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22,84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넷플릭스·SKB 망사용료 공방 지속…"무정산 연결"vs"유상 행위"

    ... 넷플릭스는 자체 콘텐츠전송망(CDN)인 오픈커넥트(OCA)를 통해 무정산 방식으로 연결되므로 망 이용대가를 낼 법적 의무가 없다는 입장을 고수했다. SKB는 기업 간 거래가 기본적으로 유상 행위를 전제로 하는 만큼 콘텐츠제공사업자(CP)가 인터넷서비스제공업체(ISP)에 망 사용 대가를 내는 것이 당연하다고 반박했다. 원고이며 항소인인 넷플릭스는 이날 서울고등법원에서 진행된 망 이용대가 채무부존재 민사소송 항소심 구두 변론에서 "SKB는 2016년 1월 미국 ...

    한국경제 | 2022.05.18 20:22 | YONHAP

  • thumbnail
    신사업 기지개 펴는 E1…전기차 충전사업 진출 [기업 인사이드]

    ... 늘었지만, 영업이익은 오히려 감소한 것이다. 작년 영업이익률은 0.1%에 불과했다. E1은 중동과 미국 등으로부터 프로판과 부탄 등 LPG를 들여온다. 사우디아라비아 국영석유회사인 아람코로부터 매월 통보받은 국제 LPG 가격(CP)을 기준으로 국내 공급가격을 정한다. 원·달러 환율과 해상운임도 국내 공급가격을 결정짓는 또 다른 요인이다. 업계에서는 두 회사가 LPG 시장을 양분하고 있지만, 가격을 쉽게 조정하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했다. 매일 가격이 ...

    한국경제 | 2022.05.18 12:52 | 강경민

  • thumbnail
    [사설] 예고된 자금시장 경색…선제적 대책으로 불안 해소를

    ... NS홈쇼핑(신용등급 A)은 홈쇼핑업체 중 처음으로 모집금액을 못 채웠다. 코로나19 직격탄을 맞은 제주항공은 연 7~12%대 고금리로 자금 조달에 나서야 했다. 아주산업처럼 채권 발행을 미루거나 단기 자금조달 수단인 기업어음(CP)에 의존하는 기업도 크게 늘었다. 금리 상승발(發) 자금시장 경색이 초기 단계라는 점에서 앞으로가 더 문제다. 두 달 연속 8%대 소비자물가 상승률을 맞닥뜨린 미국 중앙은행의 빅스텝 행보는 이미 굳어졌고, 한국은행도 동참할 태세다. ...

    한국경제 | 2022.05.17 17:32

  • thumbnail
    가천대학교, 국제인사관리협회에서 '교과과정 인증' 받아

    ... 최대의 인사관리 협회다. 국제인사관리협회는 매년 자체 연구를 통해 인사 전문가들이 갖춰야 할 역량모델 (Body of Applied Skill and Knowledge)을 제시하고, 이를 토대로 인사 전문가 자격증(SHRM-CP, SCP)제도와 국제인사관리협회의 역량모델에 부합하는 교육기관 대상 인증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가천대 경영학부는 이번 인증으로 인사 전문가 자격증 취득을 위한 교육과 재인증을 위한 교육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 한편 가천대 경영학부는 ...

    한국경제 | 2022.05.17 17:19 | 윤상연

  • thumbnail
    CP 신용등급 오른 두산건설, 7분기 연속 영업이익 흑자

    두산건설이 재무구조 개선 노력 덕분에 7분기 연속 영업이익 흑자를 냈다고 17일 발표했다. 두산건설의 올 1분기 연결 기준 매출은 2878억원이다. 영업이익과 순이익은 각각 103억원, 37억원이다. 두산건설은 지난해 말 유상증자를 실시해 미착공 프로젝트 파이낸싱(PF) 사업장 관련 차입금을 상환했다. 한편 국내 신용평가사인 한국기업평가는 지난달 두산건설의 기업어음 신용등급을 종전 B-에서 B로 올렸다. 한국기업평가는 "유상증자로...

