히 떨어졌다. 전동화 차량 등 친환경차 판매가 특히 돋보였다. 기아는 올 1분기 유럽연합(EU)과 유럽자...

    한국경제 | 2022.04.26 13:54 | 노정동

  • thumbnail
    오프로드도 고성능, 랜드로버 디펜더 110 P400 X

    ... 어댑티브 다이내믹스 시스템은 초당 최대 500회까지 노면 상황을 모니터링하고 연속 가변 댐퍼를 조정해 최적의 제어력을 제공한다. 이를 통해 운전자는 온로드에서 날카로운 핸들링과 강력한 퍼포먼스 드라이빙을 경험할 수 있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한국토요타, 고객 대상 서킷 이벤트 진행 ▶ 볼보차코리아, 스웨디시 라이프스타일 체험 참가자 모집 ▶ BMW코리아, 미니 온라인 한정판 'GEN Z-E 에디션' 출시

    오토타임즈 | 2022.04.26 08:51

  • thumbnail
    마쓰다, 로터리 엔진을 발전기로 활용

    ... 2020년에 출시된 소형 크로스오버 BEV로, B필러 없이 앞·뒤 문을 여닫는 프리스타일 도어 등을 채택했다. 경쟁 제품은 현대차 코나 등이 꼽힌다. 구기성 기자 kksstudio@autotimes.co.kr ▶ 회전교차로, 교통사고 치사율 절반 이상 줄였다 ▶ 車 판매 감소한 유럽, 현대차그룹은 날았다 ▶ 아우디코리아, 3개 모터 단 e-트론 S·e-트론 S 스포트백 내놔 ▶ BMW코리아, 미니 온라인 한정판 'GEN Z-E 에디션' 출시

    오토타임즈 | 2022.04.26 08:47

  • thumbnail
    송갑석 "이창양 16년 '공짜 사택' 거주하며 수십억 재산 모아"

    ... 자문위원 등 아직 확인되지 않은 각종 대외활동 수입을 포함하면 그 규모는 더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이후 이 후보자는 2016년 성북구 소재 아파트를 대출 없이 7억6000만원에 구입했다. 2014년과 2018년에는 각각 BMW와 도요타 등 총 8200만원 상당의 외제차 2대도 구입했다. 송갑석 의원은 “경제력이 있으면서 16년간 공짜 사택에 거주하며 재산을 불린 얌체 공직후보자에게 초과이익 환수제를 도입하는 것이 출신 기피 부담금을 도입하자는 ...

    한국경제 | 2022.04.25 16:04 | 김소현

  • thumbnail
    車 판매 감소한 유럽, 현대차그룹은 날았다

    ... 26만9,350대를 판매한 현대자동차그룹으로 지난해 1분기보다 21.3% 증가했다. 현대차그룹은 유럽 진출 이후 처음으로 1분기 톱3에 올랐다. 점유율은 2.6%p 늘어난 9.8%를 보였다. 이어 르노그룹 24만2,549대(6.7%↓), BMW그룹 20만1,541대(11.1%↓) 등의 순서다. 한편, 현대차그룹의 브랜드별 1분기 실적은 현대차 12만4,128대, 기아 14만5,222대다. 각각 전년 대비 14.7%, 27.6% 증가했다. 제품별로는 기아 씨드(3만,8995대), ...

    오토타임즈 | 2022.04.25 14:07

  • thumbnail
    "유럽 배터리 시장 공략"…코트라, '한-유럽 배터리데이' 개최

    ... 2회째를 맞는 이 행사는 유럽 시장의 배터리 수요 증가세를 기회 삼아 국내 관련 기업의 진출을 돕기 위한 것이다. 행사는 웨비나(27~28일)와 일대일 화상상담회(내달 2~13일) 순으로 진행된다. 웨비나에는 메르세데스벤츠, BMW, 아우디 등을 비롯한 국내외 기업 관계자 1천여명이 참석해 ▲ 전기차 시장의 위협 요소와 기회 ▲ 유럽의 배터리셀 자체 공급망 구축 ▲ 배터리 소재와 기술의 현재와 미래 ▲ 배터리 생산 관련 국제협업 가능성 등을 논의한다. 미하엘 ...

    한국경제 | 2022.04.25 11:00 | YONHAP

  • thumbnail
    테슬라 '게 섯거라'…수입전기차 시장 경쟁 치열

    ... 728대의 전기차를 팔았다. 전년 동기 대비 7배나 늘었다. 테슬라를 포함한 전체 수입 전기차 시장에서 벤츠는 점유율 13.8%를 기록, 테슬라의 가장 강력한 대항마로 떠올랐다. 벤츠와 함께 수입차 시장의 전통적인 강자 BMW도 ix3 등을 앞세워 450대를 판매하며 8.5%의 점유율을 나타냈다. 포르쉐도 타이칸을 통해 405대의 전기차를 팔아 점유율 7.7%를 기록했다. 이 밖에 아우디, 미니 등 독일계 브랜드들이 본격적으로 전기차 판매를 확대하고 ...

    한국경제TV | 2022.04.25 07:34

  • thumbnail
    '춘추전국시대' 국내 수입전기차 시장…테슬라 쫓는 유럽 브랜드

    ... 728대의 전기차를 팔았다. 전년 동기 대비 7배나 늘었다. 테슬라를 포함한 전체 수입 전기차 시장에서 벤츠는 점유율 13.8%를 기록, 테슬라의 가장 강력한 대항마로 떠올랐다. 벤츠와 함께 수입차 시장의 전통적인 강자 BMW도 ix3 등을 앞세워 450대를 판매하며 8.5%의 점유율을 나타냈다. 포르쉐도 타이칸을 통해 405대의 전기차를 팔아 점유율 7.7%를 기록했다. 이 밖에 아우디, 미니 등 독일계 브랜드들이 본격적으로 전기차 판매를 확대하고 ...

    한국경제 | 2022.04.25 06:11 | YONHAP

  • thumbnail
    美 테크기업 CEO, 테슬라 자율주행차 금지 공약 내걸고 출마

    ... 안전성 및 보안 강화를 촉구하는 단체 '돈 프로젝트'를 출범시켰다. 이 단체는 테슬라의 FSD 기능이 도심 주행 때 평균 8분마다 오작동한다는 내용의 광고를 뉴욕타임스(NYT)에 게재하기도 했다. 오다우드의 그린힐스 소프트웨어는 임베디드 시스템 운영 체제와 프로그래밍 도구를 만드는 업체다. 이 업체는 미국 항공우주국(NASA)과 보잉의 소프트웨어 보안 운영 체제를 구축하는 데 도움을 줬고 BMW의 운전자 지원 소프트웨어도 개발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4.24 04:4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