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61-70 / 68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SCL 서울의과학연구소, 첨단 시스템 도입…임상검사·연구개발 역량 강화

    ... 서비스를 통해 고객만족경영 및 기업경쟁력 강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이번 고객감동경영 대상을 수상했다. 1992년 PCR 분석법 개발 및 24시간 논스톱 검사시스템 도입을 비롯해 1998년 국내 최초로 세계적 정도관리 기관인 CAP(College of American Pathologists)로부터 인증을 획득한 후 현재까지 20여 년간 검사의 질 향상을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이어왔다. 특히 아시아 최대 자동화 시스템을 구축, 300여 종의 최신 장비를 활용해 ...

    한국경제 | 2020.01.08 15:23

  • 심재철 "연동형 강행땐 '비례한국당' 만들 수밖에"

    ... 석패율제가 도입돼 각 선거구에서 정의당 후보들이 나타나 선거에 완주하면 자기들 표가 적어질까봐 지금은 필사적으로 반대하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심 원내대표는 비례대표 50석 중 30석에만 연동률 50%를 적용하는 ‘연동형 캡(cap)’에 대해서는 “좌파세력들은 내년 총선에서만 하겠다고 말하고 있다”며 “선거법을 한 번만 쓰고 버리겠다는 건데, 도대체 말이 안 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심 원내대표는 “만약 ...

    한국경제 | 2019.12.19 15:01 | 성상훈

  • thumbnail
    [종합]선거법 합의한 '야3당'…연동형 캡 수용 등 석패율제 도입

    ... 18일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선거법에 대한 이견을 정리해 합의안을 마련했다. 손학규 바른미래당· 심상성 정의당·정동영 평화당 대표와 유성엽 대안신당 창당준비위원장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만나 연동형 캡(cap) 30석 한시적 적용, 석패율제 도입 등 선거법 합의 사항을 발표했다. 손학규 대표는 "우리 4당 대표는 확고한 공조로 선거제 개혁·검찰개혁이라는 시대적 사명을 완수해나갈 것"이라며 "선거제 ...

    한국경제 | 2019.12.18 13:12

  • thumbnail
    한국당 "심상정 정의당, 밥그릇 챙기기 혈안 …존재 이유 없다"

    ... 협의체는 선거법 조정을 둘러싸고 자중지란에 빠진 모습이다. 민주당과 함께 '4+1' 협의체를 꾸린 군소야당들은 '대오 붕괴'를 경계하며 여당인 민주당이 개혁 정신을 살려야 한다고 촉구했다. 연동형 캡(cap) 수용 불가와 석패율제 도입을 주장해 민주당과 대립각을 세우고 있는 정의당은 민주당이 내놓은 선거법 원안 상정 가능성에 대해 강하게 반발했다. 심 대표는 이날 국회 농성장에서 열린 상무위원회에서 "민주당은 한국당과의 협상 카드를 ...

    한국경제 | 2019.12.16 17:39 | 이미나

  • thumbnail
    한국당 패싱 전략 끝났나…선거법 난항에 '4+1' 균열 조짐

    ...middot;민주평화당+대안신당)' 공조에 균열이 일기 시작했다. 정의당과 평화당 등은 기자회견을 열고 14일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에 오른 선거법 개정안과 관련해 "더불어민주당은 더이상 '연동형 캡(cap)' 주장을 하지 말아야 한다"고 밝혔다. 박예휘 정의당 부대표와 서진희 평화당 전국청년위원장을 비롯, 미래당·녹색당·민중당 관계자들은 이날 국회 본청 앞에서 열린 기자회견을 통해 "누더기 ...

