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10,17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올해 '블프'요? 안 사요 안 사"…직구족 포기에 삼성전자 '비상' [박병준의 기승쩐주(株)]

    ... 환율이 폭등했기 때문입니다. 연말까지 환율 변동성이 확대될 가능성이 높아 해외직구 시장은 '개점휴업' 상태가 될 수 있다는 우려의 목소리도 나옵니다. 대표적인 블프 수혜주인 삼성전자는 울상입니다. 블프부터 크리스마스까지 이어지는 연말 쇼핑 대목을 놓칠 수 있다는 불안감 탓입니다. 최근 '혹한기'를 맞은 메모리 반도체에 이어 파운드리(반도체 수탁생산) 시장까지 호황이 저물고 있다는 소식이 전해졌는데요. 삼성전자로서는 '엎친 데 ...

    한국경제 | 2022.10.02 07:00 | 박병준

  • thumbnail
    英, 없던 동전도 만들었다…찰스 3세 얼굴 새긴 기념주화 공개

    ... 오는 3일에는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의 생애와 유산을 기리는 5파운드 기념주화가 별도로 출시된다. 이 기념주화에는 한쪽에는 찰스 3세의 초상화가, 다른 쪽에는 서로 다른 방향을 바라보는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의 초상화 2개가 나란히 실린다. 영국 조폐국은 "올해 크리스마스가 오기 전까지 찰스 3세의 초상화가 새겨진 더 다양한 단위의 동전을 유통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보배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30 17:45 | 이보배

  • thumbnail
    "IT강국, K팝에 꽂혔어요"…외국 청년들 한국서 창업하는 이유 [긱스]

    ... 포르투갈어로 작성된 메시지와 함께 사진, 영상을 올린다. VHP는 스토리텔링, 비디오편집, 브랜드 마케팅, 2D 디자인, 3D 디자인 등을 담당하는 총 6명으로 구성된다. 매달 스토리 주제는 팀 회의를 거쳐 정한다. 할로윈, 크리스마스, 새해, 영화 '오징어게임' 등 매달 주제가 바뀐다. 벤투라 대표는 " VHP는 캐릭터의 스토리를 만드는 팀 "이라며 " 스토리텔링과 문화적 다양성으로 가상 인플루언서 마케팅을 혁신하고 ...

    한국경제 | 2022.09.30 10:42 | 김종우/허란

  • 침체 공포에 월마트·페덱스 등 美기업 '감원 태풍'

    ... 점차 늘고 있다. 경기 침체의 전조 현상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CNN방송은 28일(현지시간) 월마트의 계절근로자가 급감했다며 이같이 보도했다. 미국에서만 약 170만 명이 일하는 월마트는 미국 민간고용주 1위 업체다. 지난해 월마트는 크리스마스 연휴 기간을 몇 달 앞두고 정규직 근로자 15만 명을 고용했지만 올해는 4만 명을 고용하는 데 그칠 것으로 예상된다. 최근엔 200여 명을 해고하기도 했다. 글로벌 물류기업 페덱스는 올해 계절근로자와 관련된 조치를 발표하지는 않았다. ...

    한국경제 | 2022.09.29 17:47 | 박주연

  • thumbnail
    '킹달러' 앞에서 끝없이 추락하는 위안화, "中 수출에는 도움 안돼"

    ... 글로벌 수요 약화를 반영됐다는 설명이다. 해운 조사업체 드류리에 따르면 지난주 상하이에서 로스앤젤레스까지 40피트 컨테이너 운임 3779달러로 떨어졌다. 3개월 전의 절반 수준이며 작년 동기 대비로는 11% 하락했다. 추수감사절과 크리스마스 등을 앞두고 해상 물류가 특수를 이루는 성수기에 해상 운임이 오히려 하락했다. 해운사와 물류업체는 아직 최악의 상황은 오지 않은 듯하다고 우려하는 중이다. 왕숴원 중국 상무부 부부장도 “앞으로 6개월 전망이 밝지 않다”고 ...