    한국경제 | 2022.05.17 16:44 | 김은정

  • 기관들 회사채 투자 기피…우량기업, CP 발행 급증

    기업어음(CP) 발행으로 자금을 조달하는 우량 기업이 늘고 있다. 금리 변동성 확대로 회사채 투자 수요가 급격히 움츠러든 탓이다. 16일 한국예탁결제원에 따르면 지난 주말(12일) 기준 국내 최상위 신용등급(A1) CP 발행 잔액은 약 86조3000억원으로 집계됐다. 3개월 전인 2월 12일 74조1000억원 대비 12조원 넘게 불어났다. 지난달 이후 SK E&S, 롯데케미칼, LIG넥스원 등이 회사채를 대체하는 자금조달 수단 성격인 만기 ...

    한국경제 | 2022.05.16 15:00 | 장현주

  • 韓 이어 유럽서도 "구글·넷플릭스 돈 내라"

    ... ‘망(網) 사용료’를 분담하라는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SK브로드밴드와 넷플릭스 간 법정 다툼으로 촉발된 망 사용료 갈등이 세계 통신사 등 인터넷제공사업자(ISP)와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등 콘텐츠제공사업자(CP)의 대립으로 번져나가는 모양새다. 15일 통신업계에 따르면 16일(현지시간) 유럽통신사업자연합(ETNO) 주최로 ‘유럽의 인터넷 생태계’를 주제로 한 토론회가 열린다. ETNO는 도이치텔레콤, 보다폰 등 유럽 ...

    한국경제 | 2022.05.15 17:36 | 배성수

  • "망 사용료 분담하라"…유럽 통신사도 글로벌 OTT '망 투자 갈등' 격화

    ... ‘망(網) 사용료’를 분담하라는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SK브로드밴드와 넷플릭스 간 법정 다툼으로 촉발된 망 사용료 갈등이 전 세계 통신사 등 인터넷제공사업자(ISP)와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등 콘텐츠제공사업자(CP)와의 대립으로 번져나가는 모양새다. 15일 통신업계에 따르면 오는 16일(현지시간) ‘유럽통신사업자연합(ETNO)’ 주최로 ‘유럽의 인터넷 생태계: 모두가 공정한 몫에 기여하고 있는가’라는 ...

    한국경제 | 2022.05.15 10:14 | 배성수

  • thumbnail
    플랫폼 자율규제, 민간이 주도·공정위 측면지원…논의기구 구성

    ... 15일 공정위 등 관련 부처에 따르면, 공정위는 올해 상반기 플랫폼 사업자와 입점 소상공인 등이 모두 참여하는 플랫폼 논의기구를 만들어 자율규제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플랫폼 자율규제는 공정위가 그동안 시행한 공정거래 자율준수프로그램(CP)과 유사한 방식으로 추진되는 방안이 검토되고 있다. CP는 기업이 공정거래 관련 법규 준수를 위해 자체적으로 운영하는 교육과 감독 등 내부 준법 시스템으로 2001년 도입됐다. 공정위는 CP를 도입한 기업의 법 위반 행위에 대해 제재 ...

    한국경제 | 2022.05.15 06:11 | YONHAP

  • thumbnail
    [종합] '디지코' 내세운 KT, 깜짝 실적…'12년 만에 최대'

    ... 1위 사업자 자리를 굳건히 지키며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이 9.3% 증가했다. B2B 고객 대상 통신사업(텔레코 B2B)은 데이터 트래픽 증가로 기업 인터넷 수요가 늘어나며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7.1% 증가했다. 특히 대형 CP(콘텐츠제공사업자)의 트래픽 사용량 증가, 기가 오피스 및 기업인터넷전화 수요 증가 등으로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14.3% 증가했다. B2B 플랫폼 사업(디지코 B2B) 중 고성장 신사업인 클라우드·IDC(인터넷데이터센터)와 ...

    한국경제 | 2022.05.12 10:11 | 최수진