    한국경제 | 2019.12.14 13:22 | 조준혁

  • thumbnail
    여야 '주고받기 타협'…데이터 3법 등 비쟁점 법안도 10일 처리

    ...역구)+50(비례대표), 연동률 50%’ 안으로 수정하는 데 의견을 어느 정도 모은 것으로 전해졌다. ‘225+75, 연동률 50%’의 원안에서 한 발 물러난 절충안이다. 막판 쟁점은 ‘연동형 캡(cap)’과 석패율제 도입 여부다. 민주당은 비례대표 50석 중 25석에만 50% 연동률을 적용하는 준(準)연동형으로 배분하고 나머지 25석은 현행 선거법처럼 병립형으로 배분하는 방안을 제안했다. 그러나 정의당과 평화당 등은 완강한 ...

    한국경제 | 2019.12.09 17:27 | 하헌형/조미현

  • thumbnail
    "美 기준금리 1%대…기업 몰리는 텍사스 부동산 투자 유망"

    ... “대학교 근처의 노인주택은 편의시설도 가깝고, 새로운 교육도 꾸준히 받을 수 있어 미국 전역에서 개발 붐이 일고 있다”고 소개했다. 텍사스주립대 오스틴캠퍼스 인근에도 이런 노인주택 개발이 이뤄지고 있다. 기대수익률(cap rate)이 5%대 중반에서 8%대로 다른 자산에 비해 높은 편이다. 그는 온라인 상거래의 중심이 되는 물류센터도 투자상품으로 꼽았다. 크레인 회장은 “(물류창고는) 공급이 수요를 못 따라가고 있다”며 “적자를 ...

    한국경제 | 2019.11.08 17:05 | 윤아영

  • thumbnail
    '홍콩 상장' 中 본토 기업에 투자하는 ETF '주목'

    ... 저평가 국면이 해소될 요인으로 작용할 공산이 크다. 홍콩 시위와 미·중 무역분쟁 등의 영향으로 저평가된 중국 본토기업을 저가 매수하는 수단으로 미국 뉴욕증시에 상장된 ‘iShares China Large Cap’ 상장지수펀드(ETF)를 추천한다. 이 ETF는 홍콩에 상장된 중국 본토 대형기업 50개 종목에 집중 투자하는 펀드다. 대형주를 선호하는 투자자에게 적합한 것으로 판단된다. 업종별 투자 비중을 살펴보면 은행 및 보험이 ...

    한국경제 | 2019.09.10 16:55

  • thumbnail
    국내 최대 OTT 탄생…들썩이는 통신·콘텐츠株

    ... 나온다. 21일 유가증권시장에서 SK텔레콤은 4000원(1.71%) 오른 23만80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전날 공정거래위원회는 웨이브 출범을 위한 기업결합을 조건부 승인했다. SK브로드밴드가 온라인 동영상 사업부를 콘텐츠연합플랫폼(CAP)에 넘기고, SK텔레콤이 CAP의 지분 30%를 약 900억원에 취득하는 방식이다. CAP은 지상파 3사의 OTT서비스인 ‘푹’의 운영을 위해 설립된 합작회사다. 웨이브는 오는 9월 18일 시작할 예정이다. 웨이브의 ...

    한국경제 | 2019.08.21 18:05 | 고윤상

  • thumbnail
    지상파 '푹'과 SKT '옥수수' 합친다…넷플릭스 맞설 '대형 OTT' 탄생

    ... 넷플릭스 등 해외 OTT에 맞설 국내 대형 OTT인 웨이브가 정식으로 서비스를 시작할 수 있게 됐다. 서비스 출시일은 다음달 18일이다. 공정위가 승인한 합병안엔 SK브로드밴드가 옥수수를 지상파 3사의 합작회사인 콘텐츠연합플랫폼(CAP)에 넘기는 대신 SK텔레콤이 CAP의 지분 30%를 인수하는 내용이 담겼다. 공정위는 합병안을 승인하면서 통합 OTT 출범으로 인한 독점 등을 막기 위해 조건을 달았다. 지상파 3사가 앞으로 3년간 다른 OTT에 주문형비디오(VOD)를 ...

    한국경제 | 2019.08.20 17:51 | 홍윤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