    한국경제 | 2022.09.29 14:59 | 오현우

  • thumbnail
    해상운임, 석달새 반토막 났다

    ... 2684달러로 집계됐다. 상하이컨테이너운임지수(SCFI)도 23일 2072.04를 기록하며 연초(5109.6)의 절반을 밑돌았다. 수요가 줄어든 가운데 해운업체 사이에서 화물 유치 경쟁이 치열해지면서 운임이 대폭 하락했다. 크리스마스, 핼러윈 데이 등으로 상품 수요가 증가해 해운 수요가 늘어나는 성수기를 앞두고 운임이 떨어진 것은 이례적이다. 인플레이션으로 인해 소비 성향이 위축됐기 때문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사이먼 히니 드루리 선임매니저는 “최근 태평양을 횡단하는 ...

    한국경제 | 2022.09.27 17:53 | 오현우

  • thumbnail
    "산타 할아버지 못 오실지도"…경기 불황에 해상 운임도 반토막

    ... 지난 23일 2072.04포인트를 기록하며 연초(5109.6포인트)의 절반을 밑돌고 있다. 미국 서부 해안으로 향하는 노선은 항만 적체가 해소되고, 수요 축소로 해운사들의 화물 유치 경쟁이 치열해지며 운임이 대폭 하락했다. 크리스마스, 핼러윈 데이 등 상품 수요가 확대돼 해운 수요가 늘어나는 성수기를 앞두고 운임이 줄어든 건 이례적이다. 인플레이션으로 인해 소비 성향이 위축된 거란 분석이 나온다. 사이먼 히니 드류리 선임 매니저는 “최근 태평양을 횡단하는 ...

    한국경제 | 2022.09.27 14:53 | 오현우

  • thumbnail
    아마존, 다급했나?…프라임 행사 10월에 또 개최

    ... 11일과 12일 전세계 15개국에서 프라임 얼리 억세스 세일을 할 것이라고 보도자료를 통해 밝혔다. 아마존이 프라임 세일을 일년에 두 번 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세계 경제가 둔화되고 소비 침체 조짐이 예상되는 가운데 연말 크리스마스 특수를 앞두고 선제적 쇼핑을 유인하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아마존은 지난 7월 아마존 프라임 데이 세일 행사를 통해 전세계에서 48시간 동안 3억 개 이상의 품목을 판매했다고 밝혔다. 아마존 주가는 올해 S&P500이 ...

    한국경제 | 2022.09.26 19:34 | 김정아

  • thumbnail
    애초부터 물건 팔아 돈 벌 생각 없었다…쿠팡의 기막힌 전략 [안재광의 대기만성's]

    ... 쿠팡 처럼 안 내고 있는 것일수도 있죠. 대신 아마존 웹 서비스라고, 서버를 다른 회사에 빌려주고 돈을 받는 클라우드 사업을 통해 이익을 엄청 냅니다. 이것도 사업을 하게 된 게 조금 우연 인데요, 미국은 블랙프라이데이, 크리스마스 연휴가 있는 11월, 12월 두 달 간이 쇼핑 대목인데 이 때 사람들이 아마존에 너무 몰려서 서버가 자꾸 다운 되니까, 아마존이 서버를 엄청나게 늘려 놔서 이 사업을 하게 된겁니다. 클라우드란 것이 서버를 남에게 빌려 주는 ...

    한국경제 | 2022.09.21 15:39 | 안재광

  • thumbnail
    머라이어 캐리 캐럴송 얼마?…음원 투자 뛰어든 큰손

    ... 거친 머크 메르쿠리아디스는 “음악 저작권을 채권처럼 ‘신뢰할 수 있는 투자자산’으로 기관투자가들에 세일즈할 수 있을 것”이라며 해당 펀드를 고안했다. 힙노시스 송스는 머라이어 캐리의 ‘크리스마스 선물로 원하는 것은(All I Want For Christmas)’ 등 세계적인 히트곡 6만5000여 개의 저작권을 보유하고 있다. 현재 런던증시에 상장돼 일반 소액 투자자들도 투자할 수 있다. 메르쿠리아디스는 힙노시스 ...

    한국경제 | 2022.09.14 17:29 | 김리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